'올뉴모닝 수동'에 해당되는 글 3건


지금 현재 판매중인 3세대 모닝(JA) 역시 '올 뉴 모닝'이라는 이름으로 절찬리에 판매되고 있으나, 여기서 말하는 모닝은 2세대(TA)를 의미한다. 굳이 내 차라서 그런게 아니라 스파크 수동은 생각보다 많이 보이고 많이 타 보기도 했는데, 1세대를 제외한 2,3세대 모닝의 수동변속기 차량은 지금껏 딱 두대를 보았고 두대를 몰아보았다. 


스파크 오너가 느끼는 모닝 특유의 빈 깡통같은 주행질감은 고장력 강판의 비율을 높인 3세대로 와서 많이 나아졌다고 하고 그렇게 느끼긴 하지만, 2세대나 3세대나 똑같이 개떡같다 느껴지는 MDPS나 싸구려틱한 내장재. 조금만 달려도 겁을 먹게 만드는 하체 셋팅과 경차에 바라는게 사치인 NVH는 도저히 내 돈을 주고 사고싶은 생각을 조금이라도 느낄 수 없는 자동차다.


2세대 3세대 모닝, 그리고 1세대(M300)와 지금 쉐보레 엠버서더 시승용으로 주구장창 타고 있는 2세대 F/L(M450) 스파크를 두루 타 본 입장에서는 신형 구형 할 것 없이 모닝보다 스파크의 손을 들어주고 싶다.


여튼 별 생각 없이 일을 하던 와중에 청주 오창에서 인천의 엠파크 매매단지로 가는 2세대 모닝 수동 차량을 약 150km 타고 갈 일이 생겼다. 오토야 200km가 넘는 장거리도 3세대 신차와 2세대 중고차 할 것 없이 많이 타 보았지만, 수동변속기 2세대 모닝을 끌고 비교적 장거리를 나서는 일은 처음인지라 기록으로 남겨본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192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7:11 12:18:36


2011년 5월식. 2세대 출시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나온 모닝. 


어느 동네를 찾아가도 꼭 보이는 흔하디 흔한 밀키베이지색 모닝이라 아주머니 장바구니용 모닝처럼 보이겠다만.. 무려 수동변속기 장착차량입니다. 외관상으로는 바디컬러 도어핸들과 안개등. 14인치 스틸휠과 휠커버가 장착된 차량이니 딱히 속을 들여보지 않아도 '스마트 스페셜' 트림임을 쉽게 알 수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7:11 12:19:34


깡통모닝에서만 볼 수 있는 베이지색 내장재 컬러.

그리고 찾아 볼 수 없는 핸들리모콘과 수동 공조기가 눈에띕니다.


대우 경차는 티코시절부터 완벽히 다른 내장재 컬러로 등급 차별을 했던 전례가 없었지만, 2세대 모닝에 와서는 내장재 색상으로도 어느정도의 등급 구분이 가능합니다. 좀 더 높은 사양으로 올라간다면 블랙톤의 대시보드와 내장재 컬러가 적용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7:11 12:19:35


그저 동그란 수동변속기 래버.


체결감은 스파크가 우수합니다. 기계식에 익숙해진 몸이라 전자식 악셀과 수동변속기의 조합은 뭔가 앙금없는 팥빵같은 느낌이네요. 살짝 늦은 악셀 반응에 변속 충격도 생기고, 처음에는 이질감이 상당히 느껴지기는 했습니다만 그래도 적응하고 나니 타고 다니는데엔 별 문제가 없었습니다.


밟고 다녀도 트립상 연비는 15km 이상에서 맴돌았고 저출력 경차들에겐 항상 쥐약인 언덕도 에어컨을 켜고 충분히 올라가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오토대비 연비도 우수하고, 동력손실이 적어 힘도 좋은 수동변속기만이 경차의 경제성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변속기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런고로 특히 힘 없는 경차는 '수동변속기'로 출고합시다. 


P.S 구형 스파크 수동변속기+루프박스 조합이나, 신형 스파크 풀옵션 무단변속기 조합이나 기름값과 주행거리를 비교하고 있자니 별 차이가 없다는 사실을 요즘 절실히 느끼고 있다. 무단변속기래도 수동변속기 앞에선 별 수 없구나..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수출길(송도유원지)에 오르는 차량입니다만. 그동안 구형 모닝 수동변속기 차량은 한번도 타 본적이 없기에 사진을 남겨놓았었네요. 2005년 1월 등록. 12만km정도 주행한 LX 기본형 트림의 차량입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7:09:27 10:00:47


생긴건 뭐 일반적인 다른 모닝들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2005년 1월 최초등록. 그니까 모닝이 경차 혜택을 받기 전에 나온 차량입니다. 비스토 그리고 클릭의 연장선상에 선 차량으로써 비스토 뿐만이 아니라 클릭과도 여러 부품들을 공유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천장 위의 안테나 폴 같은 경우엔 클릭과 모닝에 들어가는 부품의 품번이 동일합니다.


뉴모닝의 경우 비상등 버튼이 아래로 이동했고 유리 열선버튼이 비상등 자리에 올라 가 있습니다만, 구형 모닝. 말 그대로 초기형 모닝인지라 투박한 디자인의 핸들과 센터페시아 버튼들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700K | Not defined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4.4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9:27 10:00:50


관리가 그래도 잘 된 차량이라 클러치는 가볍네요.


티코만큼은 아니지만 확실히 제 스파크보단 무겁지 않으니 훨씬 경쾌하게 나갑니다. 뭐 경차들 기어비가 다 그게 그거인 만큼 조금 타이트합니다. 뭐 엔진엔 무리가 가겠다만 비교적 낮은 RPM에서 변속을 하는 스타일인 제 입장에선 크게 신경쓰이는 부분은 아닙니다만 스파크나 티코보다 훨씬 더 타이트한 느낌이네요. 


13인치 휠을 장착하고 있는 이 차량은 밟는족족 무섭게 나갑니다. 경차는 경차인지라 속도계상 140km/h 주행시 약 5000rpm 선에서 굴러갑니다. 송도유원지에 들어가니 외국인 바이어들이 꽤나 관심을 보이더니만 수동이라고 얘기하니 다들 절레절레 손을 흔들고 가버립니다.


여튼 흔치 않은 수동차들을 접할 기회가 앞으로도 더 많아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