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31일을 끝으로 자차 100대, 시승차 100대로 구성되었던 엠버서더 활동은 종료되었습니다.


뭐 자차 오너분들이야 자기차 그대로 쭉 타면 될 일이니 큰 문제는 없는데.. 문제는 반납을 해야하는 시승차지요.


시승차가 한두대도 아니고 무려 100대. 한꺼번에 반납차가 몰려버린다면 골칫거리인지라 9월 1일부터 9일까지 순차적으로 반납일을 분산하여 원하는 일자에 원하는 SK렌터카 지점으로 반납하라는 공지가 있었습니다. 사실 시간이 주말 아니곤 없었지만 당연스럽게도 9월 9일에. 집에서 가장 가까운 천안지점이 아닌 강남에 볼일도 보러 갈 겸 삼성지점에 반납하기로 했습니다.


여튼 '빨간 맛'이라는 애칭으로 불러주었던 '더 뉴 스파크'와의 이별은 9월 9일 오후 3시로 정해졌고, 남은 기간동안은 종전처럼 타고다니면 된다 하더군요. 당연한 이야기지만 제가 반납을 하더라도 잠시동안의 재정비를 거쳐 추석맞이 시승행사때 다시 차출되어 다른 누군가에게 열흘동안 가 있겠죠.


그렇습니다. D-3일. 시간은 너무 빠르게만 지나가는 느낌입니다. 그러던 와중에 오늘 주행거리 9,000km를 돌파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3sec | F/1.7 | 0.00 EV | 4.3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5 20:02:41


2개월 그리고 5일만의 9,000km.


처음 목표는 1만km였다만 당장 남은 기간 부산여행을 다녀오지 않는 이상 목표달성은 불가능한 상황입니다. 며칠 전 매각을 위해 탁송편으로 올라가던 2018년 2월 등록 싼타페TM 시승차의 주행거리가 7,600km 수준이였는데, 겨우 두달 된 스파크 시승차의 주행거리가 훨씬 더 많은 상황이네요.


새롭게 진보된 5세대 경차의 참맛을 그대로 느꼈고, 시승에 힘입어 더욱 강렬해진 신앙심으로 쉐보레의 전기차인 볼트EV까지 계약을 해 둔 상태이니 저도 한국지엠도 나쁠건 없다 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5 20:06:14

 

나에게 주어진 시간은 얼마 남지 않았고... 이별의 시간은 점점 가까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오늘도 하루가 다 지나갔네요. 앞으로 많이 타봐야 9,500km 수준이 아닐까 싶네요. 남은 며칠 무탈하게 보내고 차근차근 짐도 옮기고 정리할 물건은 정리하며 곧 찾아올 이별을 준비하도록 합시다.


P.S 어쩌다 하나 수준으로도 보지 못했던 '더 뉴 스파크'가 약 두달새 그래도 종종 보이는 수준까지 늘었다. 앞으로 더 많이 늘어났으면...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무더위가 계속되는 8월.


남들은 휴가를 떠나지만, 사실상 일이 없어 나가봐야 적자인 저는 휴가고 뭐고 계획도 없습니다. 그러니 뭐 집에서 에어컨이나 틀고 화분 분갈이나 하면서 쉬는거죠. 집에서 편히 입는 빨간 티셔츠와 반바지를 입고 먹거리를 사러 밖으로 나와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6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8:03 15:00:06


빨간 스파크엔 빨간 티셔츠로 깔맞춤을.


빨간 티셔츠를 입은 남자는 빨간 더 뉴 스파크를 타고 신도시 상업지역을 활보합니다. 빨간 차에 빨간 옷. 따가운 햇살 아래에서 빨갛게 타버린 팔뚝까지. 빨간 차를 타고다닌지 어언 한달만에 빨간 차에 어울리는 새빨간 남자가 되어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9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8:03 15:00:49


노래는 항상 '빨간 맛(Red Flavor)'


일부 최신 플래그쉽 스마트폰에서만 사용이 가능한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의 유튜브 뮤직(YouTube Music)을 활용하여 레드밸벳의 빨간맛을 재생합니다. 더위를 먹은건지 썬루프와 모든 창문을 열고 볼륨을 크게 키웁니다. 


'빠빠빨간맛'을 동네가 떠나가라 열창하며 집으로 향하다 보니 주행거리가 5,000km에 도달했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08:03 16:44:16


차량 인수 1개월+3일만에 주행거리 5,000km 돌파!


정말 죽어라고(?) 많이 탔습니다. 할머니를 모시고 병원을 가는 등, 여러모로 평소보다 더 많이 타야할 일들이 있긴 했습니다만, 그래도 생각 이상으로 많이 타지 않았나 싶습니다.


불타오르는 무더위를 이겨내며 8월 말까지 1만km 이상 타고 오일 한번 더 갈아 봅시다!


위 포스팅은 '쉐보레 엠버서더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소정의 고료(제품 및 경품 혜택 등)를 제공받아 솔직하게 작성된 콘텐츠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