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울터미널에서 버스를 기다리던 중 음반집이 있기에 잠시 들어가 보았습니다.


뭐 별다른 이유는 없었지만 친구가 들을만한 카세트 테이프를 찾아달라고 하기도 하고, 그냥 뭐가 있나 구경이나 할 겸 해서 들어갔습니다. 물론 이어폰이나 핸드폰 케이스같은 자잘한 악세사리가 현재는 주력 품목으로 보이고 동서울터미널의 특성상 군인들이 많이 환승하는 공간이기에 군인들을 위한 최신의 음반들이 위주였지만 그래도 카세트테이프는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12:10 17:54:05


빛바랜 테이프들이 드문드문 보입니다.


뭐 카세트테이프가 2000년대 중후반부터 급속도로 사라지기 시작하긴 했지만, 그래도 비교적 최신이다 싶은 이기찬 3집도 1998년에 발매된 음반입니다. 여튼 최소 20년 이상을 동서울터미널의 한 음반집 벽에 진열중인 20세기의 유물들입니다. 그래도 가지고 있다보면 가끔 오래전 테이프를 찾는 사람들이 있기에 완전한 애물단지나 폐기물은 아닙니다.


그러던 중 비교적 최신의 테이프를 발견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12:10 17:55:33


트로트 퀸 장윤정 베스트2.


그렇습니다. 테이프 두개가 합쳐져있는 음반입니다. 정식 음반은 아니고요, 솔미디어라는 업체에서 저작권 관련 비용을 지불하고 만들어 파는 그런 테이프입니다. 예전에는 정식 음반 말고도 최신가요라던지 이런식으로 한 가수의 히트곡만 모아서 만든 테이프들이 많았는데, 지금은 CD도 사양길이고 빠른 속도로 USB나 블루투스가 그 자리를 대체하고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 2018:12:10 17:54:51


어떤 곡이 수록되었는지 살펴보다가, '고수레'가 있는 것을 확인하고 구입합니다.


모르는 사람이 더 많은 개씹명곡 고수레가 수록되어 있습니다. 우연찮게 2006년 발매된 장윤정 베스트 앙코르 테이프에 수록되었던 고수레를 노이즈와 함께 테이프로 듣고 큰 감동(?)을 받았었는데 그 테이프를 차를 보내면서 같이 보내버렸고, 신품을 사려고 알아보니 도무지 팔지를 않더군요. 비록 다른 음반이지만 원하던 노래가 있기에 집어왔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8:12:10 22:19:41


가격은 7000원.


인터넷에서는 조금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었지만, 배송비가 붙는걸 감안한다면 이 가격이 훨씬 저렴합니다. 근데 중요한 사실은 테이프를 돌릴 카세트 플레이어가 집에 없네요. 공매잡은 똥차나 가야 들을 수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8:12:10 22:20:28


2014년 폐업한 인우기획의 로고도 담겨있습니다. 


가장 최근에 발매된 노래가 2012년 10월에 발매된 6집 앨범의 '왔구나 왔어','케 세라 세라'. 대략적으로 이 테이프가 만들어진지도 최소 5년 가까이 되었을거라 생각됩니다. 요즘 나오는 카오디오에는 CD플레이어도 없는 경우가 태반인데 이미 오래전 사양길에 오른 테이프를 찾는 사람이 있어야 꾸준히 새로 찍어내면서 신곡도 넣어서 개정판도 만드는데 그렇질 않으니 말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12:10 22:20:56


두개의 테이프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2011년 언젠가 최신가요 테이프가 아직도 나오는구나 라고 감동하고 최신가요 테이프를 샀었던 때 이후로 약 7년만에 카세트 테이프를 구입했습니다. 당시만 하더라도 집에 콤퍼넌트도 있었고, 차에 카세트 테이프도 들어갔었는데 현재는 막상 재생시킬 기기가 없어 듣지는 못했지만, 빠른 시일 내에 감상하도록 해야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본격 비주류 음악 전문 취급 카테고리


사진을 취미로 하시는 아버지 친구분께서 요즘 유명한 각설이단 덕질에 열을 올리고 계시다 하시더군요. 유튜브에서도 꽤나 유명하고 팬카페 가입자도 꽤 많다는 얘기만 들어서 저도 상당히 궁굼했습니다만, 지난주 광천 젓갈축제에 모임차 다녀오셔선 공연을 보시고 음반을 하나 가져오셨습니다.


직접 현장에서 보고 듣는것보단 흥이 덜하다고는 하던데.. 이야기만 듣던 차에 궁굼한지라 출퇴근 며칠동안 차에서 직접 들어보았네요. 출퇴근 거리가 생각외로 멀어서 여러번 돌려듣기엔 충분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40sec | F/6.3 | 0.00 EV | 45.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6:10:16 18:25:04


3집이라 하지만 사실상 버드리의 첫 앨범 - 내사랑 웬수


찾아본 바 '버드리와 찌지리'라는 각설이팀의 리더이자, 아저씨 아줌마 팬을 몰고다니는 인기스타로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면서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분입니다. 포털사이트에 프로필이 올라와있진 않지만, 연관검색어도 꽤나 많이 붙어있고, 뉴스 기사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었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4.5 | 0.00 EV | 60.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6:10:16 18:25:49


9월 말에 공개된신곡 '내사랑 웬수'와 '어기여차'가 수록된 음반입니다.


그 뒤로는 흔히들 말하는 뽕짝풍의 논스톱 메들리로 23번 트랙까지 가득 채워져 있습니다. 버드리의 신곡들은 좁게는 뽕짝 더 나아가 각설이 문화의 주요 소비자인 중장년층에 있어 부부사이에서 쉽게 공감할만한 노래가사와(내사랑 웬수) 힘들고 고되도 힘을 내라는 메시지(어기여차)를 주는 곡들입니다.


발성은 시원하고 뛰어납니다만, 허스키한 목소리를 내는지라 취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 것 같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5 | 0.00 EV | 4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6:10:16 18:26:14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25sec | F/6.3 | 0.00 EV | 3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6:10:16 18:26:35


앨범재킷도 나름 각설이 컨셉에 맞춰 잘 꾸며서 채워두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sec | F/4.5 | 0.00 EV | 70.0mm | ISO-640 | Off Compulsory | 2016:10:16 18:27:34

5번트랙부턴 논스톱 뽕짝 메들리.


음반으로는 부족해서 공연 영상들을 직접 여러건 찾아서 들어보았습니다. 확실히 음반에선 느낄 수 없는 추임새와  전형적인 각설이들의 공연도구인 가위뿐만 아니라, 장구 그리고 드럼 심벌도 활용합니다. 공연 영상을 보다보면 수준급의 장구실력도 보여주고 있습니다. 트로트라는 좁은 장르에 국한되지 않고 댄스곡이나, It's Raining Men같은 유명 팝송까지도 자신만의 스타일로 부르더군요.


 


앞으로도 좋은 노래 많이 들려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