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12/29 - [티스도리닷컴 커뮤니티/철/서의 일상과 잡담] - 20091228 서야고등학교 해바라기축제

해바라기는 얼어죽을듯 말듯 했다.. 필자가 다니는 학교의 교화가 해바라기이고 엄연히 해바라기축제이나, 해바라기는 없다. 필자는 작년 12월 말에 학교 축제에 관련된 글을 올렸던 적이 있었다. 그때가 티스토리 입문 10일정도 되었던 시절이었고 "해바라기는 얼어죽었다"라는 표현을 썼었던것으로 기억한다.. 그게 벌써 1년이라니.. 조만간 티스도리닷컴의 1주년 기념일도 다가온다. 아.. 어쨋든 본론으로 들어가봐야겠다..

오늘은 사진정리가 미처 끝나지 않은 관계로 축제의 오전을 장식했었던 가판대 음식들을 나름 평가해보는 시간을 가져보겠다. 기타 행사사진들은 다음번을 기약해보기로 하자.... 필자는 오전 내내 모든 가판대에서 파는 음식을 거의 모두 먹어보았는데.. 나름 내가 느낀바를 평가하는 시간으로 가겠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4.0 | -1.00 EV | 4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0:34:08

그럼 가볼까..?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3.9 | -1.00 EV | 2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0:37:51

핫바. \1000원. 평점 : ★★★★☆

제일 처음으로 먹게 된 음식.. 핫도그처럼 속에는 소시지를 넣어놓았고, 위는 어묵으로 둘러쌓아놓았다. 기름으로 튀겨서 케찹을 뿌려주는데.. 필자의 경우에는 케찹맛 뿐더러 어묵 특유의 맛이 굉장히 인상적이였다. 하지만, 판매된 상품이 거의 복불복이다시피 하여서.. 일부는 같은돈을 내고서 그냥 어묵으로된 핫바를 먹을수밖에 없었었다는 후문이였다. 이런점을 조금 더 보안해서 판매하였다면 더욱 더 완벽하지 않았을까..?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5.6 | -1.00 EV | 45.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0:43:58

떡꼬치 햄구이 컵. \ 700원. 평점 :  ●●●◐○

처음엔 무슨 메뉴였나 했다.. 얼마전있었던 도서부 요리실습때처럼 기름을 두른 팬에 구운 떡(궁굼하시다면 아래 좌표 참조. 떡에 관련된 내용은 중후반쯤 나옵니다.)과 구운 햄을 놓은 통 두개에서 떡 반, 햄 반을 종이컵에 덜어주고 특제소스를 뿌려주었다. 맛은 처음에 생각했던것보다 굉장히 좋았었다. 떡꼬치 햄구이.. 사실 꼬치로 꽂아주는게 아니라 아래처럼 컵에 이쑤시개(꼬치용으로 보인다.)를 꽂아주는것으로 대체하였다.

2010/11/06 - [티스도리닷컴 커뮤니티/철/서의 일상과 잡담] - 101106 서야고 도서부의 버라이어티한 요리만들기!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sec | F/4.8 | -1.00 EV | 33.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0:43:18

애초에 소스를 아래에 한번 뿌리고, 위에 한번 더 뿌리는 식으로 판매를 해서 소스의 참맛을 더욱 더 느낄 수 있도록 해줬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그리고.. 잠시 쉬어가는 시간이 있었는데..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5.6 | -1.00 EV | 45.0mm | ISO-160 | Flash fired, auto mode | 2010:11:29 10:50:29

캔을 맞춰라!! 1게임당 \1000원. 평점 : ★★★★★

음식가판대들 사이로 실내에 있는 부스중에 실내사격장을 연상시키는 곳이 아니 실내사격장이 있었다. 중국제BB탄총으로 칸타타 캔이나 게토레이 캔을 맞추면 되는것이였는데... 한게임당 천원.. 천원으로 연습은 무제한.. 그리고 다섯발중 세발을 맞추게 되면 무려 5000원을 준다고 했다.

"이거 바다이야기와 로또를 넘나드는 최고의 도박인데..?" 

그렇다. 바다이야기와 로또를 넘나드는 무려 다섯배나 준다는 최고의 도박이다. 사실 도박을 하겠다는 의미에서가 아니라, 가판을 모두 경험해보겠다는 의미에서 천원을 내고 연습에 들어간다.

연습에 들어가자마자, 일을 냈다.. 최초로 캔을 쓰러트렸다..! 다들 BB탄이 캔에 맞고 튕겨져 나오는건 봤어도.. 최초로 캔을 쓰러뜨린사람이 된거다.. 하지만, 연습은 연습일 뿐이였다.

연습은 연습이였지만 몇가지를 느낄 수 있었다. 나에게도 밀리터리적인 소질이 있었고, 이 이름을 가진 사람들에게는 그러한 소질들이 공통적으로 있다는것을 말이다.(대표적으로 진종오선수와 올림픽에서도 아시안게임에서도 금메달을 다투던 북한의 김정수 선수 말이다. 한번 예전에 도핑으로 걸렸던 적도 있었지만..;;;;)

그렇지만, 수많은 연습을 끝내고 도전을 했을때는.. 한발을 맞추고 나머지는 빗나가는것으로 끝나버렸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3sec | F/4.3 | -1.00 EV | 26.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1:08:24

호떡 개당 \500원. 평점 : ●◐○○○

호떡코너로 가게 되었다. 도서부 부장이라는 작자도 마침 그곳에서 장사를 하고 있었는데.. 그가 다섯개에 2000원을 부르는 바람에.. 얼떨결에 2000원을 지불하고 다섯개를 기다리게 되었다. 미숙한 솜씨와 신속하게 주문한 음식이 나오지 않았고.. 기다리다가 동행한 친구를 하나 주고.. 나도 한입을 물게 되었다.. 그리고.. 늦게나오는 이 음식에 대한 불평을 늘어놓고, ""을 필자는 요구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0 | -1.00 EV | 21.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1:10:30

덤을 안주겠다고 팽팽하게 맞서며 배째라는 판매자측과 한바탕을 하고, 다섯개를 받은 것 중에 늦게나온 세개를 환불하여 돈 천원을 다시 돌려받고 온갖 악담은 다 하고 나왔다. 다른 친절한 판매자들은 덤을 조금씩 주었거나 혹은 끝까지 친절함을 잃지 않았다. 필자가 생각한 판매자로서의 자질도 그리 좋지 않았고, 컵에 하나씩 담아주어 먹기도 불편했을 뿐더러, 제조과정에서의 결함이였는지 속에 들어있는 꿀이 먹다보면 컵 아래로 다 흘러내려왔다. 어쨋거나 오늘 먹었던 먹거리중 필자가 생각한 최악의 음식이라 보면 되겠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5.6 | -1.00 EV | 26.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1:19:25

순대 1인분 \2000원. 평점 : ★★★★☆

필자가 가장 좋아하는 요리중 하나인 순대.. 웬만한 거리에서 순대를 파는 모습을 보고 수중에 돈이 있다면 거의 다 사오는사람이다. 그럴정도로 순대에대한 애착이 강한 사람인데.. 그만큼 순대라면 사죽을 못쓰기에 비록 2000원이라는 거금이였지만, 순대를 사는데 쓰게 되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1.00 EV | 14.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1:22:35

일단 가격대비 양은 만족이였다. 시장에서 파는 순대의 경우 2000원어치면 얼마 사먹지 못하고.. 2500원짜리 떡볶이집 순대는 작은 그릇에 포장을 해서 주기에.. 이정도라면 양으로는 만족한다. 하지만, 역시 순대를 아는사람들은 다른 내장들을 먹는 맛이였다고..... 각각의 내장들을 음미하던 가운데.. 그리 부드럽지 못했던 간이 조금 아쉬웠었다. 조금 아쉬웠었던 간을 뒤로하고, 다른 내장들의 맛은 역시 기대이상을 내주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8.0 | -1.00 EV | 14.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1:37:13

만두 5개 \1000원. 평점 : ●●●◐○

만두.. 만두도 좋아한다.. 찐만두 군만두도 있었지만 물만두밖에 못먹어봐서 좀 아쉬웠던 바이다. 그래도 필자가 생각하는 물만두의 생명은 바로 물에서 건져내서 따뜻한 상태에서 먹는것이였는데.. 총 두번을 사먹으러 가서 한번은 다 식은 물만두를.. 또 한번은 김은 모락모락났지만, 눌러붙은 물만두를 먹을수밖에 없었다. 그래도 처음에 찬 물만두를 사먹었을때도 덤을 하나 주었고.. 찬 물만두를 먹었다고 뭐라고 하니.. 두번째 사먹을때는 일곱개를 받아먹을 수 있었다. 나름 맛있게 시식할 수있었고, 친절한 서비스가 괜찮았기에.. 비교적 만족스러운 점수를 준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5.0 | 0.00 EV | 34.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9 11:48:28

떡볶이 1그릇 \1000원. 평점 : ★★★☆☆

떡볶이.. 순대를 먹을때 그토록 기다렸으나 떡볶이를 만들어 파는 팀의 조리가 늦어지는바람에 늦게 맛볼수밖에 없었다. 약간 매운편의 국물에.. 이런저런 건더기들.. 보통의 떡볶이맛에서 차별화를 주지 못했다는 아쉬움이 남았다. 완전한맛은 아니더라도 차별화를 주는 맛을 원했던 필자에게는 그리 맞지는 않던 음식이였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4.6 | +0.30 EV | 73.0mm | ISO-200 | Flash fired, auto mode | 2010:11:29 17:52:43

마치며...

더 많은 음식들을 먹었지만, 이정도로 끝내보려 합니다.. 개인적인 소견만 늘어놓은 이런 망할 글......;;;; 찍어놓지 않은 음식들도 있었기에 아무래도 포스팅을 여기서 마쳐야 할 정도로 부족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리고.. 하루종일 계속되었던 해바라기축제 공연등의 내용은 나중에 사진이 정리되는대로 빨리 찾아오도록 하겠습니다.

긴 글 읽으시느냐 수고 많으셨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군 합덕읍 | 서야고등학교 생활관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8.0 | 0.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1 10:09:43

오늘은 나름 멀리에 위치한 관광지를 소개해보려 한다.

대한민국 동부전선의 최전방.. 6.25이후 대한민국의 영토로 편입된 38선 이북의 강원도 양구군에 위치한 관광지이다. 인구가 2010년 2월말 현재 2만 1404명에 불과한 대한민국 중동부전선 최전방의 양구군.. 펀치볼을 비롯한 이런저런 6.25 고지대 전투지, DMZ와같은 문화관광지에 그리고 지자체에서 대대적으로 밀고있는 한반도의 중심이라는 슬로건까지..(한반도 배꼽축제라는 행사도 기획하고, 파로호에는 한반도모양의 인공섬을 만들었다고 한다.) 인구는 적어도, 관광지는 매우 알찬 양구군의 대표적인 관광지라 하면, 양구통일관-제4땅굴-을지전망대로 이루어지는 이 코스가 아닌가 생각한다. 오늘은 필자가.. 안개낀 아침부터, 이 코스를 돌게 되었다.

1996년에 펀치볼분지 북단에 세워진 양구통일관.. 이 양구통일관은 제4땅굴과 을지전망대를 가기 전 출입에 대한 업무를 마치고 가야하기 때문에 꼭 들려가야 하는 곳이지만, 그렇게 수많은 사람들이 찾는데에 대한 전체적인 시설은 약간 아쉬웠던 편이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Manual | Spot | 1/640sec | F/6.3 | 0.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0:11:21 10:05:26

겉으로 보기에는 깔끔한 박물관에는 제1 전시실과, 제 2 전시실 그리고 전쟁기념관과 625시절 운용되었고 지금은 퇴역한 군의 장비들이 외부에 전시되어 있다. 제1 전시실과 2 전시실에서는 북한의 생활과 생활용품 그리고 실상에 관련된 자료들이 정리되었고, 모아져있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3.5 | 0.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1 10:07:07

북한에서 생산된 제품들, 그리고 북한의 생활용품들.. 거기에다가 남북 합작으로 만들어진 북한제 CRT 모니터에, LG(당시 "금성[Goldstar]")의 OEM 방식으로 생산된 TV까지 있었다. 다소 작은 제 1전시실과 제 2 전시실 안에 빼곡히 전시해놓은 제품들을 좀 더 넓은 전시실에 더욱 상세히 전시해놓았으면 어땠을지 궁굼하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8.0 | 0.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1 10:17:13

양구통일관에 마련된 전쟁기념관. 이 건물 3층 전망대에서 바라본 양구통일관 주차장이다. 앞에 크게 세워진 아홉개의 기둥은 6.25당시에 양구군에서 있었던 전투지의 해발 고도들처럼 높이 솟아올라있다. 전투의 이름과 참전한 아군과 적군에 관련된 정보와 함께 각 전투지의 해발고도가 쓰여져 있었다. 이 전투들을 기억하기 위해 만들어진 전쟁기념관은 이 상징물들을 지나서, 심오한 느낌을 주는 조형물들을 지나 들어갈 수 있게 된다. 볼거리는 충분했지만, 낙후된 시설과 제대로 작동이 되지않는 시설도 있어서.. 그리 좋은인상을 심어주지는 못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7.1 | 0.00 EV | 1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1 10:54:24

다음으로 향한곳은 통일관으로부터 약 5km 떨어진 제 4 땅굴이다. 북한군이 유사시 이용하기 위해 만들어놓은 땅굴중 우리나라가 가장 최근에 발견한 땅굴이며, 다른 땅굴을 포함하여 유일하게 전동차가 다니는 곳이다. 1990년 3월 3일 군사분계선에서 약 1.2km 떨어진 곳에서 이 땅굴이 발견되었다. 이 땅굴을 발견하기 위해 우리군은 381m나 화강암을 파들어갔고, 90년 3월 제4땅굴 소탕작전 당시에 조선인민군이 설치해놓은 지뢰를 탐지해서 자신의 몸을 던져 백두산부대 소대원의 목숨을 구해주었다고 한다. 이 忠犬 헌트님은 당시 군견 최초로 "소위"라는 계급으로 추서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땅굴의 입구 옆에 그의 충견묘가 자리잡고 있다.

먼저 제4땅굴에 입장하기 전, 땅굴에 관련된 영상을 보고.. 땅굴로 들어갔습니다. 역시 땅굴 안은 사진촬영이 금지된 곳이라, 촬영할 수 는 없었지만..(맘만먹으면 촬영했을수도..;;) 조선인민군이  10년이 넘는 세월동안 파놓은 땅굴과, 그 땅굴을 찾기위해 우리군이 파고 들어간 흔적은 아직도 생생히 남아있었으며, 전동차를 타고 군사분계선이 있는 곳까지 가서 북한군이 만들어놓았던 레일과 주기적으로 넓게 만들어놓았던 구역들을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제 4땅굴 주변에도 역시 퇴역한 육군 정찰기와 기념비가 있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6.3 | 0.00 EV | 15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1 11:13:59

제4땅굴에서 바라본 휴전선. 저 위로 보이는 철조망을 지나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의 땅이란다..

하지만, 우리나라에 있는 전망대 중에 가장 북한과 가까이에 위치한 "을지전망대"를 올라가면 다 볼 수 있는 구역들이였다. 저 높은곳에서 활약하고있는 대한민국 육군 제12보병사단 을지부대의 장병분들은 매번 수고가 많으시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5.0 | 0.00 EV | 4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11:21 11:38:55

그렇게 우여곡절끝에, 험한 고갯길을 지나 을지전망대에 도착한다. 사실 안개때문에 사진을 찍어도 잘 보이지 않고, 산 한가운데의 매서운 겨울바람과 바로 옆으로 보이는 철조망 이후의 지역은 "촬영금지"딱지가 역시나 붙어있었기에, 이번에도 사진을 찍기는 거의 포기하다시피하고 전망대 위로 향했다.

전망대 2층에는 을지부대의 활약상과 봉사 공헌활동등에 대한 소개가 되어있었고, 망원경에 500원을 넣고 북쪽의 군사분계선과 초소를 볼 수 있었다. 양구군청 공무원이자 해설사이신 분의 해설을 듣고, 안개가 끼지 않으면 금강산도 보이고 여기저기 다 보인다고 했지만 이리저리 살펴보아도.. 역시 안개때문에 볼 수 없었다.

아침부터 안개가 자옥하게 끼었고, 역시나 보안이 중요한 군사시설들이였기에 사진으로 미처 담지 못한 부분들이 굉장히 많았었지만, 통일에 대한 열정은 나를 막을 수 없었다. 나라를 위해 고생하시는 군인분들도 계시고, 분단된 나라에서 생이별을 하게 된 사람들도 많은 이 나라. 3대세습이니 핵개발이니 하면서 같은 민족끼리 총을 겨누고 굳이 싸워야만 하는가.. 의문이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