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부, 그러니까 오늘 이야기 부터는 한국의 당진과 같은 한자를 쓰는 일본의 당진 방문기입니다.

한국 당진에 거주하는 당진 시민이, 한국인 관광객들에겐 조금 생소한 일본의 당진을 다녀왔네요.


가라쓰시 혹은 카라츠시(唐津市)는 큐슈 사가현에 소재한 가라쓰시는 인구 13만명의 작은 중소도시입니다. 사가현에 소재해 있기는 하지만 철도 교통의 발달로 인해 사실상 후쿠오카 생활권으로 통합니다. 


치쿠히선 열차가 후쿠오카 공항에서 출발해 하카타와 텐진을 들려 니시가라쓰(西唐津)를 종점으로 달리니 말이죠. 후쿠오카 시내와 거리는 조금 떨어져 있지만, 수도권 전철 1호선이 경기도 외곽과 아산 신창까지 커버하는 것과 비슷하게 볼 수 있겠습니다.


여튼 많고 많은 일본의 지방 중에서 큐슈지방을 선택한 이유 역시 일본의 당진 가라쓰시를 한번 가보고 싶은 마음에 선택했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37:07


호텔에서 꿀잠을 잔 티스도리..


조식으로 호텔 지하, 캐널시티 가장 아래층의 뷔페에서 식사를 마치고 이날도 하루 일과를 시작합니다. 처음에는 텐진 버스센터가 훨씬 유리한테 하카타 버스센터만 생각을 하고 있었던지라 하카타 버스센터로 가서 가라쓰행 버스를 타기로 했지요. 


처음 여행 계획과정부터 급하게 결정된지라 레일패스를 미리 주문하지 않아서 버스 위주로 움직였답니다. 개인적으로 전철보다는 버스가 편한것도 있구요. 뭐 그래서 시외버스를 타러 이동했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40:43


100엔버스를 타고 하카타시티 앞으로!


길 건너편 백엔버스 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립니다. 이제 버스 시간표 보는건 어렵지 않네요.


자전거를 타고 혹은 잰걸음으로 직장으로 가는 스시남 스시녀들 사이에서 여유롭게 버스를 기다리던 한국인 관광객이였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40:44


이 정류장에서 서는 버스 노선을 볼 수 있는 간단한 노선도입니다. 


역시나 지폐 사용 불가, 금연 및 쓰레기를 버리지 말라는 문구가 선하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40:55


정류장 앞 도로에서는 공사가 한창 진행중입니다.


우리나라 공사현장과는 달리 작은 공사장도 깔끔하고 정리가 된 상태에서 공사가 진행되는 것 처럼 보입니다. 날림공사가 있을진 모르겠지만, 공사장에서 일을 하고 있는 스시남 아저씨들 복장도 말 그대로 FM이고 현장을 드나들면서 더러워지고 관리상태가 좋지 못한 중장비 혹은 트럭들 마저도 깔끔했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48:56


하카타로 가는 길목에 본 손세차 광고.


뭐라고 써 있는줄은 모르겠는데.. 여튼 손세차를 한다고 합니다. 뭐 세차 과정에는 우리나라나 크게 다를건 없겠지요. 아침부터 세차를 맏기는 사람은 없어서 세차하는 모습을 보진 못했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6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50:15


백엔버스는 종점 하카타시티를 향해 갑니다.


우리나라에도 종종 볼 수 있는 여성기사입니다. 일본의 거대 운송업체 니시테츠의 여성 버스기사 비율이 상당히 높은 편이라 그러던데.. 기어변속도 잘 하고 남성 기사와 별 차이 없이 운행을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51:39


저를 내려준 버스는 저 앞으로 떠나고, 저기 하카타 버스센터까지 가야 합니다.


출근시간이라 그런지 전날까지 포장마차에서 술을 드셨을지 야구경기를 보며 맥주를 마셨을지 모를 스시남 아저씨도, 카와이한 샐러리 스시녀도 잰걸음으로 출근을 하고 있습니다. 종종 학생들도 보이던데 학생들은 비교적 여유롭게 보이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51:42


공사장에서 일을 하는 아저씨, 그리고 그 뒤에 펼쳐진 하카타시티..


일본 역시 우리나라와 별 반 다르지 않게 평범한 소시민들은 자신의 자리에서 묵묵히 일을 하고 있습니다. 출근 시간이 촉박한지 스시남 아저씨는 바로 앞에서 택시를 잡아 타기도 하더랍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7.1 | +0.30 EV | 26.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5:04:22 08:56:43


다시 찾아온 하카타 버스센터.


1층은 시내버스.. 3층이 시외버스 승차장인데 1층만 열심히 뒤지다가 3층으로 올라갔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4.5 | +0.30 EV | 85.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07:49


하카타 버스센터 3층. 32번 플랫홈에서 익숙한 한자 당진이 보이더군요.


아래 영어로 Karatsu 강하게 읽는다면 카라츠지만, 현지인들은 가라쓰 가라쓰 그렇게 말을 합니다. 약 30분에 한대씩 차가 있고, 이 차량은 텐진 버스센터를 경유하여 도시고속도로를 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sec | F/4.0 | +0.30 EV | 26.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16:12


곧 버스가 와서 가라쓰 버스를 탔습니다.


저랑 나이좀 있으신 아주머니 두분정도.. 그렇게 세사람이 버스에 올라탔습니다. 외국인이 많이 타는 노선은 아니다보니 외국어 안내방송은 없었습니다만, 대강 안내방송에서 무얼 말하려 하는진 들리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6.3 | +0.30 EV | 5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22:00


앞에는 오이타(大分/대분)로 가는 버스가 갑니다.


오이타현은 큐슈 동남부의 온천으로 유명한 벳부가 있는 지역이지요. 다자이후를 갈 때도 탔고, 후쿠오카 100엔버스로도 열심히 탔던 니시테츠 그룹 소속의 버스입니다. 참고로 가라쓰로 가는 노선은 쇼와버스에서 운행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29:21


가던 길목에 뭘 방송 촬영장비를 들고 있는 아저씨들을 보았습니다.


출근을 위해 분주하게 뛰어가던 샐러리맨들은 다 사라지고 나이드신 할머니 할아버지 그리고 이렇게 출근해서 각자 묵묵히 일을 하고 있는 사람들이 보이더랍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sec | F/3.5 | +0.3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33:05


오이타행 버스와 함께 나란히 텐진 버스터미널로 들어옵니다.


텐진에서 몇사람이 더 타고, 버스는 한 열명정도의 승객을 채운 뒤 가라쓰로 출발합니다. 이럴 줄 알았으면 텐진으로 가서 버스를 타는데 말이죠. 생각이 짧았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5.6 | +0.3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47:53


우리나라 봉고트럭 및 승합차에 들어가던 봉고 엠블럼이 붙어있는 마쓰다 봉고 프렌디..


프렌디는 1.5박스 MPV 형태의 차량이라 우리가 생각하는 봉고와는 별개의 차량입니다. 95년부터 2005년까지 10년의 세월동안 생산되었던 차량이라고 합니다. 일본 역시 봉고가 한동안 승합차의 대명사로 불리던 시절이 있었다고 하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51:45


후쿠오카 도시고속도로로 진입합니다. 하이패스(ETC) 비중이 상당히 높더군요.


저기 오른쪽에 차 한대를 제외하고는 다 하이패스 차로로 통과했습니다. 일본의 하이패스 단말기 역시 잔여 요금이 얼마가 있고, 얼마가 요금으로 빠져나갔는지 알려주더랍니다. 요금소의 경우 우리나라는 대부분 젊거나 혹은 중년 여성이 수납 업무를 맏고 있지만, 일본은 대부분 어르신들이 이 일을 하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52:07


버스는 후쿠오카시를 빠져나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54:46


저 멀리 보이는 후쿠오카타워.


버스는 조금 답답하게 느껴질만한 속도 70으로 내리 달리네요. 다자이후 가던 버스나 가라쓰로 가는 버스나 내내 그 속도로 달립니다. 한국 버스도 속도 리밋이 걸려있다고는 하지만 110까지는 주파합니다. 가끔은 추월차선에서 정속주행으로 정체를 유발하는 승용차를 추월하기도 하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8.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09:54:56


소프트뱅크 호크스의 홈그라운드인 야후돔의 모습도 보입니다.


이날 저녁.. 열심히 출근하던 스시남 스시녀들이 야구장으로 몰려가던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건 가라쓰 이야기가 끝나면 그 다음에 볼 수 있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01:07


버스는 달리고 또 달려 요금소를 1km 남겨두고 있습니다.


우리와 통행방향이 반대인 일본 영국 호주는 오른쪽부터 1차선 2차선으로 부릅니다. 1차선에 차가 많은 이유 역시 ETC(하이패스)차로를 타기 위한 목적이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10.0 | +0.30 EV | 4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01:47


고속도로에 진입할 때도 하이패스의 비중이 높았는데.. 한번 더 그 모습을 봅니다.


한국 역시 마찬가지죠. 정체구간에선 곧죽어도 꼭 하이패스를 타야 한다고 하이패스 차선으로 빠지려는 차량들이 있기에 오히려 하이패스 차선의 정체가 더 심각한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03:20


높은 빌딩이 보이던 시내를 지나 한산한 시골마을로 가고 있습니다. 


우리내 농촌과 크게 다르진 않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09:27


서 구 주 도 전 원 과 금 소(西 九 州 道 前 原 科 金 所)


서일본 고속도로 관할 도로로 들어가기 전 과금을 하는 톨게이트라고 합니다. 뭐 일본이야 온갖 인프라가 다 민영화가 된 상태라 이래저래 공공요금이 비싼편입니다. 철도 및 버스패스를 판매하듯이 일본 내 민자 고속도로 업체에서도 외국인을 위한 고속도로 패스권을 판매하고 있다고 하더군요. 


참고로 우리나라에선 과적단속으로 인해 하이패스 사용이 불가능한 5톤 이상 화물차도 ETC 창구로 잘만 들어갑니다. 특수차량에 대한 규제가 있는지는 모르겠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9.0 | +0.30 EV | 7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09:55


아직 당진, 가라쓰까지 30km나 남았습니다.


대부분 복강(후쿠오카) 번호판을 달은 차들이 경계를 넘어 사가현으로 가고 있네요. 사가 번호판을 달은 자동차보다 복강 번호판을 달은 차들이 훨씬 더 많았습니다. 고속도로 까지는 말이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0sec | F/13.0 | +0.30 EV | 3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31:34


그렇게 뻥 뚫린 도로를 타다가 인터체인지를 통해 빠져나오니 가라쓰 관할 지역에 도착했습니다.


사람은 도통 보이지 않지만, 쇼핑센터 및 여러 프렌차이즈 업체들이 많이 보이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9.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36:20


한국 당진에는 얼마 전에야 들어온 맥도날드가.. 일본 당진엔 오래전부터 있었네요.


란란루가 반겨주는 맥도날드. 맥도날드 하면 빠질 수 없는 드라이브 스루도 있구요. 다 갖췄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41:34


슈퍼마켓이나 이렇게 특정 물건들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대형 쇼핑센터가 수두룩 합니다.


아마 평일 오전이라 사람들이 없는거겠죠? 주말엔 차와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리라 여겨집니다. 시청이 소재한 시내 중심부 오오테구치(大手口)에서 조금 떨어진 곳이긴 하다만, 시내 상권의 중심이 서서히 이쪽으로 옮겨가는 추세라고 하더군요.


마치 우리 당진의 신터미널로 대표되는 원당동 근처 신도심과, 구터미널과 옛 군청사가 있던 읍내동 일대 구도심을 보는 느낌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1.0 | +0.30 EV | 5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43:55


쇼핑센터가 산재한 외곽지역에서 가라쓰의 시내이자 중심지인 오오테구치로 이동합니다.


롯데리아도 보이고, 이정표에 따르면 후쿠오카까진 53km를 가야 한다고 합니다. 가라쓰의 특이한 점은 중고차 매매단지가 상당히 많이 보인다는 점 입니다. 인구는 그렇게 많진 않은데 중고차 상사만 한 네군데 이상 본 것 같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0:48:46


버스는 오오테구치 터미널 앞에서 승객들을 내려줍니다.


쇼와버스의 본거지인 가라쓰시, 그리고 가라쓰의 중심인 오오테구치에는 나름 복합 멀티플렉스를 표방하는 어마어마한 터미널이 있습니다. 아무리 상권이 외곽으로 나간다 하더라도 나름 시청이 소재한 시내는 시내이니 건재한 모습을 보이고 있답니다.


계속 이어집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