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부에서 이어집니다.



사실 제일 걱정했던 부분이 레일패스 발권과 관련된 부분인데, 공항에서 기차역 방면으로 내려오기만 하면 매표소가 보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35:21


매표소 옆에는 JR 외국어 안내데스크라고 써있는 외국인 전용 발권창구가 있습니다.


저기 태국인 관광객 일행분들이 캐리어를 들고 서있는 안쪽의 공간입니다. 여튼 저분들은 다른 누군가를 기다리는지 싶었고, 번호표를 뽑으니 카와이한 직원분이 안내를 해주십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38:35


레일패스를 끊고싶다고 이야기를 하며 여권을 건넸습니다. 신청서 하나를 보여주더군요.


사진촬영까진 못했지만, 여튼간에 레일패스 발급 신청서를 작성해 주시면 됩니다. 한국어 그리고 영어로도 세세하게 설명히 적혀있어 작성에는 큰 무리가 없었습니다. 3일권 4일권 7일권 등 권종별 구분도 쉽게 할 수 있도록 되어있구요.


영어 일본어 섞어서 쓰니 우리의 카와이한 직원분이 계산기로 16500이라는 숫자를 찍어주십니다.


홋카이도 레일패스 3일권은 16,500엔입니다. 환전해온 돈의 절반을 레일패스 발권에 투자합니다.


비용 지불 이후, 일정이 어떻게 되는지를 묻습니다. 지금 바로 삿포로역으로 갈 예정이라 하니 지정석 표를 발권해 주는군요. 그 이후 일정을 묻는데 오늘 일정을 묻는 줄 알고 기차를 타진 않을거라 하니 신치토세공항에서 삿포로로 가는 지정석 표만 받아왔네요.


P.S 지정석 탑승권 발권도 아예 한번에 끝내버리시려면 일정별로 어디부터 어디행 열차를 타고싶다 적어가서 보여주시거나 정확히 말씀해주셔야 할 것 같습니다. 저는 이날 표를 하나밖에 발권받지 못해 추가적으로 매표창구에서 발권을 받고, 삿포로역 여행자센터에서 발권을 받고 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47:17


홋카이도 레일패스 º 재팬 레일패스 (Hokkaido Rail Pass º Japan Rail Pass)


●좌석 예약 방법

º 지정석 예약은 추가요금이 부과되지 않으니 승차전에 미리 지정석권의 교부를 받으십시오.

º 예약은 주요 JR역 매표소 (미도리노 마도구치), 여행센터, 외국어 안내데스크에서 가능합니다.

º 예약시 레일패스를 제시하여 승차일,이용구간,시간등을 말씀해 주십시오.

º 지정석권의 변경은 열차의 출발시간전에 한하여 JR역 매표소에서 가능합니다.

º 자유석은 예약이 필요없으니 레일패스를 제시해서 자유석차량내에서 빈자리에 앉으십시오.


레일패스 사용 방법

º 레일패스와 지정석권은 자동개찰기를 이용할 수 없으니 개찰구에서 역무원에게 제시하여 주십시오.

º 지정석 이용시 열차내에서 검표가 있으므로 레일패스와 지정석권을 차장에게 제시하여 주십시오.


! ! 주의 ! !


º 발행후 레일패스의 종류 또는 유효기간등 변경이 불가합니다.

º 분실 및 도난시 재발행이 불가하므로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º 열차가 운휴 또는 지연되었을 경우에도 유효기간의 연장 및 변경이 불가하며

º 이미 사용개시한 레일패스는 환불할 수 없으니 양해 바랍니다.


여튼간에 설명서 내용 그대로입니다. 같은 전차임에도 지정석 칸이 따로 있고, 좌석형 자유석과 우리내 전철 객차처럼 입석위주의 자유석이 따로 있습니다. 즉, 레일패스가 있으면 자유석은 마음껏 탈 수 있으나 지정석의 경우 미리 예매를 해두어야 한다는 것이죠. 현장예매만 가능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47:20


열차에 탑승했습니다. 처음에 열심히 헤매다가 역무원 아저씨에게 물어서 지정석에 탑승했네요.


JR快速 エアポート JR쾌속 에어포트입니다. 말 그대로 공항 급행과 같은 열차겠지요. 721계 전동차가 우리의 객차를 견인해 갑니다. 의외로 분위기는 새마을호 삘이고, 나름 누리로같은 타 전동차형 객차보다 정숙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49:37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4.5 | 0.00 EV | 6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50:09


열차는 출발하고, 발권된 표를 확인합니다. 북해도 레일패스라는 도장을 찍어주는군요.


나름 외국인용 티켓이라고 좌석번호도 다 영어로 적어줬습니다. 제 입장에서는 한자로 적어주는게 보기 더 좋았을텐데 말이지요. 약 30여분간 정숙한 열차 속에서 나름 북해도의 풍경을 감상해 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4.5 | 0.00 EV | 85.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52:37


우리나라는 이미 오래전부터 검표작업이 많이 간소화되긴 했습니다만, 일본은 그렇지 않습니다.


좌석 앞 브라켓에 표를 꼽아두면 차장아저씨가 오셔서 확인을 하고 가십니다. 옆에 앉으신 50대 샐러리맨 아저씨의 티켓입니다. 1,590엔을 주고 표를 발권받았습니다. 옆에서 태블릿으로 라인도 보시고 야후재팬도 보시고 하던데 이런걸 볼 때 마다 우리나라 대중교통 요금은 정말 저렴한게 아닐까 싶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6:04:09 13:53:41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02:57


기차는 달리고 달립니다. 공항 근처는 그저 그런 시골이네요.


우리나라처럼 역 부근에는 공영주차장이 마련되어 있고, 슬슬 한해 농사를 시작하기 위해 논 위에 거름을 올려둔 모습도 볼 수 있었습니다. 삿포로시 근처에 오기 전까지는 철도 주변에 사람 지나가는 모습도 구경하기 힘들었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25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04:57


치토세시의 에니와역입니다.


1926년 8월에 개업한 역입니다. 그래도 여러번의 리모델링을 거쳤겠지만 세련된 역의 느낌보다는 시골역 분위기가 풍겨옵니다. 쭉 지나가면서도 간이역 정취를 풍기는 역들이 참 많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05:20


공항 방향으로 향하는 쾌속 에어포트와 교행중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10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06:20


지나가다가 철도 옆으로 운전학원이 보이더군요.


삿포로 근처에서만 운전학원을 두군데 보았습니다. 운전면허시험 간소화로 그냥 개나소나 면허취득이 가능한 우리나라와 난이도는 천지차이겠지만 우리내 운전전문학원 장내 코스와 크게 다를건 없어보이네요. 경사로도 보이고 S자 코스도 보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0sec | F/13.0 | 0.00 EV | 3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26:24


삿포로시에 가까워지니 이제 좀 주택가가 보이고 지나가는 사람들도 보입니다.


그냥 의미없이 하천 위에 지나가는 고가다리구나 하고 넘어갈 수 있겠지만, 무의미하게 열차를 타고 지나가며 창밖을 바라보는 사람들을 위해 일일히 이름을 적어두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28:17


찰황역(札幌驛)에 가까워 집니다. 광고판들도 보이고 고층건물들도 눈에 띕니다.


그렇습니다. 우리는 인구 200만 규모의 대도시 찰황시에 도착한 겁니다. 홋카이도 인구의 대부분이 거주하고 있는 대도시입니다. 당연히 중심지인 역 근처로도 고층빌딩들이 들어서 있겠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6:04:09 14:32:51


동쪽 개찰구와 서쪽 개찰구가 있습니다만, 아무곳이나 그냥 편한곳으로 나가면 됩니다.

어느쪽으로 개찰구를 통과해도 남문과 북문 그 어느곳으로도 나갈 수 있습니다.


자동개찰기를 빠져나갈 수 없으니, 좌측면의 역무원이 나와있는 개찰구에 가서 레일패스와 지정석 티켓을 보여주면 직접 문을 열어줍니다. 원칙적으로 여권 제시도 함께 요구하니 여권과 레일패스는 필히 소지하고 다니셔야만 합니다. 그렇게만 하면 레일패스가 유효한 기간동안은 마음껏 열차를 탈 수 있습니다.


4부에서 계속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