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큐슈 여행 이야기 그 열 세번째.


당진의 명물 아니 가라쓰의 명물 가라쓰성입니다. 


2015/04/25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1) 인천 국제공항 ~ 후쿠오카 국제공항

2015/04/2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2) 다자이후 가는 길, 다자이후 텐만구 -1

2015/04/27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3) 다자이후 텐만구 -2

2015/04/2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4) 다자이후 텐만구 -3, 큐슈국립박물관

2015/04/29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5) 우메가에모찌,우메노쿠라,하카타시티

2015/05/03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6) 캐널시티 후쿠오카 워싱턴 호텔, 캐널시티 구경

2015/05/06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7) 후쿠오카 최고의 번화가 텐진, 만다라케

2015/05/08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8) 일본의 당진 가라쓰(唐津) -1 가는길

2015/05/10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9) 일본의 당진 가라쓰(唐津) -2 가라쓰 은행, 시청

2015/05/12 - [티스도리의 여행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10) 일본의 당진 가라쓰(唐津) -3 평범한 시내 풍경, 가라쓰 신사

2015/05/17 - [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 - 큐슈 여행 이야기 (11) 일본의 당진 가라쓰(唐津) -4 가라쓰쿤치 전시장, 가라쓰성 가는 길


가라쓰성은 게이초(慶長) 시대에 약 7년에 걸쳐 축조된 성입니다.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가신인 데라자와 히로타카가 가라쓰 일대 지역에 부임해 온 뒤에 축성되었다가 메이지시대의 폐번치현으로 인해 폐쇄된 성을 최근에 와서야 복원을 하게 된 케이스라고 하네요.


지금 우리가 가게 될 가라쓰성은 비교적 최근, 92년 93년에 복원한 성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37:19


와세다 사가 중고등학교 바로 옆에 가라쓰성으로 올라가는 계단이 있습니다. 


해안가를 따라 조금 걸어가면 편도 100엔에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갈 수 있지만, 한번은 그래도 걸어서 가 봐야지 않겠나 싶어 쭉 걸어 올라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3.5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37:35


꽃도 만카이하고.. 관광객들도 열심히 올라갑니다.


어린 아이를 데리고 온 부부 역시 잘 올라가더군요. 나이 많은 스시남 아저씨들도 할아버지도 큰 불편 없이 잘 올라가십니다. 정 올라가고 내려오는게 힘들고 귀찮다면 엘리베이터를 타도 되니 크게 부담갖지 않으셔도 될겁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0:27


올라가는 길목, 작은 공터에서 바라보는 전경입니다.


크고 작은 일본식 주택들이 눈에 띕니다. 오래 전 성을 축조할 당시에 지금의 가라쓰성이 소재한 미쓰시마산을(안봐도 한자로는 삼도산이겠죠.) 섬으로 만들기 위해 나름 현대 대한민국 쥐가카의 4대강 사업 그 이상의 토목공사를 해서 인공적으로 물길을 냈다고 하더군요.


참고로 우리나라의 안면도 역시 비슷한 시기에 섬이 되었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1:05


경사는 가파르지만 카와이하기보단 각코이한 가라쓰성이 보입니다.


그냥 바라보기엔 오사카성이나 기타 대규모 성에 비해선 작아보이지만 나름 가라쓰의 상징물이자 시내에서도 육안으로 보이는 언덕 위의 하얀 집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8.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1:41


어르신이 산책을 마치고 내려오십니다. 본격적으로 성에 진입을 하네요.


2012년부터 보수공사가 계속해서 진행중이라는 말에 혹시나 관람에 문제가 있을까 했지만 다행스럽게 큰 문제는 없었습니다. 그래도 보수공사는 계속 진행중이더군요. 비록 현대에 와서 복원한 성곽이기는 하지만 천천히 공을 들여가며 보수공사를 진행중인 모습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4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2:09


아까침 보고 왔던 히키야마의 모습들이 보입니다.


대한민국의 당진은 딱히 볼만한건 몇 개 되지 않는 당진8경을 자랑이라고 붙여놓는데, 일본의 가라쓰는 12개의 히키야마 사진을 붙여놓는군요. 뭐 어느 지자체나 자기네 지역의 특산물 혹은 유명 관광지를 요런 공사장 가림막에 홍보를 위해 붙여놓곤 하지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2:46


건물로 들어가는 입구입니다. 이래저래 공사의 여파로 조금 돌아서 들어가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2:55


공사를 진행하는 인부아저씨들은 보이지 않지만 나름 보수중이라고 가려져 있는 상태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3:08


공익재단법인 당진시문화사업단.


그렇습니다. 성에 오기 전에 들렸던 우즈메몬노야카타를 관리하던 문화사업단에서 가라쓰성 역시 관리를 합니다. 가라쓰성 천수각은 입장료를 받는 건물이다보니 표를 발권해서 들어가야 하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4.5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4:04


천수각 건물에 들어오면 바로 무인발권기가 있습니다.


대인1인부터 시작해서 대인1인+소인1인 요런식으로 거의 모든 경우의 수가 있습니다. 돈을 넣고 버튼을 누르면 표가 나오더군요. 입장료는 일반인이 410엔, 초등학생(소학생) 중학생이 200엔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30 EV | 24.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4:45


고등학생까지 할인이 된다면 타국에 와서 고교생 코스프레를 해보겠는데...


뭐 이역만리 타국에서 그러고 싶은 마음도 없고, 대인 1인 표를 끊었습니다. 우리돈으로 약 4000원 정도 하는 입장료를 내고 창구에서 입장기념이라 써 있는 제대로 된 입장권으로 바꿔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3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5:27


아름다운 봄날의 가라쓰성 사진이 박혀있습니다.


잘 가지고 와서 책상 유리 밑에 끼워두었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30 EV | 24.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5:47


지상 1층부터 5층까지의 그냥 올라가는게 아니라 상설 전시장이 존재합니다.


· 1 층 : 성지 광장 (에도 시대의 마을 디오라마 천수각 모형 등) 
· 2 층 : 상설 전시실 (당진 번 민정 자료 · 당진 성 관계 자료) 
· 3 층 : 상설 전시실 (전체 당진 코너) 
· 4 층 : 기획 전시실 (전국의 성 (상설) · 특별 전시) 
· 5 층 : 전망대


물론 가라쓰의 역사에 관련된 물품들과 유래에 대해 나름 꼼꼼하게 기록해두었고 갑옷이나 성주가 가지고 있던 도검등의 전시까지 해두었는데, 사진촬영이 금지되어 있어 애석하게 사진은 없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3.5 | +0.3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6:00


왼쪽이 가라완쿤, 오른쪽이 마이즈루쿤입니다.


근데.. 마이즈루쿤... 에.... 당진 당학이 아닙니까? 이런 우연이 있을까요. 한국의 당진도 학이 마스코트 캐릭터고 일본의 가라쓰도 학이 마스코트 캐릭터입니다. 다만, 한국의 당학이는 2012년 시승격을 계기로 마이즈루쿤처럼 친근한 모습에서 강제 성형을 당했다지요.



반 강제로 뼈밖에 남지 않은 당학이를 기리며....


이전에 친근했던 당학이는 이미지도 구하기 힘듭니다. 해나루쌀의 홍보 마스코트로 당학이와 함께 당진을 대표하던 쌀동자는 어디로 갔나 보기도 힘든데.. 당학이는 뼈라도 살아남았으니 그나마 다행이죠.


여튼 다시 가라쓰성으로 돌아와서..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4.0 | +0.30 EV | 30.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6:15


가라쓰성 천수각의 구조에 대해 단면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30 EV | 24.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6:37


옛 가라쓰를 모형으로나마 만날 수 있답니다.


저 멀리 성이 보이고, 시민들이 살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6:58


천수각으로 올라옵니다.


동서남북 사방이 뻥 뚫려있고 각기 다른 모습을 보여줍니다. 한국의 당진과 유사한 점은 가라쓰만(당진은 아산만)이 있고, 화력발전소가 소재해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30 EV | 24.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48:20


가라쓰 관내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가라쓰성 그리기 대회를 열어 입상한 작품들입니다.


각코이한 가라쓰성을 소학생 수준에 맞도록 카와이하게 그렸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56:25


100엔짜리 망원경도 보입니다.


다만 한국에서 500원이면 한참 볼것을 천원씩 투자하고 싶지는 않아 그냥 눈으로 바라봤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8.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56:27


동서남북으로 보이는 배경에 무엇이 있는지 설명이 다 적혀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56:39


넓은 주차장 그리고 다리 건너편 시내.


인구 12만의 가라쓰시는 그닥 큰 도시가 아니기에 높아봐야 10층정도로 보이는 건물들이 단층 건물들 사이로 솟아있습니다. 주택가에 소재한걸로 보아선 아파트로 보면 되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00sec | F/3.5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56:44


오늘도 가라쓰시는 평화롭습니다.


한국 당진은 점점 번화해지고 복잡해지는데 일본의 가라쓰는 시내 중심가도 평화로움을 간직하고 있지요. 딱 한시간이면 대도시 후쿠오카에 닿을 수 있는 가라쓰에서 살고 싶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00sec | F/3.5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56:57


모래사장 저 멀리 보이는 작은 발전소.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0sec | F/3.5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2:57:00


학생들 체육시간이 다 끝난건지 학생들의 모습이 보이지 않습니다.


한켠으로는 테니스장도 보이는군요. 진짜 대중매체에서 보던 일본의 학교 모습은 거의 다 갖춘게 아닐까 싶습니다. 수영장만 없다고 해야할까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00:03


북쪽으로는 이렇게 바다와 맞닿아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1.0 | +0.30 EV | 85.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01:51


아까 열심히 체육활동을 하던 학생들이 들어가지 않고 앉아서 네잎크로버를 찾는 것 같더군요.


남학생 둘이였는데.. 지나가던 여선생님이 학생들에게 무얼 하느냐 물어봤겠죠. 


"에...?! 혼또?" 하더니만 선생님도 같이 네잎크로버 찾기에 돌입합니다.


진짜 "에...?! 혼또?" 하는 소리가 성에서까지 들리더랍니다. 제가 꾸며낸 이야기가 절대 아닙니다. 여튼 학생들 뿐만 아니라 센세 역시 카와이합니다. 한 5분을 같이 크로버를 찾다가 결국 학생과 선생님 모두 건물로 들어가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06:56


저기 송림이 우거진 해안가가 보이죠? 앞에 조그만거 말구요.


니시노마츠바라의 모습입니다. 니시노마츠바라는 도보가 없어 차를 타고 오던지 자전거를 타고 와야하기에 안타깝지만 다음을 기약하며 돌아왔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15:23


엘리베이터입니다. 1층과 2층, 대각선으로 올라가고 내려가는 엘리베이터입니다.


삼능(미쯔비시) 제품이더군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15:26


역시나 표를 발권하고 탑니다.


관리직원이 보이지 않지만 양심적으로 표를 끊고 내려가서 관리직원에게 표를 건네줍니다.

엘리베이터에 할아버지 한분과 할아버지를 모시고 온 아줌마 그리고 저 세사람이 타고 내려갔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20:32


바다가 보이고, 소나무는 길게 뻗어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20:36


다음번에는 한여름에 와서 해수욕장에 입수를 해보던지, 다른 계절에 오던지 해야겠습니다.


친구들이나 지인들을 데리고 와도 딱 좋을 것 같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0.0 | +0.3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04:22 13:20:55


조용히 해안가 길목을 따라 입구 앞으로 나옵니다.


14부에서 계속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소중한 Trackback : 0, 소중한 Comment :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