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오랜만에 헝그리한 DIY를 진행합니다.


크게 눈에 보일법한 부분은 마무리 된 상황이고 소소한 부분의 DIY거리를 찾아야 하는데.. 오늘은 마침 스피커 커버가 눈에 띄더군요. 순정 스피커가 아니라 문짝에 이식한 사제 스피커의 커버 얘기입니다.


작년 이맘때 비스토에서 탈거해두었던 하만카돈제 트윗과 미드를 스파크에 이식했었죠. 대시보드 위 순정 스피커 자리에는 트위터를 이식했고 문짝 도어트림에는 순정틱하게 만들어 달라는 요청과 함께 아대를 덧대어 스피커를 이식했습니다.


스피커 전체를 뜯어내는 일이 아니라 단순 커버만 뜯어서 도색을 하는 일이라 드라이버 하나만 있으면 딱히 탈거를 위한 준비물은 없어도 상관 없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5:05:30 14:47:20


피스를 풀어줍니다. 근 1년만에 장착 후 다시 탈거되는 스피커 커버입니다.


가운데에 철망으로 해서 데코레이션이 또 있었지만, 그건 어느순간 떨어지더군요. 그래서 저 상황으로 남겨져 있습니다. 나름 순정틱하게 작업을 요청해서 순정틱하면서도 이쁘게 작업이 잘 되었는데.. 커버만이라도 순정틱함에서 탈피를 해 보려 합니다.


피스 네개를 풀어줍니다. 스피커도 같이 풀리는데, 커버만 탈거한 후 다시 피스를 살짝 박아줍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5:05:30 14:50:28


잠시 처참한 몰골로 스피커를 고정시켜 둡니다.


1년에 가까운 세월동안 손이 닿기 힘든 부위라 먼지가 많이 쌓여있네요. 재부착 전에 살짝 닦아줍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5:05:30 14:53:37


그렇게 운전석 조수석 양쪽에서 탈거한 커버를 잘 닦아줍니다.


프라이머가 없으니 페인트 칠을 잘 먹게 하기 위해선 사포질을 해 줘야 하지요. 수돗가에서 세숫대야에 물을 좀 받아놓고 오백방짜리 사포로 살살 문질러 줍니다. 크게 티는 나지 않지만 코팅된 면은 어느정도 벗겨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70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5:05:30 15:06:06


본격 도색작업을 진행합니다.


핸드폰 SD카드의 상태가 영 좋지 못해서 이 사진도 반이 손실되었고, 락카칠을 하던 사진도 깨져서 회생이 불가하더군요. 여튼간에 저렇게 놓고 여러번 칠을 뿌린 뒤 클리어까지 입혀줬습니다.


아침엔 비가 왔지만 해가 뜬지라 도색은 금방 마르고.. 바로 장착작업에 들어갔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5:05:30 16:18:28


멀리서 보니 포인트가 사는군요. 


그렇게 간단하지만 소소한 포인트를 줄 수 있는 DIY를 마쳤습니다. 소요시간은 약 1시간 정도 걸렸네요.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