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음악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190건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남부지방은 벌써 폭우가 내리고 있고, 제가 있는 중부지방 역시 밤부터 비가 쏟아지리라 예상됩니다. 오늘 정오즈음만 하더라도 푸른 하늘이 점점 구름들로 뒤덮이고 있네요.


2011년 5월에 이 곡은 멤버 용준형이 버닝썬 게이트로 구설수에 오른 뒤 탈퇴하여 4인조가 된 '하이라이트(HIGHLIGHT)' 라는 그룹이 6인조 '비스트(BEAST)'로 활동하던 시절 내놓은 곡입니다. 본래 정규앨범의 수록곡입니다만, 정규 앨범 발매 이전에 먼저 발표되어 음악프로그램 1위를 차지하는 등 나름 인기를 누렸던 곡입니다.


물론 당시 여성부에 의해 음주를 권하는 노래라는 사유로 청소년 유해매체물로 지정되어 구설수에 오르긴 했었지만, 비난 여론을 의식해서인지 결국 지정이 해제되어 누구나 들을 수 있는 노래가 되었습니다.


근래들어 이 곡이 다시 생각이 나 듣기 시작하네요. 벌써 10년 가까이 된 노래이고, 이 노래에 별다른 추억도 없지만 괜히 듣고있으면 슬퍼지더군요. 들어보시죠.







비스트(BEAST) - 비가 오는 날엔


세상이 어두워지고 

조용히 비가 내리면

여전히 그대로


오늘도 어김없이 난

벗어나질 못하네

너의 생각 안에서


이제 끝이라는 걸 알지만

미련이란 걸 알지만

이제 아닐 걸 알지만


그까짓 자존심에 

널 잡지 못했던 내가

조금 아쉬울 뿐이니까


비가 오는 날엔 나를 찾아와

밤을 새워 괴롭히다

비가 그쳐가면 너도 따라서

서서히 조금씩 그쳐가겠지


취했나 봐 

그만 마셔야 될 것 같애 

비가 떨어지니까 

나도 떨어질 것 같애


뭐 네가 보고 싶다거나 

그런 건 아냐

다만 우리가 가진 시간이 좀

날카로울 뿐


네가 참 좋아했었던 이런 날이면

아직 너무 생생한 

기억을 꺼내놓고


추억이란 덫에 

일부러 발을 들여놔

벗어나려고 발버둥조차 치지 않아


이제 너를 다 지워냈지만

모두 다 비워냈지만

또다시 비가 내리면


힘들게 숨겨놨던 

너의 모든 기억들이

다시 돌아와 널 찾나 봐


비가 오는 날엔 나를 찾아와

밤을 새워 괴롭히다

비가 그쳐가면 너도 따라서

서서히 조금씩 그쳐가겠지


너에게로

이젠 돌아갈 길은 없지만

지금 행복한 너를 보며


난 그래도 웃어볼게 

널 잡을 수 있었던

힘이 내겐 없었으니까


비가 오는 날엔 나를 찾아와

밤을 새워 괴롭히다

비가 그쳐가면 너도 따라서

서서히 조금씩 그쳐 가겠지


어차피 끝나버린 걸 이제 와 어쩌겠어

뒤늦게 후회나 하는 거지 덜떨어진 놈처럼

비는 항상 오니까 계속 반복되겠지

그치고 나면 그제서야 나도 그치겠지


비는 항상 오니까 계속 반복되겠지

그치고 나면 그제서야 나도 그치겠지



2012년 한 방송에 출연한 에일리가 커버한 버젼도 존재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정확히 2008년 이맘때. 약 11년 전 공개되어 인기를 얻었던 노래.

물론 2008년에 워낙 명곡들과 히트곡들이 쏟아져 나와 상대적으로 존재감은 없어보입니다.


당시 코어콘텐츠미디어(현 MBK) 소속 여성 보컬그룹(씨야,다비치,블랙펄) 멤버들이 차출되어 'Color Pink(컬러핑크)'라는 음반을 내 놓았는데, 대박까지는 아녀도 중박을 쳤었던 노래로 기억합니다. 근래들어 2000년대 중후반 가요를 유튜브에서 찾아 듣곤 하는데 딱히 지금 들어도 오래되었다거나 트랜드에 맞지 않는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 느낌이지요.



컬러핑크는 다비치(이해리,강민경), 씨야(이보람,김연지), 블랙펄(휘은,나미)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랩은 천하무적 야구단 멤버로 알려진 마리오.


2000년대 중반 소몰이 열풍을 타고 데뷔했던 보컬그룹들이니 거를 타선이 없는 멤버들로 구성된 골든팀입니다. 거기에 곡은 굳이 대표곡을 설명하지 않아도 들어보았을 작곡가 김도훈과 작사가 최갑원의 작품이지요. 


물론 씨야는 당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던 그룹이고 다비치도 당시 데뷔한지 얼마 지나지 않았지만 이후 히트곡을 연이어 터트리며 자리를 잡았지만 블랙펄은 이후 아이돌 위주로 급변한 가요계에서 살아남지 못하고 2010년 싱글앨범을 이후로 조용히 해체 수순을 밟게 되었습니다.


간단히 곡에 대해 요약하자면 애잔한 가사와 애절한 목소리가 어우러진 노래입니다.




씨야(SEE YA),다비치(DAVICHI),블랙펄(BLACKPEARL)

Blue Moon(Feat. 마리오)




또 다시 사랑이 날 떠나가네요 이젠 다 끝이네요

그래도 나니까 바보니까 그 사람을 기다리죠



사랑 할 때는 정말 따뜻했는데

누구보다 더 나만 아껴줬는데

이별 할 때는 얼어버릴 그만큼 차가웠던 사람



그 이름 까지도(oh 왜요 왜요 기억이 날까요)

말하고 싶어도(oh 왜요 왜요 다 잊지 못하죠)

I do I never stop to cry (oh 왜요 왜요 난 울기만 하죠)

말을 할 수 없죠. 



또다시 사랑이 날 떠나가네요 이젠 다 끝이네요

그래도 나니까 바보니까 그 사람을 기다리죠



다가설 때는 정말 설레었는데

나의 곁에서 가장 가까웠는데

멀어 질 때는 돌아보지도 않고 서둘렀던 사람



그 얼굴 까지도(oh 왜요 왜요 기억이 날까요)

그리고 싶어도(oh 왜요 왜요 다 잊지 못하죠)

I do I never stop to cry (oh 왜요 왜요 난 울기만 하죠)

그려 볼 수 없죠 



또다시 사랑이 날 떠나가네요 이젠 다 끝이네요

그래도 나니까 바보니까 그 사람을 기다리죠



(RAP)

잊으려고 노력하며 다른 이를 봤어 

허나 그건 내가 아니야 너무나도 낯선 

눈앞에 아른거렸어 추억이 너무 진해서

혹시라도 내가 널널널널널 마추치게 될까봐 두려워 

눈물이 번진 화장을 수척한 나의 모습을 



바라는 것은 한 가지 미안하다는 한마디

그 하나에 다 용서 할텐데



또다시 사랑이 날 떠나가네요 이젠 다 끝이네요

그래도 나니까 바보니까 그 사람을 기다리죠(x2)



(잊어...x8)

잊을 수 없잖아 사랑하니까

내 상처 모두다 그 사람이 준 선물이니까


 


영상의 화질이 그리 좋진 못합니다만, 뮤직비디오입니다. 전체이용가.


2008년 6월 13일 뮤직뱅크 영상입니다. 얼추 11년 전 방영분이네요.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