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1287건

반응형

 

옛 엑스포공원 자리에 생긴 전시시설인 대전컨벤션센터 2전시관에서 11월 4일부터 6일까지 '대전 팝콘'이라는 이름의 행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팝콘은 '국제 캐릭터 콘텐츠 페어'의 약자로 종합 전시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이 행사장에 이타샤 차량들이 한시적인 팀을 결성하여 오래전부터 행사를 준비했고 전시에 참가했습니다만, 애석하게도 지난 10월 29일 발생했던 이태원 참사로 희생된 희생자의 명복을 비는 애도기간이 행사 기간에 걸쳐버렸습니다. 이로 인해 연기 대신 일부 행사를 취소하는 등 규모를 축소하고 예정되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사실상 이런 행사의 핵심인 코스어도 올 이유가 없어졌고, 그런 코스프레를 보러 오는 관람객들도 딱히 올 이유가 없어진지라 환불 러쉬가 이어지기도 했습니다.

 

금요일부터 진행되었지만, 금요일에는 꽤 한산했고, 토요일 역시 붐비는 수준까지는 아녔다고 합니다. 행사 당일에 진행되던 디제잉이 관계자에 의해 중단되는 등 행사 중간에도 갑자기 중단되는 콘텐츠가 생기는 상황이라고 하네요. 뭐 저는 금요일도 토요일도 일을 했고, 일요일도 일을 해야 하는 상황이기에 차를 넣어놓고 오후에 잠시 차가 잘 있는지 여부만 확인하고 왔습니다. 아마 제대로된 구경은 일요일에나 할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이런 포스터까지 제작됨

참가하는 차량들의 사진을 모아 포스터까지 제작했고 나름대로 많은 공을 들였습니다.

 

다른 부스들도 마찬가지일겁니다. 다만, 참사 애도기간에 끼어버린지라 반쪽짜리 행사가 되어 정말 아쉽기만 합니다. 애도기간이 끝나는 6일에는 행사장 근처로 다른 행사들도 진행되고 모터쇼도 열린다고 합니다만, 팝콘은 6일에도 축소된 상태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행사장 끝 이타샤 부스

행사장 끝쪽에 이타샤 부스가 있습니다.

 

제 차는 저 안쪽에 보이네요. 이전 킨텍스 실내전시에서 함께 세웠던 차량들도 보이고, 리모델링을 거쳤거나 실내전시장에 처음 들어오는 차량들도 있습니다.

 

 

이타샤 프로젝트 : 대전 팝콘 │ 2022 참여업체 리스트

← Back  문의하기  이타샤 프로젝트업체명이타샤 프로젝트 부스 번호C29 / D15 / E02국가대한민국이메일mhsre683@gmail.com (프로젝트 총괄)서브컬쳐 분야의 끝판왕 중 하나!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는

daejeonpopcon.org

 

참가 차량 리스트는 위 링크를 참고하시면 됩니다.

 

각 차량 소개

부스 벽으로 각 차량과 캐릭터를 넣은 현수막이 걸려있습니다.

 

6일까지 전시

11월 6일 일요일까지 전시합니다.

 

아 저는 차만 넣어두고 일요일에도 일을 하고 와야 하는 상황입니다. 3일차도 큰 문제 없이 마무리 되었으면 좋겠네요. 차는 일요일 행사가 모두 끝나야 반출이 가능합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지난달에 요소수 박스를 정리하여 고물상에 팔았었죠. 또 파지를 팔고 왔습니다.

 

 

파지 정리해서 고물상에 팔기

예전에는 사무실에 취미로 파지나 고철을 주워 팔던 분이 계셔서 요소수 박스가 쌓여도 큰 걱정이 없었는데, 지금은 다른 곳으로 가셔서 근래 박스가 감당하지 못 할 정도로 쌓이고 있습니다.

www.tisdory.com

 

요소수 박스 95%

이번에는 젠트라 뒷좌석은 더 놓을 자리도 없이 박스로 꽉 채웠습니다.

 

지난번에 어중간하게 채워서 40kg정도 나왔습니다만, 이번에는 지난번 박스 대비 1.5배는 더 많을겁니다. 다른 박스들까지 모아서 한꺼번에 들고 갔네요. 매달 잔뜩 쌓이는 박스를 기름값 수준의 푼돈에 처리하는 일에 나름 흥미를 느낍니다. 이번에는 당진 시내에 있는 고물상으로 다녀왔습니다.

 

파지 놓는 자리에 던진 요소수 박스들

다른 파지들 사이에 요소수 박스가 쌓입니다.

 

비타500 박스도 제가 들고오긴 했습니다만, 순도 95% 요소수 박스들입니다. 이번에는 처음 계량된 중량을 제대로 보지 못했네요. 대충 80kg정도 되는 느낌입니다.

 

5000원

5000원 겨우 받았네요.

 

진짜 1톤트럭에 한가득 싣고 가서 팔지 않는 이상 겨우 기름값 받는 수준일겁니다. 이제 날도 점점 추워지고 요소수 소모량도 점점 줄어들겁니다. 아마 이전만큼 금방 요소수 박스가 쌓이지도 않겠죠. 겨우 기름값 수준 남겠습니다만 다음에는 과연 얼마나 받을 수 있을지 두고 보기로 합시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