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일상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1003건



한시적으로 15%인하했던 유류세 인하율이7일부터 7%로 축소됩니다. 물론 이마저도 한번에 15% 올리긴 뭐하니 단계적으로 인하율을 줄이는 수순인데, 이미 오늘 기름을 가득 채우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뤘습니다.

일부 얌체같은 주유소들은 인하분 반영이 늦어진다고 느지막에 기름값을 그것도 유류세 인하분 일부만 내리더니 벌써부터 올릴 채비를 하거나 일찍 문을 닫더군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05:06 21:05:44


기름게이지의 눈금은 아직 절반에 가 있었지만 미리 주유를 하기로 합니다.

경유 1298원.  23.883리터. 31,000원.

마카롱 연비로 20.6km/l를 기록합니다. 그래도 서울시내 들어갔다 나오고 에어컨 켜고 다녔던 일에 비한다면 생각보다 선방한 연비가 아닐까 싶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19:05:06 21:05:48


기름도 가득 채워놓았고.. 앞으로 한 일주일은 버티겠지요.

급격한 환율 상승으로 조만간 이 가격에 기름을 넣는 일은 없으리라 생각됩니다. 환율과 저유가라는  두 박자가 맞아야 나올 기름값이니 말이죠.

경유는 저렴해봐야 1300원대, 휘발유는 1500원대의 유가를 자랑하겠죠. 여러모로 좋은 날은 다 지났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가스차 트렁크야 원래 비좁다지만 이리 비좁은줄은 몰랐다. 물론 르노삼성에서 나오는 도넛탱크가 달린 차량들은 가스통 용량은 작더라도 트렁크 공간을 온전히 활용 할 수 있는데 대다수의 까스차는 그렇지 않다.

대통령이 경유차를 적폐로 몰며 그동안 구매에 제한이 있던 가스차의 규제를 완화했는데, 그러며 가스차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다만, 한 열흘 가까이 내차보다 더 많이 타고다닌 ig 가스차의 트렁크는 비좁기만 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04:26 07:20:53


80리터 봄베가 공간의 40%를 차지한다.

아반떼 트렁크보다도 좁은 느낌.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fired | 2019:04:26 07:21:14


골프백 하나. 킥보드 한대 수준이면 가득찬다.

여러모로 트렁크에 짐을 싣고다닐 일이 많다면 삼성차 말고 다른 메이커의 가스차 사는 일은 한번 생각해보심이...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