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지역탐방의 일환으로 준비한 포스팅 프로젝트.. 오늘은 "합덕터미널"이 그 주인공이다.
오지,시골터미널 탐방 전문가들에게는 꼭 가보고싶은 터미널로 통하기도 하는 그곳으로 유명하다. 한때 번성했던 시기는 지나, 지금은 쇠퇴하는 시기라 하지만.. 아직까지 그곳은 수많은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곳으로 발이 되어주고 있다.

합덕터미널은 80년대 현재의 자리로 옮겨온 후 90년대 후반 지금의 모습처럼 외벽 리모델링과 함께 주변의 건물들과 이어붙이고 중축하여 2층짜리 "ㄷ"자형 건물로 자리잡게 되었다. 하지만, 내부는 큰 리모델링이 없었으니 80년대의 전형적 터미널의 흔적이 그대로 남아있다.

어쨋거나 촌동네에 발이 되어주는 공용터미널로, 시내버스 업체로는 당진여객과 예산교통.. 고속버스 업체로는 한양고속과 충남고속 그리고 하루에 딱 한번 전북고속까지 정차를 하는 터미널이다. 당진-영덕간고속도로의 개통으로 이전보다 고속버스의 정차횟수가 눈에 보일정도로 감소했지만, 아직까지는 터미널로서의 제 구실을 하고있는 중이기는 하다.


차를 기다리는 어르신들이 많이 보이는 이곳.. 60세 이상 인구가 70%를 넘나드는 이곳의 특성상 당연한 바이다. 도심지의 세련된 터미널처럼 그렇게 붐비는것도 아니고, 청결한것도 아니지만 사람의 향수를 느낄 수 있는 곳이다.


몇번의 리모델링을 거쳤지만서도, 아직까지 80년대풍을 자랑하는 매표소... 몇년전부터는 시내버스의 교통카드 확대시행으로 매표소에서는 시내버스 표를 살 수 없게되었고, 몇달전부터는 고속버스마저 전자발권기가 도입되어 한양고속 로고가 그려진 추억이 묻어있는 먹지로 만든 표는 더이상 볼 수 없게 되었다.

주문하면 다음날 총알같이 배송되는 인터넷서점과 거대한 대형서점들 사이에서 자리를 지키고있는 작은 서점.. 역시나 예전 모습을 간직하고있는 소중한 서점입니다.


분식집 옆에 쌓아놓은 연탄들... 겨울에 이것보다 더 높이 쌓아져있었는데... 지금은 많이 사용한듯 하다.


터미널 그곳에서 가장 중요한 승차장... 비록 잡초가 자라고, 콘크리트는 다 떨어졌고, 페인트도 벗겨지는 낡은 승차장이지만, 그래도 더운 날씨에 차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있어 터미널은 결코 외롭지 않다.


어디로 가는 차들이 과연 이 플랫홈에 들어오는지 확인할 수 있는 안내판도 연륜이 묻어나온다. 지금은 사라진 한자리 국번부터, 당시 이 작은 읍에 있었던 인켈의 대리점도 말이다.(현재 당진읍에 인켈 A/S센터가 있다.)

서울과 대전 옆의 지워진 자리에는 "인천"스티커를 떼어버린 흔적이 있다. 인천노선이 없어진지는 오래되었지만, 얼마전 신설된 합덕-이주단지(고대국가산업단지)-송도(인천) 노선이 그 명맥을 다시 이어가고 있다.


버스가 들어오는 입구부분에서 보게된다면, 터미널은 굉장히 한적해보인다. 하긴.. 고속버스 노선들이 많이 줄어든 이상.. 버스로 넘쳐나는것도 신기하겠다. 외벽을 리모델링하고, 지금의 모습을 갖추게 된지도 벌써 10년.. 10년동안 특별한 변화는 급격하게 고속버스가 줄어든것 빼고는(동대전행 70%이상 폐지), 찾아보기가 힘들다. 시간이 멈추어있고 흐른다고 해도 천천히 흐르는 이곳.. 

그래서 조금 불편하기는 하지만, 현대의 세련되고 청결한 터미널에서 느낄 수 없는 무언가를 느낄 수 있는 곳이다.


▼잡블로거 하나 살려준다고 생각하시고, 도움이 되셨으면 아래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합덕인 2011.04.04 23: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합덕터미널이 이렇게 비춰지다니. 신기할따름 ㅋㅋ 어렸울때부터 다니고 고등학교 졸업할땨까지 다니고 지금도몇달에 한번은 가는데 ㅋㅋ 근데 정말 몇년사이에. 사람이확줄었네요 ㅋㅋ 합덕이 나오니신기하네 ㅋㅋ

  • 합덕인 2011.04.04 23: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합덕터미널이 이렇게 비춰지다니. 신기할따름 ㅋㅋ 어렸울때부터 다니고 고등학교 졸업할땨까지 다니고 지금도몇달에 한번은 가는데 ㅋㅋ 근데 정말 몇년사이에. 사람이확줄었네요 ㅋㅋ 합덕이 나오니신기하네 ㅋㅋ

  • 모리노 2011.06.18 08: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보다 훨씬 상세하게 설명이 되어있네요..! 터미널을 수없이 갔다오고 글을 썼지만 아직 제 내공이 많이 부족한 것 같네요. 고속도로가 뚫리고 노선이 줄어든 것은 알고 있었지만, 70%까지 없어졌을 줄은 몰랐습니다. -_-;; 지금도 그렇게 적은 편은 아니던데 예전엔 얼마나 많았다는건지... 아무튼 합덕터미널이 언제 생기고 어떤 변화를 가져왔는지 님 덕분에 알게 되었네요. 소중한 글 고맙습니다. ^^

    • Favicon of https://www.tisdory.com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1.06.18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도 점점 하나둘씩 노선이 사라지고 있다죠.. 지난달에도 당진행 한대랑, 동대전 완전히 폐지되었다가.. 동대전은 다시 부활했습니다.. 얼마전에 합덕발 성남행도 잠시 없어졌다가 생긴것처럼 말이죠.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