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지난 주말, 새벽에 드라이브차 지인분들께서 내려오셔서 사진을 촬영했습니다.


삼각반떼 출시 이후 나온 AD 스포츠 끝물(18년 10월생산)과, 11월에 생산되었으나 12월 말에 출고했던 더 뉴 아반떼.


수동변속기 가솔린 터보와 7DCT 디젤 터보의 첫 만남이 행담도휴게소에서 이루어졌다.


공통점이라면 둘 다 작은차를 타다가 아반떼를 구매했다는 부분?



아반떼스포츠는 LED DRL, 및 테일램프 기본적용.


삼각떼는 깡통도 LED DRL이 적용되나, 스타일패키지 옵션을 넣어야만 LED 테일램프 적용.



아방스 역시 지금은 삼각화가 된 상태. 


나름 AD와 차별화된 외형으로 인기를 끌었던 아반떼스포츠. 더뉴아반떼스포츠로 변경되며 기존 삼각떼와 큰 차이를 느끼지 못할 디자인으로 재탄생. 그냥 AD는 삼각떼 옆에 놓으면 구형 티가 나긴 하는데 스포츠는 그닥 구형티는 나지 않는다.



누구는 앞이 별로라고, 누구는 뒤가 별로라고 하지만 난 그래도 뭐 더뉴아반떼 디자인에 큰 불만은 없다.



너무 역광이 강한지라 휴게소 뒷편으로 이동하여 촬영.



행담도휴게소 뒷편 주차장으로 이동.


부끄러워하는 아반떼스포츠. 반면 송충이 눈썹 더뉴아반떼.



걍 흔해빠진 쥐색.


차 탄지 약 2주만에, 아이언그레이 더뉴아반떼를 정말 많이 봤다. 



밝은 낮에 보면 강렬한 빨간색. 밤에 보면 진한 와인색. 아반떼스포츠.


이런거 보면 유채색 차가 마음에 든다. 랩핑이나 빨리 하던지 해야지.



구아방 이후 모처럼만에 범퍼로 내려간 번호판.



어짜피 달려봐야 순발력부터 가솔린 터보를 이기기란 쉽지 않을것이다. 


해보진 않았지만 디젤딸딸이가 뒤쳐질게 분명하다.



측면은 딱히 변한게 없다.


스포츠용 사이드스텝이라도 사다 달아야하나. 아님 사제라도 사다 달아야하나. 뭔가 허전한 분위기. 그렇다고 다운스프링을 끼우거나 일체형 쇼바를 장착하는 등 차고를 낮출 생각은 없다.



아 나도 빨간차나 파란차 사고싶다.


그러고보니 이번에도 또 은색계열이네....... 색 안보고 고르면 꼭 이렇다...



행담도를 배경으로. 가장 마음에 드는 사진.



앞서거니 뒤서거니...



그렇게 추운 날씨에 사진을 촬영하다가 해산.


먼 길 와주신 정훈님. 7D 24-70조합으로 좋은 사진 남겨주신 홍사빈님. 두분께 감사인사 드립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신평면 매산리 513 | 행담도휴게소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