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 전 방통대 합격문자가 왔습니다.


뭐 지원자가 초과되어 예비번호를 부여한 두 학과를 제외하고는 정원이 초과되지 않아 지원자는 다 합격했다고 하네요. 제가 지원한 미디어영상학과는 해당사항이 없었습니다. 여튼 방송통신대학교는 저렴한 학비에 양질의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교육기관입니다. 


거기에 국가장학금을 받게 된다면 8분위까지는 등록금 전액 지원. 9분위는 자부담 약 3만원만 내면 되니, 10분위 티타늄합금수저가 아니라면 사실상 교재비와 기타 경비만 내고 대학에 다닐 수 있다는 이야기가 됩니다. 거기에 국가장학금에는 나이제한이 없습니다.


뭐 여튼 30만원이 아쉽지 않은 부자가 아닌 이상 방송통신대학교는 사실상 교재비와 내도 그만 안내도 그만인 발전기금이나 학보 구독비를 제외하면 큰 경비가 들어가지 않습니다. 생각보다 대한민국은 교육환경에 있어서는 매우 살기 좋은 나라입니다. 많은 관심 가지셨으면 좋겠습니다.





방통대 합격자 발표 페이지에 접속하여 정보를 확인합니다.


1차와 추가모집 이후 2차 등록기간이 존재합니다. 등록금 고지서를 출력하여 국민은행이나 신한은행 우체국에 가서 납부하거나, 국민카드 혹은 삼성카드로 납부가 가능합니다. 삼성카드 기준으로 3개월 무이자 할부까지 진행해주네요. 앞으로 사용하게 될 방송통신대학교 아이디를 등록하고, 수강 교과목을 확인하거나 교재나 학보사 홈페이지에 접속하셔도 됩니다.


등록금과 함께 교재비, 학보구독비, 학생회비, 대학발전후원금을 함께 요구합니다. 다만 등록금을 제외하면 모두 선택사항인지라 내도 그만 안내도 그만입니다.


일단 오늘까지임을 확인하고 급하게 납부를 하기 위해 삼성카드 홈페이지를 찾았습니다. 삼성카드 홈페이지 내 검색창에 등록금을 검색하면 등록금 납부 서비스로 이동합니다. 등록금 납부 서비스에서 카드 인증을 한 뒤, 대학과 학번을 선택하여 납부하면 됩니다. 무이자 3개월까지 가능하네요.



등록금과 교재비 기타 자잘한 경비를 포함한 금액 509,500원.


신청 버튼을 누르기가 무섭게 결제되었다는 문자가 날라옵니다. 어짜피 조만간 국가장학금으로 30만원정도는 받아낼 돈이니 큰 부담은 아닙니다. 이제 새학기 새 시작만 남았네요. 부디 중도하차 없이 완주 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