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물 간 노래입니다만, 2004년 10월 발매되어 휘성의 전성기를 대표하는 3집 타이틀곡입니다.


2004년 10월 발매된 3집 For The Moment의 타이틀곡. 1집의 안되나요, 2집의 With me에 이어 2집과 비슷한 분위기의 3집 타이틀곡 역시 휘성의 전성기를 대표하며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당시 YG 소속으로, 같은 소속사에 있던 랩퍼 마스타우가 피쳐링을 하였습니다. 여러모로 2000년대 초중반에 주로 유행하던 스타일의 노래인지라 그시절의 감성을 느낄 수 있는 R&B 스타일의 노래입니다.



생각보다 부르기 힘든 노래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3분 40초 수준의 노래에서 최고 3옥타브까지 올라가니 말이죠. 어지간히 노래를 잘 부르는 사람이 아니고서는 부르기 힘든 노래로 알려져 있습니다. 대부분 알고 계신 노래겠지만, 여튼 들어보시죠.




휘성 - 불치병 (Feat. Masta Wu)




난 오늘도 혀를 깨물어 

네 뒤에서 아픈 

사랑을 외쳐 

두 손 흔들어도 

불러봐도 대답없는 

내 사랑 너를 향해서 

내 모든 하겠어 

네가 원한다면 

하늘의 별 아니 

달을 주겠어 

날 알아줘 받아줘 

떨고 있는 거친 내 

두 손을 잡아줘 



휘성) 너를 가지려 애써도 

난 갖진 못하고 

언제나 네 뒤에 있는 걸 

나를 보이려 해봐도 

그럴 필요 없다고 

언제나 넌 못본 척 하는 걸 

(don't know why) 

널 다 잊고 싶은데 

(Want To cry) 

더는 아프기싫은데 

(너를 사랑에 빠진 난) 

하룰 더 견뎌내지만 

가끔 나 나 혼자만 

널 갖고 널 안고 싶어 

더 이상 견디기 내가 싫어 

한 걸음만 다가가 

너를 부르고 (또) 

너를 원하고 싶지만 

나보다 더 괜찮은 사람 

네 곁을 지키는 

너의 사랑 혹시 

나를 볼까봐 

오늘도 내 맘도 가려둔 채 

난 울기만 해 



너를 참으려 애써도 

난 참지 못하고 

(더 참지 못하고) 

언제나 눈뜨면 

찾는 걸 나를 숨기려 해봐도 

그럴 자신 없다고 

언제나 (언제나) 

내 안에 난 말하는 걸 

(don't know why) 

널 위해 줄 건 없는데 

(Want To cry) 

잘난 것도 난 없는데 

(너란 사랑에 빠진 난) 

절대로 안된다는 

사실도 알지만 

가끔 난 혼자만 

널 갖고 널 안고 싶어 

더 이상 견디기 내가 싫어 

(너에게) 한 걸음만 다가가 

너를 부르고 (또) 

너를 원하고 싶지만 

나보다 괜찮은 사람 

네 곁은 지키는 

너의 사랑 혹시 

나를 볼까 봐 

오늘도 내 맘도 가려둔 채 

난 울기만 해 



계속 바라만 보는 

내자신이 너무 (싫어) 

정말 지치고 지쳤어 

(이젠 싫어) 너를 향한 

내 마음은 가을의 

하늘 보다도 높지만 

곱지만 애타는 속타는 

아픈 사랑 (싫어) 

그대 같은 나쁜 사람 

(이젠 싫어) 

더는 숨기지 않을래 

절대 안 참을래 하는데 

어느새 난 몰래 



please Give me one chance. 

don't wanna be a fool anymore 

(don't know why) 

네 옆에 걷고 싶은데 

(want to cry) 

네 손에 닿고 싶은데 

(너란 사랑에 빠진 난) 

소리쳐 말하고 싶지만 


자꾸 네 뒤에만 숨죽여 

널 보고 싶어 이런 

내 모습이 너무 싫어 

한 걸음 더 물러나 

행복하기만 (난) 

더 바라고 싶지만 

너보다 더 괜찮은 사람 

(좋은 사람) 

절대로 없다는 나의 사랑 

혹시 내게 올까봐 

내일도 내 맘도 간직한 채 

난 웃기만 해 



자꾸 네 뒤에만 숨죽여 

널 보고 싶어 

이런 내 모습이 너무 싫어 

한걸음 더 물어나 

행복하기만 (난) 

더 바라고 싶지만 

(너보다 더) 너보다 더 

괜찮은 사람 절대로 

없다는 나의 사랑 혹시 

내게 올까봐 웃고 

난 웃고 또 웃기만..

웃기만 해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