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장마철이 시작되었는데 아직까지는 일이 많네요. 지난주는 전라도도 많이 다녔고, 그 외 지역을 가도 파주나 동두천 괴산같은 2시간 이상 코스를 주로 다니고 있습니다. 아주 파주 노이로제 걸릴 것 같습니다.

 

여튼 그런 와중에 주행거리 5만km를 넘겼습니다.

 

50,004km

정확히 따지자면 50,004km에 확인했네요.

 

5만km가 임박한 시점에서 보고 딱 5만km를 잡겠다고 했습니다만, 역시나 실패. 한참 지난 뒤에 5만km를 넘긴 사실을 확인하고 사진으로 남겨뒀습니다. 10월 26일에 출고해서 11월 3일부터 본격적으로 일을 시작했고, 약 7개월만에 5만km의 벽을 넘어서네요. 그간 차도 세웠고 파업도 했었던지라 그런 일이 없었더라면 대략 1년에 10만km 수준 타지 않을까 싶습니다.

 

50,004km

아직까지 큰 문제는 없었습니다. 앞으로도 큰 문제 없기를 바래야죠.

 

승용차야 많이 타야 20~30만km입니다만, 상용트럭은 그 이상 타야하는 차량이니 좀 더 신경 쓰며 타야겠지요. 여튼 그렇습니다. 이제 신형 차량들(맥쎈,구쎈)도 꽤 많이 돌아다녀서 이제 겨우 7~8개월 탄 차가 구형취급 당하기는 하지만, 구형이면 뭐 어떻습니까. 앞으로도 문제 없이 잘 달려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