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레이스 그랜드살롱'에 해당되는 글 1건

반응형

 

오늘 대전의 한 골목길에서 목격한 차량입니다.

 

골목길을 돌아 대로를 타고 대전IC에 진입하려 하는데, 구형 지역번호판을 부착한 그레이스가 보이네요. 곧 신호가 바뀌고 재빨리 우회전 하여 그레이스를 따라가기 위해 노력했지만 결국 놓쳤습니다. 그래서 사진이 

 

흔히 각그레이스라 부르던 전기형 그레이스의 부분변경 모델입니다. 당시 함께 도입되었던 포터가 미쓰비시의 2세대 델리카 트럭을 라이센스 생산했다면, 미니밴이던 그레이스는 출시 당시 최신모델이던 3세대 델리카를 라이센스 생산했습니다. 여튼 86년 출시되어 93년 유선 96년 부분변경을 거쳐 뉴그레이스로 2003년까지 판매되었습니다. 

 

93년 12월 최초등록. 9인승 그랜드 살롱

대전 5 마 지역번호판이 부착된 9인승 최고급형 모델 그랜드 살롱(GRAND SALOON)

 

93년 12월에 최초로 등록된 차량이네요. 여기저기 찍힌 흔적도 있지만, 순정 데칼도 번호판도 심지어 바코드의 흔적까지도 그대로 보존되어 있습니다. 특유의 바람개비 모양 알루미늄휠도 정말 오랜만에 보는 느낌이네요. 미세먼지 저감조치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면 머지 않은 시일 내에 사라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여러모로 대도시에서 차생의 대부분을 보낸 차량들이 시골에서 차생을 보낸 차량들보다 훨씬 준수한 상태로 보존되는 경우가 많아보입니다. 물론 그레이스 역시 그렇게 30년 가까운 세월을 대전에서만 살아왔고, 앞으로도 계속 대전에서 살아가겠지만 중국발 미세먼지에는 침묵하면서 정권에 의해 미세먼지의 주범이자 적폐로 몰려버린 5등급 노후경유차이다보니 앞날을 장담 할 수 없는 처지에 놓여있습니다.

 

비록 정권에 의해 말살당할 처지라지만, 주인과 함께하는 그날까지 무탈히 달려주었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