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라대학교를 구경하고, 제주도 서쪽의 함덕해수욕장을 목적지로 찍고 가고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73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03:05


나름대로 자동차전용도로가 잘 뚫려 있었습니다.


해안가를 빙 돌아가는 도로들은 최소 4차선 이상으로 보이더군요. 여러모로 차를 타고 다니기에도 나쁜 환경은 아닙니다. 선형도 나쁘지 않아 120km/h 이상 밟는 차들도 보이더군요. 물론 이런 구간에는 과속단속카메라도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25:22


지나가던 길 귤을 샀네요.


뭐 제주도에 널리고 널린게 귤 직판장인데, 지나가던 길에 들어가 구입했습니다. 레드향 한박스를 택배로 받기로 하고 돌아가는데 가면서 먹으라고 귤을 꽤 많이 주시더군요. 앉은 자리에서 다섯개를 까먹었습니다. 며칠 걸려서 받는 귤보다 확실히 현지에서 수확한 바로 그날 먹는 귤은 맛부터가 달랐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8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0:30


함덕해수욕장에 왔네요.


합덕이 아니라 함덕입니다. 여튼 에메랄드빛 바닷물과 거친 바람과 함께 빠르게 움직이는 구름들은 마치 제주도가 아닌 먼 섬나라에 온 기분입니다. 서해 동해 남해 바닷물보다 훨씬 더 깔끔한 청정 제주의 바닷물을 보니 제 마음도 편안해지는 기분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62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0:32


그냥 사진만 봐도 평온해지는 그런 느낌의 풍경이 계속 펼쳐집니다.


서귀포는 완연한 봄날씨였지만, 이곳은 강한 바람과 함께 다시 패딩을 찾아 입을 수준의 날씨더군요. 같은 제주도 안에서도 계절이 다름을 실감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24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0:34


구름 사이로 비치는 햇살. 주차장에는 생각보다 많은 렌터카들이 있었습니다.


죄다 스쿠터 혹은 렌터카를 타고 온 연인들. 저만 혼자였습니다. 해수욕장이 개장한 시기도 아니고, 여행 비수기임에도 그럭저럭 사람들은 있었습니다. 극성수기에는 대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찾을까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12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3:27


비수기의 해수욕장은 여기저기 공사의 흔적이 보였습니다.

그리고 스타벅스도 있네요.


제주도내에만 총 22개의 스타벅스가 존재합니다. 인구 110만의 광역시인 울산에 26개의 점포가 있습니다만, 인구 50만 수준의 제주도에 점포가 22개 있다는 사실은 인구대비 스타벅스가 꽤나 많다는 이야기겠죠. 여튼 제주도에서 스타벅스는 꽤 유명한 관광지만 가더라도 하나쯤은 보이는 존재였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5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4:57


모래사장의 모래가 날려 유실되는것을 방지하기 위해 차양막을 깔고 모래주머니로 눌러놓았습니다.


모래의 유실을 막고, 모래바람이 생기는 것을 막기 위해 이런 조치를 취하는듯 보였습니다. 뭐 지나다니기에는 푹푹 발이 빠지는 모래사장보다 훨씬 더 좋긴 합니다만, 모래주머니 덩어리만 보이닌 조금 아쉽기만은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73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6:12


모래주머니 덩어리를 지나니 올레길 19코스가 보입니다.


김녕에서 조천까지 이어지는 올레길 19코스는 함덕해수욕장을 그대로 지나갑니다. 함덕해수욕장 말고도 신흥해수욕장을 지나가긴 합니다만, 신흥해수욕장보다는 함덕해수욕장이 훨씬 더 크지요. 적막한 올레길을 노부부만이 걷고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72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6:42


해풍을 맞고 자라난 풀들 뒤로 고운 모래와 어우러진 검은 현무암들이 보이네요.


자칫 다칠 수 있는 돌이 많은 공간은 해수욕에는 적합하지 않은 환경입니다만, 상대적으로 날카롭지 않은 현무암이니 굴 껍질과 날카로운 암석들이 많은 서해안보다는 낫지 않을까 싶은 생각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24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5:46:44


대충 이정도 보고 넘어가기로 합니다.


슬슬 오후를 향해 갑니다. 이제 제주 시내로 이동하여 시내 근처에서 시간을 떼우고 렌터카를 반납한 뒤 공항으로 가야 합니다. 밤 비행기로 돌아가야만 하는 당일치기 여행의 한계입니다. 다만 1박2일 여행이였더라면 조금 더 여유롭게 움직일 수 있지 않았을까 싶네요. 제주시내 방향으로 차를 돌립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52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0:30


다음 목적지는 넥슨컴퓨터박물관입니다.


이곳 역시 제주시에서 천백고지로 올라가는 길목에 있었네요. 여튼 넥슨컴퓨터박물관은 지난 2013년 제주시 노형동에 문을 연 뒤 대략 7년째 운영중인 박물관입니다. 눈으로만 보는 박물관이 아닌 직접 체험을 할 수 있는 박물관을 표방하고 있습니다만, 8천원의 입장료 때문에 호불호가 상당히 갈리는 곳이기도 합니다.


후기를 보면 역시 돈슨답다는 내용, 돈이 아깝다는 내용들이 주를 이루고 있었습니다만은 90년대생은 50% 할인해서 4천원에 관람을 할 수 있고 나름 세대 코드에 맞다고 하기에 일단 구경을 위해 가 보기로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72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2:14


역시 돈 많은 IT기업에서 운영중인 박물관인지라 심플하고 돈좀 쓴 것 같은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넥슨 산하의 엔엑스씨엘과 네오플 사옥 역시 박물관 옆으로 자리하고 있었습니다. 2000년대 들어 당시 다음커뮤니케이션이 제주사옥을 건설하고 제주도로 본사를 옮긴데 이어 유수의 IT기업들이 제주도로 본사를 옮기거나 사옥을 짓는 등 제주행을 결정했지요. 넥슨의 계열사들 역시 그런 분위기에 힘입어 제주도로 옮겨왔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2:52


박물관 입구. 문이 열리고 바로 매표소가 존재합니다.


매표소에 가니 별다른 얘기 없이 4000원을 받더군요. 혹시 알고 오셨냐고 묻길래 90년대생이라 할인해주는게 아니냐 물으니 지하 1층이 3월까지 공사에 들어가 관람이 불가하여 절반만 받고 있다고 합니다. 음.. 뭐 여튼 그렇다고 하니 한바퀴 쭉 둘러보기로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4:03


종이로 된 입장권 대신 노란 팔찌 형태의 입장권을 손목에 걸어줍니다.


물론 박물관 내에서 입장권을 확인하는 경우는 없었습니다만, 육지로 돌아올때까지 이 입장권을 계속 팔목에 두르고 있었습니다. 차에서도 아니고 늦은 밤에 집에 돌아와서 풀어버렸으니 말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4:10


명색이 게임박물관이 아닌 컴퓨터박물관이니 컴퓨터의 역사부터 다루고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4:43


지금의 마우스의 모태가 된 최초의 마우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35:04


지금의 키보드의 모태가 된 타자기.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41:21


비프음에서 시작하여 점차적으로 풍부한 소리를 내기 시작한 사운드카드.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20:02:05 16:47:17


그리고 PC통신과 인터넷. 지금의 SNS까지의 역사를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넥슨컴퓨터박물관 이야기는 5부에서 계속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조천읍 함덕리 1004-10 | 함덕해수욕장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우스텐보스 구경을 마치고, 사세보 시내를 향하는 티스도리 일행. 하우스텐보스에서 사세보까지는 약 20여분 차를 타고 들어가야만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8.0 | 0.00 EV | 8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08:15


우리나라에서도 쉽게 볼 수 있는 볼보트럭 FM 트랙터.


나름 트레일러 샷시까지도 깔맞춤 도색이 되어있는 상태입니다. 역시나 우핸들 버젼이구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17:13


그렇게 사세보 시내에 가까워집니다.


나가사키현 제 2의 도시 사세보는 인구 25만명 규모의 나름 나가사키에서는 꽤 큰 축에 속하는 도시입니다. 일본 해상자위대가 주둔하고있는 도시이기도 하고, 미국 해군 역시 함께 주둔하고 있어 미군들도 쉽게 볼 수 있는 그런 도시라 하네요. 뭐 여러모로 우리나라의 파주시와 자매결연을 맺고있는 도시입니다만, 인구 43만 규모의 파주시의 약 절반정도. 따지자면 경주시와 비슷한 규모를 가진 도시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5:30


일단 사세보항 근처에 차를 세웁니다.


사세보항 여객터미널 근처로는 5번가라 불리는 대형 쇼핑센터가 자리잡고 있다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9.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5:56


전철역 그리고 여객터미널이 도보 이동 가능거리에 있는 초 역세권.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6:02


11월 초중순. 사세보항 근처 공원 가로수는 빨간 단풍잎을 떨어뜨리고 있었습니다.


지금쯤이면 아마 앙상한 가지들만 남아있겠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6:37


항구 근처는 항구 근처인지라 곳곳에 여러 배들이 보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6:47


크게 두 동으로 이루어진 사세보시 5번가 쇼핑몰. 월요일 오후인지라 전반적으로 차분한 분위기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7:58


세계적인 커피 체인 스타벅스와 일본의 서적 및 음반 판매점인 츠타야가 묶여있습니다.


즉 서점과 카페가 합쳐진 형태의 매장이더군요. 뭐 일본은 어떨지 모르겠지만, 우리나라에 이런 형태의 매장이 있다면 허세를 위해 스타벅스를 찾는 된장녀들의 설정샷 촬영을 위한 최고의 장소로 발돋움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29:27


평화로운 공원을 거닐어 봅니다.


비록 카와이한 스시녀는 보이지 않지만, 한국보단 비교적 따뜻한 남쪽나라에서의 평화로운 오후를 즐깁니다. 다음날 오후는 한국에서 보낼테니 말이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0:57


사세보 시내. 그니까 사세보역과 사세보중앙역이 지나가는 도심지는 두개의 고가도로가 존재합니다.


하나는 니시큐슈(서일본)자동차도로. 하나는 사세보선 철도입니다. 고속도로와 철도가 도심지를 관통하여 지나가는 형태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6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3:55


사세보항 근처 5번가 쇼핑센터는 평범한 마트와 여러 세계적 체인점들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5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4:19


욘카초라 불리는 아케이드 상점가(전통시장)가 사세보 상권의 끝판왕이였습니다만.


항구 근처에 이 쇼핑몰이 생긴 이후로 욘카초의 입지도 꽤나 많이 흔들리고 있다고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4.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4:59


글을 작성하는 이 시점에서 성탄절이 지나갑니다만.. 11월부터 크리스마스 트리가 보이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24.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5:09


총 3층 규모의 쇼핑몰입니다.


일단 저희 일행은 5번가 쇼핑몰보다는 욘카초 방면으로 가기로 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6:58


욘카초로 가기 위해선 해안가에서 시내 중심부로 들어가야 합니다.


지나가는 길목에서 의류체인인 아오키의 점포도 볼 수 있었네요.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8:47


미군이 주둔하고 있는 도시이다보니 이렇게 흑인 백인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역시 피지컬이 남다른 흑형도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습니다. 욘카초를 걸어다니는 백형들도 볼 수 있었고, 잘생긴 백형과 함께 다니는 양공주(?) 스시녀도 볼 수 있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9:30


나가사키시 중심부와 크게 다르진 않습니다.


산 중턱까지 지어진 주택들도 보이고요. 아주 복잡하지도 않으며 일본 특유의 조용한 분위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5sec | F/6.3 | 0.00 EV | 5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9:42


활어차 데루등이 참 각코이해서 찍어봤네요.


방향지시등이 마치 아우디 승용차처럼 들어옵니다. 우리나라에 가지고 들어가면 꽤나 인기가 있을법한 아이템으로 보이는데 저거 어디서 파는지 아시는 분 계시면 알려주세요. 저거나 대량 들여와서 팔아보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39:58


낡은 간판도 운치있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40:20


정차된 차량 뒤에 서있는 스시녀. 뭘 하려 했던건진 모르겠지만 말이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42:01


조용한 골목길로 들어갑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9.0 | 0.00 EV | 24.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7:11:06 15:43:50


그리고 아케이드 상점가가 나오네요. 욘카초에 왔습니다.


욘카초 그리고 그 이후 이야기는 계속 이어집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