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면도'에 해당되는 글 7건


홍성군 갈산면. 그저 그런 조그만한 면소재지입니다만 홍성IC가 지나가고 김좌진장군 생가가 소재한 동네입니다. 


AB지구를 거쳐 안면도를 가기 위해 꼭 거쳐가는 동네이기도 하고요. 인구 3,900명 수준의 작은 면소재지이지만, 서산발 천안행 시외버스가 약 30분 간격으로 정차합니다. 또한 갈산면 내 취생리 국도변에도 시외버스가 정차합니다.





본래는 차부슈퍼라는 이름의 매표소 겸 슈퍼가 있었습니다만, 현재는 폐업하였습니다.


세탁소와 이발소가 있는 건물이 매표소가 있었던 자리이자 버스가 정차하는 자리입니다. 발권 없이 현금 혹은 교통카드로 시외버스에 승차하면 되겠습니다. 서산 태안 방향은 이 세탁소 앞에서 승차합니다.



홍성 천안 방향은 건너편 공터에서 승차합니다.


인구 4,000명 미만의 작은 면소재지입니다만, 생각보다는 번화한 느낌입니다.



상행 차량은 대부분 천안착이며, 일부 홍성착 서대전착 차량이나 천안을 거쳐 안성까지 가는 차량도 있습니다.

하행 차량은 대부분 서산착이나, 태안을 거쳐 만리포나 안면도 영목항까지 들어가는 차량도 있네요.


홍석착 상행은 오후 9시 18분에 막차가 정차하고, 서산착 하행은 오후 9시 40분에 막차가 정차합니다. 작은 면소재지 치고는 대전도 갈 수 있고 안성도 갈 수 있으며, 꽤나 촘촘히 시외버스가 지나갑니다.



농어촌버스 시간표입니다.


일 50회 수준의 배차를 자랑하는 홍성방면 차량은 수시로 존재하고, 군계를 넘나드는 수덕사 및 해미행 차량도 존재합니다. 그 외엔 갈산면과 주변 서부면의 벽지를 잇는 노선들입니다.


딱히 관광객이 볼 건 없다지만, 생각 외로 타는 사람도 내리는 사람도 꽤 있는 시골 면소재지 버스 정류장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갈산면 상촌리 237-3 | 갈산정류소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지난 토요일 입니다. 


새 직장에 출근한지도 어언 보름정도 지났습니다만, 사장님께서 이번주 토요일은 저 혼자 안면도까지 제품 홍보 포스터를 뿌리고 보이는 철물점에 소개를 하고 오라 하시더군요. 아마 매주 토요일마다 여행겸 외근을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여행도 일도 같이 하고 개꿀이겠네 싶겠지만은 하루 겪어본 바 생각보다 쉬운 일이 아니더랍니다. 안면도 저 끝까지 들어갔다 나오는게 생각보다 거리도 멀고, 중간중간 가다가 시골길도 들어가보고 마을회관이나 동네 철물점이 어디에 있는지 찾아 나서는 일도 생각외로 시간을 많이 잡아먹습니다.

 


좁은 골목에 들어가거나 별 성과 없이 돌아서 온 길을 빼고 경유지를 잡아봤습니다.


지도상의 거리로도 200km 이상 찍히더군요. 출발 당시 주행거리를 0에 맞추고 제대로 측정하지 않아 정확한 거리 측정은 불가능하지만, 못해도 230km 이상 타고 왔습니다. 토요일인지라 관광객들도 많아서 종종 정체가 생기는 구간도 발생하고 말이죠.


사장님께서 주문하신 루트는 서산시 인지면과 부석면을 거쳐 AB방조제를 타고 안면도와 태안군 남면을 거쳐서 오라는 내용입니다만, 집에서 가는 길목부터 쉬엄쉬엄 둘러보고 갑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966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6:04:30 08:58:33


사실상 방치중인 구형 지역번호판 스쿠프 발견.


서울4호 어쩌고 하는 스쿠프입니다. 어느 집 마당에 세워져 있다는 사실은 주인이 있다는 이야기일텐데 사실상 방치차량으로 보이더군요. 주변으로 밭에서 나온 돌도 쌓아두고 말입니다. 리스토어의 욕구가 충만해지는 차량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08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6:04:30 09:21:38


오며가며 사람들이 많이 볼 수 있는 자리에 이번에 나온 호스 포스터를 걸어놓고 갑니다.


일반 가정에서는 특별한 일이 없는 경우 물호스 한번 사봐야 오래 쓰고 합니다만, 밭에 깔아두고 쓰는 농업용이라던지 공사현장에서는 고정적인 수요가 있다고 합니다. 의외로 종류도 많구요. 여튼간에 썩 내구성이 약한 물호스를 싼맛에 쓰고 버리니 그렇습니다만, 탱글이호스는 꼬이지도 물이끼가 끼지도 않으며, 특수한 소재로 제조하여 겨울에도 말랑말랑 합니다. 


시중의 기존 호스보다 가격은 조금 비쌉니다만, 비싼 값을 하는 호스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72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6:04:30 12:39:50


졸지에 탱글이호스 영업맨이 되어 도로를 누빕니다.


한 보름 사장님 영업차 타고다니면서 어느정도 흐름은 익혔습니다. 여기저기 철물점에 들어가 보았습니다만, 당장이라도 물건을 떼려 하는 사장님들도 계셨고, 호응도 좋긴 했습니다만 문전박대도 당해봤습니다. 그래도 시간 나면 한번 보시라고 간단한 설명과 함께 샘플이랑 포스터 하는 놓고 왔습니다만, 남의 마음을 산다는 일이 참 쉬운 건 아니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74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6:04:30 12:48:48


AB지구 혹은 천수만 방조제라 합니다만, 부석에서 내려왔으니 B지구 방조제만 건너갑니다.


태안땅입니다. 포스터와 호스 샘플만이 저와 함께합니다. 아침 일찍 출발했음에도 가는 길목마다 여기저기 들리고 했으니 12시가 한참 지난 시간에 태안땅에 입성하는군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316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6:04:30 14:44:58


결국 세시가 다 되어가는 시간에 안면도 최남단 영목항에 도착했습니다.


사진만 하나 찍어놓고, 다시 쉬엄쉬엄 길목따라 올라갑니다. 남면 찍고 태안 시내 거쳐서 집에 돌아오니 다섯시가 넘은 시간이더군요. 토요일 하루 금방 가네요. 그렇게 평화로운 토요일이 흘러갔습니다.


P.S 고남면 들어가는 시점부터 교통량이 상당히 줄긴 하던데.. 2018년에 대천으로 이어지는 해저터널겸 도로가 개통된다면 아무래도 안면도 남부지방까지도 교통량이 상당 할 듯.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