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인터넷에 올라오는 기사들... 이전에도 몇번 포스팅으로 그러한 세태를 지목했었고 또한 그렇게 세태를 지목해오고, 제목낚시계의 최고봉인 "네이버 뉴스캐스트"에 대한 건의도 수많은 사람들이 끊임없이 해왔던게 사실이다.

인터넷 언론들 중에서도 수준높고 괜찮은 언론이 존재하기는 하지만, 연예계 전문 언론이랍시고 우후죽순 세워져 이름도 생소한 인터넷 언론들은[각주:1] 언제나 방송 캡쳐화면연합뉴스뉴시스를 비롯한 통신사들의 기사를 받아서 네티즌 의견이랍시고 바닥민심과는 전혀 다른 자신들이 지어낸 의견만 한줄 붙여서 보강취재라고 자기네 이름을 붙여서 내놓곤 한다. 그렇다. 거기까지는 좋다.

하지만, 간단한 인터넷 이슈를 다룬 기사임에도 이렇게 정확한 정보확인 없이 내 맘대로 기사를 쓰면 되는지 모르겠다. 인터넷 뿐만 아니라 매일 아침신문을 발간하는 기성언론사에서 말이다.


"어~ 이차 왜 이래?"... 갤로퍼 후진으로 마티즈를 '쾅'이라는 이름을 가진 기사다.

(모자이크는 광고)

이런 기사들은 다음날 아침 신문이 되어 독자들을 찾아오지는 않겠지만, 인터넷에서만 국한된 3류 찌라시도 아닌 언론까지 제목낚시와 잘못된 기사를 남발하고 있는 상황이다. 

기사의 내용은 음주운전자로 추정되는 운전자가 자신의 갤로퍼를 가지고 마티즈를 들이받는다는 내용과 동영상에 내용에 대한 묘사가 자세히 나타나있다. 그 다음에는 인터넷 기사들의 뻔한 종결어구인 네티즌 의견으로 끝나버리고 만다.

일단 한번 문제의 동영상을 확인하고 기사의 오류에 대해 짚고 넘어가보자.



기자가 본 동영상이 게시된 사이트는 암만봐도 "미디어 다음"이 아니다. TV팟이다.

참고로 다음과의 제휴로 보배드림 게시글에서 올려진 동영상은 다음 TV팟의 자동차채널에 자동으로 등록된다. 간혹 보배드림에서 게시된 동영상중 이슈가 되는 경우에는 굳이 자동차와 관련된 내용이 아니여도 TV팟의 "실시간 인기 동영상" 분류에는 자동차채널에 뜨게 된다.

또한, 보배드림등 외부에서 업로드되는 동영상의 경우 TV팟처럼 직접 설명을 쓸 수 있는 기회가 없다. 그냥 보배드림에서 게시된 동영상이라는 표시만 있을 뿐. 글쓴이가 말하려는 내용이 무엇인지는 알아서 보배드림을 찾으면 된다.

이것이 바로 원본글이다. 사실 원본글에도 큰 설명은 없지만 부연설명이 아예 없는건 아니다.
http://bobaedream.co.kr/board/bulletin/view.php?code=accident&No=125243 
또한 이 글은 보배드림 내 인기글이 아니라 TV팟 운영진이 이슈동영상으로 선정해서 조회수가 올라간 동영상으로 추정됩니다.

가장 중요한건 기사 제목에서도 말하고 있는 마티즈가 아니라. "모닝"이라는거...

오후 2시에 기사를 게시하고 몇시간이 지나도록 댓글에 마티즈가 아니라는 이야기가 나왔건만 끝까지 수정이 되고있지 않습니다.


자잘한 게시에 관련된 내용이야 그렇다 쳐도, 가장 중요한 동영상에 등장하는 차종까지 틀리고 있으니 기자의 자질이 매우 의심됩니다. 이런 잉여블로거만도 못한 기자가 판을 치는 세상. 내가 발로 써도 저것보다는 더잘 쓸것만 같은 기자들이 인터넷 쓰레기를 만들어내고있는 이 세상..

인터넷 이슈를 다루는 기사라고 모두 이렇다는건 아니지만, 방문자 몰이 낚시가 취미인 인터넷 기사들이 아닌 정확한 사실을 전달하는 기사들을 만나볼 수 있을까요? 그날을 오늘도 기다려봅니다.

 
  1. 언론이라 하기도 힘들다. 그냥 찌라시들일 뿐이다. 일부 연예찌라시의 경우에는 최근들어 정치와 사회분야까지의 진출을 시도하고 있다. 그렇지만 어디까지나 인터넷상에서의 네티즌의 의견을 가지고 방문자 유입효과만 누려보려는 수준에서 그치고있다. [본문으로]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 이 글은 미디어다음 아고라 이야기방에서 퍼오게 된 글입니다. **
제 개인적인 견해가 들어가지 않도록, 간단한 이야기만 하고, 원본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울산의 모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에게 보낸 한 가정통신문입니다. 이 학교에서는 방학중 보충수업과 자율학습을 참여하지 않는 학생들에게.. 진학지도를 하지 않겠다고 대놓고 이야기를 하는군요. 과연 학생의 선택권까지도 보장하지 않는다는게 말이 되는 이야기일까요..?

아래는 원본입니다.





평소 제가 활동하는 카페에서 우연히 알게된 일인데, 이따위 공문을 써놨더군요.

학교는 울산 신정고등학교..

거의 가관입니다. 방학 중 보충수업, 자율학습 불참자는 진학 상담자료를 안 준다고...

개별상담거부, 담임 추천서 불가, 진학자료 공유 불가? 거의 사실상 방학 보충수업, 자율학습

무조건 오라는 소리이죠. 심지어는 개인 학습자까지 규제한다는...

  이게 대체 뭐하는 짓인지 이해 되시는 분 계시나요?

 

아무튼 방학때 학교 억지로 오게해서 밤10시까지 자율학습 시킬꺼라고 하더군요.-_-

 아무리 대학진학에 목매다는 고3이라지만 이건 너무 한거 아닙니까?

서울, 경기였으면 아고라가 아니라 교육청에 투서했을텐데, 울산이라 이렇게 아고라에 올릴수 밖에

없네요. 많은 분들이 보셨으면 합니다. 당사자 분이 올리는건 불이익 받을수도 있다고 생각되서

제가 올립니다. 저는 울산 신정고등학교하곤 아무 연관이 없으니깐요.

이게 너무나 부당하고 황당한 처사라고 생각하는 분들은 많이 퍼가셔서 알려주셨으면 좋겠네요.



원본글 링크.

 http://bbs3.agora.media.daum.net/gaia/do/story/read?bbsId=S103&articleId=131889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