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야후! 옥션(야후!오쿠)에 흔치 않은 물건이 올라와서 낙찰을 받았습니다. 



대략 이런 물건인데, 키보드에 일러스트가 그려졌습니다.

물론 쓸 생각으로 구입하지도 않았고, 소장 및 전시를 목적으로 구매했습니다.


판매자가 게시한 정식 명칭은 'とある科学の超電磁砲 御坂美琴 イラストキーボード ショートパンツパンチラバージョン USBキーボード PC周辺機器 アニメ雑貨 送料無料'


쉽게 얘기하면 일러스트가 그려진 USB 키보드라는 이야기입니다. 이 중국제 키보드의 원가래봐야 겨우 1만원도 하지 않겠지만, 이런 굿즈의 특성상 단종 이후 재판되지 않으면 가격이 올라가는게 정상입니다. 물론 꾸준히 인기가 유지되어야 하고, 희소성을 가지고 있어야 하지요. 이미 개봉하여 전시해놓았던 물건이고 조금 비싼 가격이였습니다만, 처음 보는 물건에 혹해서 구매했습니다.


일본 현지에서 배송대행지로 배송이 된 이후 그 물건을 다시 한국으로 들여오기까지 약 일주일의 시간이 소요되었습니다. 배대지를 거쳐 페덱스 전용기를 통해 인천공항에 들어온 뒤 대한통운 택배로 집까지 배송되었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10:36


멀리 일본에서 비행기를 타고 날라온 키보드.


일본의 음반판매 체인점인 타워레코드에서 강예린씨라는분께 온 택배박스입니다만, 배송대행지에서 재포장을 하는 과정에서 이 박스에 담겨서 왔습니다. 배대지에 문의하니 박스 보존신청은 신발에 한해 가능하다고 하네요.


여튼 제치 박스에 담겨오지는 않았습니다만, 기대되는 마음에 당장 포장을 뜯어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1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13:19


박스를 뜯으니 가장 먼저 보이는 것은 완충용 종이.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14:23


종이를 벗겨내니 비닐에 쌓여있습니다.


대략 그림의 형체가 나타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16:54


막 뜯어냅니다. 드디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일본식 키보드도 아닌것이 자판에 히라가나가 적혀있지 않습니다. 미국식 표준 키보드로 보이네요. 비슷한 일러스트를 어디선가 본 느낌은 있지만,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국내에서 딱히 정보를 찾기 힘든 그런 굿즈인데 여튼 그림만 보면 기대 이상의 굿즈를 소장했다는 생각에 날아갈 기분이고 입이 떡 벌어지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17:29


근데 키보드가 좀 이상합니다??


야후오쿠 사진에서 보이지 않던 하얀 무늬들이 보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19:45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11:25 21:20:43


그렇습니다. 상품 가치를 현저히 훼손시키는 수준의 흠집이 발생했네요.


판매자의 고의로 발생된 파손인지 배송대행지의 실수로 발생된 파손인지 알 방법이 없습니다. 배대지에서도 제가 적어준 상품 페이지만으로는 검수과정에서 확인이 불가하다며 빠져나가고 여러모로 이래서 배대지를 통한 해외직구시 책임소재가 불분명하다는것이 가장 큰 단점이 아닐까 싶네요. 


이것도 뭐 하나의 데코레이션이라고 생각한다면 모르겠다만 물건을 자세히 확인하고는 기분만 잡쳤습니다.


키보드가 꽤 예뻐서 마음에 들긴 하는데 책임소재가 불분명한 기스로 인해 소장하고 있다가 다시 팔아먹는다 한들 제값 받기는 힘들겠네요. 애초에 사용하려 산 제품이 아닌 전시를 위해 구매한 제품인지라 작동여부는 확인하지 않았지만, 잘 작동하리라 생각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키보드에 물을 쏟았습니다.


물이 들어간 부위는 키보드 오른쪽 숫자키 부근인데.. 눌리지 않는 키는 죄다 'ㅂ' 'ㅈ' 'ㅁ' 'ㄴ' 'ㅋ' 'ㅌ'같이 자주 쓰는 한글 자음입니다. 물론 물을 쏟은 뒤 바로 닦아내고 털어냈지만, 한참 지난 뒤 전혀 예상치도 못한 자음들이 눌리지 않으니 황당 할 수 밖에요..


물을 쏟았던 키보드. 고등학생때 학교에서 불용으로 나온 물건을 2011년 즈음 얻어와 8년 넘게 사용했었습니다.


지난번에 마우스를 구매하면서 컴퓨터용 키보드를 판매하는 모습을 봤었던 이마트 노브랜드에 갔지만, 마우스는 있어도 키보드는 없었습니다. 누군가가 구입한 뒤 재고를 들여놓지 않았던 것이죠.


여튼 피를 보고, 명절 연휴 전날 일찍 집에 들어온 김에 키보드를 구입하러 홍성 시내에 나가다가 다이소에 혹시 있는지 문의전화를 했었고 2층 14번 코너에 키보드가 있다는 답변을 받아 다이소로 향했습니다. 



다이소 내포신도시점.


아무리 내포신도시가 유사도시라고 하더라도 작은 군 소재지 수준 혹은 그 이상의 시설들은 존재합니다. 교육청 사거리 지나서 광명헤세드 빌딩 1층부터 3층까지 점유하고 있습니다. 바로 옆 건물은 회사 사무실. 그 옆 건물은 이마트 노브랜드가 소재해 있네요. 여튼 다이소 2층 14번 코너에 있다고 하니 냅다 올라가 봅니다.





2층 14번 코너. - TG삼보, 사무용품, PC용품, 스테이플러


TG삼보 OEM 제품들과 PC용품들. 그리고 자잘한 사무용 문구들과 스테이플러가 있는 코너입니다.



키보드 종류가 무려 세개나 있네요.

같은 두벌식 키보드입니다만, 가격은 모두 5000원. 다이소스럽게 상품마다 개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총 107키의 게임전용 유선키보드와 106키의 표준형 모델인 TG삼보 TG-K8300U. 그리고 숫자패드가 없는 78키의 카와이한 핑크색 유선키보드까지 세 종류의 키보드가 있었습니다.


뭘 살까 하다가 게임용 키보드로 결정했습니다. PC게임을 자주 하는것은 아니지만, 자주 사용하는 키는 아니더라도 같은 가격에 키가 제일 많으면 원가는 좀 더 비쌀것이라는 단순하고 멍청한 생각이 구매 사유입니다.



기존 키보드.


일부 자주 사용하는 자판의 프린트된 문구가 지워진 상태. 물을 쏟기는 키패드 부근에서 쏟았지만, 좌측 자음 부근에 가서 인식오류를 일으키는 원인이 무엇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그동안 고생해줬던 키보드에게 경의를 표하며 철거작업을 진행한 뒤 새 키보드로 교체합니다.


그동안 사용했던 키보드들이 그랬듯 새 키보드도 암만 싸구려라 한들 못해도 5년은 쓰지 않을까 싶네요.



지금은 사실상 지원하지 않는 메인보드들도 많이 나오는 PS/2 규격입니다.


근래 출시되는 키보드들은 대부분 USB 규격으로 대체되어 사실상 구시대의 유물같은 존재입니다. 물론 80년대 IBM에서 제작했던 규격이 2010년대 그리고 곧 다가올 2020년대까지 살아있다는 사실은 경이롭기는 하지만, 2020년대를 초중반에 완전히 사라지리라 예상됩니다.



다이소 게임전용 유선키보드.

품번 1017118 / 품명 : 게이밍 키보드.


스타일리쉬한 슬림 디자인, 부드러운 키터치, 빠른 키응답으로 최적의 사용환경 제공.


여튼 그렇답니다. 기계식도 아니고 키터치도 그리 부드러운편은 아닙니다만, 5000원짜리 키보드에 그 가격에 맞는 요구를 해야 맞죠. 중국에서 제조되어 넘어오고 다이소를 운영하는 아성산업의 계열사에서 수입해오는 물건입니다.



박스를 열어봅니다. 국내에서 사용하는 규격과는 약간의 이질감이 있습니다.


사용빈도가 높은 키들은 아니지만 한자키의 위치가 흔히 사용하는 방식과 다르고 Ctrl Alt키가 하나씩 빠져있네요. 이 키보드를 8월에 구입한 사람이 클리앙에 올린 글이 있더군요. 댓글을 보니 일본식도 유럽식도 아니고 제3세계에서 자주 사용하는 International English 레이아웃을 기반으로 일부 키를 수정한 키보드라고 합니다.



매우 얇고 짧은 수준인 키보드 배선.



비싼 키보드는 그 값어치를 하겠지만 딱히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는 제겐 문제될건 없습니다.


키의 재질도 그럭저럭.. 뭐 입력감도 그럭저럭... 조금 쓰다보니 문제없이 사용하게 됩니다.



제조년월 : 2019.06

제조국가 : 중국


매우 저렴한 키보드기에 전반적인 무게도 가볍고 뒷 커버 역시 저렴한 티가 팍팍납니다. 내구성도 의심이 가긴 하지만, 키보드를 내리 칠 정도로 컴퓨터 앞에서 화가 날 일은 없기에 오래 쓰리라 장담합니다.



USB 포트는 모두 사용 중...


프린터 마우스 스피커 전원으로 세개의 포트를 사용하고 있고 나머지 한 포트는 사용 편리를 위해 연장케이블을 연결해 놓는데 그냥 키보드 케이블은 다시 묶어두고 연장케이블에 이어서 사용하기로 합니다.


비싼 물건은 아니지만 오천원짜리 키보드로 셀프 추석선물을 마련했습니다. 오래오래 잘 사용하도록 합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북읍 신경리 588 광명헤세드 1층 | 다이소 내포신도시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