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동'에 해당되는 글 1건


홍석동 납치사건을 아시나요?


충북 청주에 살고있던 어느 평범한 청년이 2011년 9월 어느날 휴가차 필리핀 마닐라로 휴가를 갔다가 납치되어 지금까지 생사를 알 수 없고 돌아오지 못하고 있는 사건입니다. 


유력한 범인으로는 2007년 안양 환전소 강도살인범으로써 필리핀으로 도주한 김종석,최세용,김성곤 이 세명으로 추정되며 이들은 납치단으로 활동하며 마닐라 현지에서 한국인을 상대로 최소 4건 이상의 납치를 저지른것으로 알려진 범죄자들입니다. 이들에게 납치된 홍석동씨의 조속한 귀환을 바라며, 이 사건에 대해서 들어보지 못하셨던 분들께 심각한 사건에 대한 실태를 알리기 위해 작은 글을 씁니다.


현재 홍석동씨와 비슷한 시기에 마닐라로 출국했다가 연락이 끊긴 윤철완씨도 같은 납치단에게 납치를 당한것으로 추정되며, 홍석동씨와 윤철완씨 모두 행방이 묘연한 상태입니다.


2011년 10월 "SBS 그것이알고싶다"와 채널 뷰의 "추적르포 사라진 가족" 김어준씨가 운영하는 "딴지일보"에서 기획취재를 통해 많은 부분을 밝혀내었고 최근까지도 딴지일보에서는 후속보도를 통해 두사람의 무사귀환을 위해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지금도 필리핀에서 한국인을 상대로 가이드를 해주는척 납치상대를 노리고있는 범인들.


시간이 얼마 없으시더라도, 쭉 읽어보시길 바랍니다. 홍석동 납치사건의 전말과 그 이후 있었던 일들에 대한 딴지일보의 기사입니다. 


가장 최근의 딴지일보 기사(5월 25일)에 따르면, 현재 외교통상부와 국제수사를 담당하는 수사기관에서 딴지일보측에 생사가 확인되지 않은 홍석동씨와 윤철완씨의 안전을 위해서 보안을 요청했고, 이후에 밝혀진 사실들의 확인 경로와 과정들을 밝힐 수 없다고 합니다.


글의 주인이 아닌 저로써는 저작권법의 준수와 혹시나 붙여넣기 혹은 글을 다듬는 도중 기사가 왜곡될 우려가 있어 이렇게 링크로 대신합니다. 


시간이 얼마 없으시더라도 방문했다는 인사를 남기시기 위해 이곳에 댓글은 달지 않아도 좋으니 한번 가셔서 읽고가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딴지일보] 홍석동 납치사건 - 내 아들을 납치한 것은 강도살인범입니다. (2012/3/6)

-http://www.ddanzi.com/blog/archives/71086


[딴지일보] 홍석동 납치사건2 - 살인강도 납치단에 대한 열한 가지 사실들 (2012/5/25)

-http://www.ddanzi.com/blog/archives/89044 


홍석동씨가 실종된지 40일이 지난 2011년 11월. 홍석동씨의 어머니에게 한통의 전화가 걸려옵니다. 천만원을 보내면 홍석동씨를 풀어주겠다는 조건인데 어머니께서는 "어떻게 당신을 믿고 내가 돈을 보내느냐  직접 돈을 들고 찾으러 가겠다"며 직접 갈것을 제안했으나 그는 자기 할 이야기만 하고 끊었답니다. 이는 당시의 통화기록이 녹음되어있는 딴지일보의 동영상입니다. 상대방 범인은 김종석.



이 전화 이후 범인들은 홍석동씨의 아버지께는 "아들의 유품을 찾고싶으면 돈을 보내라"는 전화를 겁니다만 아들의 시체를 가지고있으면 신체적인 특징을 말해보라는 질문에 전화를 끊고 3분에 한번씩 계속 전화를 걸고 자신들이 원하는데로 끌려오지 않는 홍석동씨의 부모님에게 계속 요구사항을 바꿔가면서 금전적인것을 요구했습니다. 그렇지만 홍석동씨 부모님은 그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따라가지 않았습니다.

(이후 이 납치단은 금전이 부족했던것으로 추정되며, 마닐라 시내 환전소에 권총강도를 저질렀다.)


여튼 제가 여러분들께 알려드릴 수 있는 자료는 이정도입니다만 석동씨와 윤철완씨 두분께서 무사히 귀환할 수 있도록, 부디 아무런 탈 없이 다시 한국의 가족품으로 돌아오실 수 있도록 여러분들께서도 많은 기도와 염원을 가져주시고 이 사건에 대해서 작은 관심이라도 가져주신다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