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랫만에 잡다한 노래 시간으로 돌아왔습니다.


뭐 그럭저럭 관심이라고는 1g도 없었던 노래였는데 어제 우연히 친구가 듣는거 대강 듣고 그냥 괜찮다고 생각되서 그럭저럭 저도 듣고 있네요. 처음 듣게 된 경로는 여튼 그렇습니다.

티아라가 잠시동안의 일본활동을 마치고 새로운 EP앨범으로 찾아오긴 했습니다. 이전의 Roly-Poly가 영화 "써니"의 복고열풍에 편승한다는 비난여론도 있었지만 중년층 이상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데에는 성공했다는 평들이 있었다죠. 그 이후 일부 멤버의 태도논란도 있었고 지난 11일 새로운 곡으로 돌아왔습니다. 개인적으로 티아라라는 그룹은 히트곡 "Bo Peep Bo Peep"의 이미지보단 그동안 꾸준히 내왔던 곡인 "처음처럼" "너때문에 미쳐" "내가 너무 아파" "왜이러니"에서 비스무리하게 느껴지는 분위기가 이들의 정체성이라고 생각하고있고 개인적으로 이들의 정체성이라 생각되는게 담긴 부류의 노래들은 아직도 간간히 듣는 노래들이다보니 굉장히 선호하고 있습니다. 오늘 소개할 Cry Cry도 조금은 그런 부류의 노래라고 보고싶어지네요. 무언가 조금 신나는듯 하면서 슬픈 그런 노래들.

뭔가 10년전 나온 핑클의 "Now" 느낌도 나는것같고.. 개인적으로 오감이 교차하는 노래입니다. 강렬한 비트와 중저음의 기타음이 어우러졌지만 조금은 무겁게 느껴지는 이 곡.. 잡소리 말고 들어봅시다.

저는 공식적인 BGM을 이용합니다! (뮤비는 가사 아래에.)




노래를 잘 들으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Cry Cry - 티아라

Hey T-ARA 
새빨간 장미처럼 가시같은 말로 날 찌른 너 Uh Uh Uh 
넌 마치 문신처럼 지우려 할수록 깊게 패여 Uh Uh 

*Cry Cry Can't you see the music 
불꽃처럼 뜨겁게 You're ma boy 

**Baby can`t you see that look at my eyes 
슬픔에 빠진 내 두눈을 봐 Uh Uh 
붉은 태양보다 더 뜨겁게 
사랑했던 나를 울리지마 Ah Ah Let's go 

***Break it! Come on Come on Yo 
Make it! Come on Come on Yo 
Take it! Come on Come on Come on

난 중독된것처럼 그리워하고 또 그리워해 
넌 마치 감옥처럼 니안에 날 가둬버렸나봐 Uh Uh 
*REPEAT **REPEAT 

Uh Uh Yeah Let's dance Deep in you're eyes 
**REPEAT

제발 나를 떠나가지 말아 
돌아온단 니 말 믿지 않아 Uh Uh 
붉은 태양보다 더 뜨겁게 
사랑했던 나를 울리지마 Ah Ah Let's go 
***REPEAT T-ARA Time to love 쉿! 

가사 출처 : Daum뮤직





15초정도의 굉장히 긴 뮤직비디오입니다. 노래는 약 2분 30초부터 시작하고, 중간에 잠시 넘어갔다가 곡으로 이어집니다. 한편의 짜임새있는 드라마를 보는듯한 분위기이군요. 참고로 어찌본다면 홍보의 목적으로 무료로 배포한다는 성향이 강한 뮤직비디오 링크까지도 유료화와 규제를 하는 이 이상한 현실때문에 만일 뮤직비디오가 보이지 않으신다면 유튜브 링크(
https://www.youtube.com/watch?v=-Ju79e8rM0c)로 이동하셔서 보시길 바랍니다.

P.S 참고로 하나의 긴 뮤직비디오에, 여러가지 버젼의 Cry Cry가 들어있습니다.!

"이 노래를 잘 들으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