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지난 2월 27일 오직 자전거의 힘으로만 당진군 합덕읍에서, 수도권 전철의 종착지인 신창역에 가보는 미션을 수행했습니다.


출발해서 약 200M정도 오고 찍은 사진.. 514km에서 시작한다고 보고..

이제 제대로된 도전을 시작합니다.


평범한 시골의 진입로.. 쭉 뻗은 길이 끝을 가늠할수없을정도..

옆에는 이후 제가 보여줄 도로와 연결될 구간..(공사중)

이쪽구간은 그래도 옹벽이 벌써 쳐져있군요... 점점 끝에 가까워집니다...


이 긴 도로의 끝... 스쿨존 지역이라는 표지판이 있습니다.. (이곳에 있던 초등학교는 2006년쯤 폐교된걸로 알고있음.)

학교는 폐교되었는데.. 마을 내에서 서행하라는 의미로 계속 놔둔듯 하네요..


이정표가 뜹니다.. 아까 보았던 공사하던 도로가 위에보이는 70번 국가지원지방도와 연결됩니다..

이쪽은 평범한 시골길..

 이쪽은 도시화된 자동차 전용도로

공사의 끝을 알리는 표시..  아마도 이쪽에 새로 생기는 진입로와 함께 교차로가 생길것같네요..


여기가 그 폐교된 학교입니다.. 학교앞에 새로운 도로가 나지만, 학교는 썰렁합니다.



지난 여름에 한번 왔었는데.. 그때보다 차가 더 많아졌고.. 좀 위험해진듯 합니다.


중간정검.. 생각보다는 많이 안왔습니다.. 7km정도?


이젠 자동차 전용도로를 탑니다.. 평택, 예산이라고 써있지만.. 사실 평택이랑 예산쪽으로 가려면 한참걸린다는...


제가 이 도로를 타고 딱한대 지나간거 빼고는 차가 없습니다.. 차선 감소표시..


멀리 보이는게 오늘 건너갈 선우대교입니다.. 말로는 대교라지만.. 평범한 다리정도의 총 연장..(그닥 길지는 않음)

아마도 국가하천인 삽교천이 흘러서인듯...


이차선 다리.. 사실 도로는 4차선으로 내놓고서 2차선으로 내려던 다리의 계획을 수정하여 4차선으로 내야했지만..

막무가내로 2007년에 완공해놓고.. 지금 옆으로 확장공사가 진행되고있습니다.


이제 당진땅을 벗어났다!@!!


확장공사는 계속됩니다.. 이놈의 졸속행정.. 한번에 4차선다리로 내놨다면.. 아까운 혈세의 조금은 아낄수 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다리를 건넌다고 해도 또 도로가 막힙니다.. 저 이후 구간은 아직 공사조차도 진행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니 당연히 여기서.. 623번 지방도를 탑니다..


반대편의 이정표..


멀리서 본 삽교천의 모습...


2편에서 계속됩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