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이트 한쪽 전구가 나갔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2:25 21:45:49


좌측은 사고로 깨먹은 뒤 공업사에서 신품으로 조립해둔 물건이고 우측은 중고품이죠.


처분하기 전 우측 블랙베젤 라이트에서 전구를 갈아끼우려다가 그냥 끼워뒀는데 얼마 타지 않아 헤드라이트 전구가 수명을 다했습니다. 매번 느낍니다만 하향등 필라멘트가 끊어져서 전구를 교환하게 되는군요. 상향등은 아주 잘 들어옵니다.


막상 한쪽만 갈아끼우기 애매해서 이왕 기능성 전구로 바꿔보기로 합니다. 롯데마트에 가니 신뢰의 필립스에서 나오는 4만원 가까운 가격대를 자랑하는 제품도 있고 모비스에서 나오는 제품을 비롯해서 나름 선택의 폭이 넓었습니다만, 고민끝에 보쉬의 사계절플러스 할로겐 램프를 구매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6:02:25 21:00:31


롯데마트 당진점에서 13,700원이라는 가격에 구매를 합니다.


보쉬 사계절플러스 전구 H4. 비스토를 타던 시절에도 이 라이트가 비오는 밤에 나름 시안성이 좋다는 사실을 경험하긴 했었죠. 그래서 이미 검증된 이 할로겐 램프를 구매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 2016:02:25 21:00:38

H4규격의 12V용 전구. 정식 명칭은 BOSCH All Weather Plus 2900K


나름 전구 표면에 코팅이 되어있어서 누르스름한 빛을 냅니다. 장착 역시 어렵지는 않은지라 집에 오자마자 바로 교체작업을 진행했습니다. 딱히 오랜 시간이 걸리는 일도 아니고, 꽤 높은 난이도를 요구하는 작업도 아니니 말이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2:25 21:46:40


포장을 벗겨낸 사계절플러스 전구는 이렇게 생겼습니다.


이게 마치 파란색인지 노란색인지 알 수 없는 코팅이 핵심입니다. 가로등 하나 없고 비가 내려 차선확인조차 불가능한 어두컴컴한 시골길에서도 안전한 운행을 할 수 있게 만들어 주니 말이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2:25 21:51:20


좁은 공간으로 손을 넣어 컨넥터를 빼고, 고무커버를 뜯어냅니다.


라이트 안에 만져지는 철사가 있습니다만 살짝 안으로 눌러서 옆으로 당겨주면 기존 전구가 빠져나옵니다. 새 전구 역시 라이트 마운트에 잘 맞춘 뒤 철사로 잘 고정해준 뒤 고무커버를 덮고 컨넥터를 연결해주면 됩니다. 


말로 설명하면 참 어려운데 직접 해보면 감이 잡힐겁니다.


오르지 손의 감각으로만 해야 하는 작업이기에 초등학생 중학생에겐 어려우리라 생각되고 고등학생 수준이라면 쉽게 해낼 수 있으리라 여겨집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2:25 21:51:33


기존 순정 전구와 사계절 플러스 전구.


구조도 그렇고 생긴건 비슷합니다만, 코팅 여부의 차이가 확연합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2:25 21:54:49


5분만에 장착 완료.


아주 환하게 들어옵니다. 사진상으로는 뭐 그게 그거 같은 분위기입니다만..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6:02:25 21:54:57


빛이 비춰지는 모습을 보면 노랗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당분간은 라이트 전구를 다시 꺼냈다는 이야기를 할 일은 없겠죠. 비싼 돈 주고 교체했으니 말입니다. 신품 라이트에서 탈거된 순정 전구는 케이스에 잘 보관하기로 합니다. 언제 다시 쓸 줄 모르니 말이죠.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