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미니 2집 Vol.2 Temptastic 수록곡.


2009년 9월 발매된 TTL(Time To Love)의 히트 이후 나온 TTL 스타일의 노래. 작곡 역시 TTL을 작곡한 김도훈입니다. 그런고로 도입부 반주에 TTL을 그대로 불러도 전혀 위화감이 없습니다.


물론 지금도 TTL을 즐겨 듣는 사람 입장에서 부정적으로 본다면 히트곡 하나를 놓고 우려먹는 느낌이지만 TTL만큼 좋습니다. 타이틀곡은 난해한 컨셉으로 혹평을 들었지만, 미니앨범 3번트랙 수록곡이던 이 노래가 존재한다는 사실은 근래들어 알게 되었네요. 여러모로 의지사건만 아녔더라면 끝까지 인식이 좋았을 그룹인데요..



사실상 앨범재킷의 메인을 담당한 지연과 큐리 파트만 없습니다.


곡을 분석해놓은 차트를 보니 소연파트가 50%, 화영,은정,효민 각 15~17%. 보람 2%. 사실상 소연이 혼자 다 부른 노래입니다.




티아라 - Ma boo




사랑이 어떻게 변하나요

그렇게 쉬운가요

혼자 남은 나는 어떡하죠

Oh baby Don't leave me now


도대체 몇 번이나 사랑에 아파야

뻔한 이별 앞에 눈물을 감출까

대체 얼마나 더 추억 속을 헤매야

혹시 너를 봐도 웃어 볼 수 있을까


또 숨이 막혀 오늘도 네 안에 갇혀

다시 어제처럼 네가 익숙해

잠시 꿈을 꾼듯해 Oh Oh Oh


Ma boo Ma boo난 또 시들어가

하루하루 버틸 수 없어 Break down

잘자라는 너의 한마디

밥은 먹었냐고 묻던 너의 메시지

아주아주 작은 일상들이

이별 앞에 더 아파


사랑이 어떻게 변하나요

그렇게 쉬운가요

혼자 남은 나는 어떡하죠

Oh baby Don't leave me now


사랑이란 거짓말에 또다시 난 속아

달콤했던 네 입술에 바보처럼 녹아

네가 너무 좋아 내 자신을 놓아

아픔이란 섬에 혼자 갇혀버린 고아


노랠 불러봐도 즐겁지가 않아

집 앞 골목길도 왠지 익숙하지 않아

친구들을 만나봐도 웃어지질 않아

아직 네게 못한 말이 너무 많아


Ma boo Ma boo 난 또 시들어가

하루하루 버틸 수 없어 Break down

이제 와서 누가 누굴 탓해

그래 죽네 사네 사랑해도 다 똑같아

모두 모두 흔한 이별노래처럼

결국 잊혀질 거야


사랑이 어떻게 변하나요

그렇게 쉬운가요

혼자 남은 나는 어떡하죠

Oh baby Don't leave me now



(간주)



나 여기있잖아 아파하잖아 너밖에 없잖아 

아닌척 강한척 애써봐도 너뿐이잖아 


Ma boo Ma boo 난 또 시들어가

하루하루 버틸 수 없어 Break down

이제 와서 누가 누굴 탓해

그래 죽네 사네 사랑해도 다 똑같아

모두 모두 흔한 이별노래처럼

결국 잊혀질 거야


내 맘이 어떻게 이럴까요

이렇게 아플까요

나를 두고 떠나가지마요

날 버리지 말아요


사랑이 어떻게 변하나요 (No way)

그렇게 쉬운가요 (내게 대답해줘 Baby Tell me why)

혼자 남은 나는 어떡하죠

Oh baby Don't leave me now (내게 돌아와)




노래방에도 수록되어 있습니다.



TJ(태진) - 33369



KY(금영) - 86752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