얘기가 많이 늦었네요. 올해부터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미디어영상학과 1학년이 되었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여파 탓에 전국의 초,중,고등학교의 개학과 대학들의 개강이 연기되었습니다만 방송통신대학교는 뭐 어디까지나 방송으로 진행되는 수업들이기에 입학식과 오리엔테이션을 비롯한 일부 행사가 취소되거나 출석수업이 일부 폐강처리 된 경우를 제외한다면 큰 여파는 없는듯 보입니다.


중도하차 이후 대략 8년만에 다시 시작하는 대학생활이기에 여러모로 고민도 많았습니다만은, 매일 자기 전 하루에 한 강의를 보고 자는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주말에는 조금 더 몰아보고요. 여튼 전공이라기에는 아직 1학년 1학기이기에 기초적인 전공과목들과 교양과목들로 수강과목이 구성되어 있습니다. 


무언가를 좀 배워가며 생산적으로 살아보자는 생각에서 타워크레인 교육을 받으러 다니고 방통대에 지원하였는데, 부디 무사히 완주를 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1.8 | 0.00 EV | 4.2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20:03:09 23:01:35


뭐 대충 이런식입니다.


물론 유료방송 의무송출채널인 방송대학TV에서 강의를 방영해주곤 합니다만, 일일히 시간을 맞추기도 어려운지라 항상 PC를 통해 강의를 시청하고 있습니다. 대략 강의영상은 40분에서 1시간 정도.. 교재와 부록으로 딸려 온 워크북을 펼쳐놓고 영상을 정지하고 필기나 정리를 하거나 교재 뒤 문제를 풀어보는 등의 시간을 생각하면 대략 한 강의를 듣는데 한시간 이상을 투자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세계사를 다루는 교양과목을 제외하곤 대부분 기초적인 부분들, 어떻게 놓고 보면 중학생 수준의 기초 이론인 경우도 있어 한 숨 덜었다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만 어디 터놓고 물어보고 학습 정보를 공유 할 수 있는 환경이 아니다보니 약간 답답하기도 합니다.



수강 강의는 총 일곱개.


세계의 역사, 컴퓨터의 이해, 원격대학교육의 이해, 미디어와 사회, 사진의 이해, 방송의 이해, 영상제작입문.


원격대학교육의 이해는 이수만 하면 되는 과목이고, 나머지 과목은 과제를 제출하거나 출석하여 시험을 봐야 합니다. 물론 출석수업 역시 과제로 대체되어 폐강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만, 아직 제대로 겪어보진 않았지만 과제로 요구하는 내용들을 보아하니 머리에 현기증이 나 차라리 시험을 보는것이 낫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여튼 그렇습니다. 두번째 도전은 중도하차 없이 꼭 완주를 하고 싶은 생각에 아직까지는 열심히 하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주변에 방통대 경험자가 있다면 도움이 되겠지만, 막상 경험자도 없고 오프라인 모임 역시 코로나 바이러스로 이루어지는 것이 없어 아쉽기만 합니다.

 

또 열심히 강의 들으러 가야죠. 오늘은 영상제작입문 강의를 청강하려 합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