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월 1일 이후 출고되는 현대자동차의 승용차와 SUV는 선택형 보증기간이 적용됩니다.

비용을 지불한 뒤 받는 보증연장서비스 말고 무료로 일반보증기간을 늘릴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선택형 보증기간이라는게 무엇이냐면, 기존의 일반 보증기간인 3년 6만km를 차를 많이 타는 사람은 2년 8만km로 밖루 수 있고 차를 적게 타는 사람은 4년 4만km로 바꿀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물론 1년에 2만km 수준으로 타는 사람이라면 별다른 변경 없이 타면 좋겠지만, 많이 타거나 적게 타는 사람을 위한 서비스라고 보면 되겠죠. 비용을 지불한 뒤 연장하는 보증연장서비스는 출고 1년 이내에만 구입이 가능하지만, 이 서비스는 보증기간이 도래하지 않았다면 언제든지 바꿀 수 있습니다.


돈 한푼 들어가지 않지만, 생각보다 이 서비스를 알고 활용하는 현대차 오너들이 매우 적습니다. 


거기에 일선 블루핸즈나 정비사 역시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 역시 1년에 5만km 가까이 차를 타다보니 진작 일반보증기간을 2년 8만km로 변경해놓았고, 8만km가 얼마 남지 않은 이 시점에서 꽤나 유용하게 보증수리를 받고 있습니다.


물론 3년 혹은 5년 무한km 일반보증을 시행하는 훨씬 더 좋은 조건의 대형트럭과 1톤트럭 및 버스는 선택형 보증서비스에서 제외됩니다.


설정방법도 매우 간단합니다. 현대자동차 홈페이지에 로그인만 하고 페이지 서너개만 넘기면 됩니다.




현대자동차 홈페이지(https://www.hyundai.com/kr/ko/e)에 접속합니다.


포터 캠핑카 포레스트가 맞아줍니다. 뭐 우리의 관심사는 신차가 아닌 기존 차량의 보증기간 변경이니 가볍게 넘어가고 이미지 하단 혹은 최상단의 로그인 링크를 클릭하여 현대자동차 홈페이지에 로그인 합니다.



ID가 없으시다면 만들면 됩니다. 어렵지 않습니다.


가입하고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기억하지 않아도 됩니다. 자주 쓰는 네이버 카카오 구글 페이스북등의 아이디와 연동도 가능하니 연동된 계정을 통해 로그인도 가능합니다. 여튼 로그인까지 마쳤다면, 보증기간 변경을 위한 절차의 절반 이상을 마쳤다 볼 수 있습니다.



현대차 홈페이지 최상단. 마이페이지를 클릭합니다.


직결되는 링크는 존재하지 않습니다. 마이페이지와 나의 현대자동차 카테고리를 통해 접속해야만 합니다.




마이페이지에 접속했으면 '등록 차량 관리' 혹은 '블루기본점검이력' 링크 중 아무거나 클릭합니다.


우리의 목표는 다른곳에 있지만, 전체 카테고리를 보기 위해서는 이 둘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합니다.



다른거 다 무시하시고 좌측 카테고리의 '현대자동차 보증 서비스'를 클릭합니다.



'현대자동차 보증서비스 이용내역'이라는 카테고리가 나타납니다.


보증 수리 기간을 알리는 표 위에 보증기간을 변경 할 수 있는 메뉴가 존재합니다. 여기서 본인의 주행 스타일에 맞는 보증기간을 선택하시면 됩니다. 1년에 2만km 수준을 주행한다면 따로 변경하시지 않으셔도 좋습니다. 그보다 적게 타거나 많이 탄다면 보증기간을 바꾸는것이 유리합니다.


이러한 보증기간은 최소 2년 혹은 4만km가 도래하기 직전까지 마음껏 변경 할 수 있습니다. 



엔진 및 주요동력계통을 제외한 일반보증기간이 2년 8만km로 변경되었습니다.


여러분도 쉽게 할 수 있습니다. 일선 영업사원과 정비소 직원들도 잘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만, 충분히 잘 활용한다면 3년이 지나도 6만km가 넘어도 보증수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물론 일반보증기간이 끝난 뒤 생기는 사소한 결함은 유상으로 수리해야겠지만, 통상적인 기간대로면 무상수리를 받을 수 없는 자잘한 문제를 내 돈 들이지 않고 해결 할 수 있다는 일은 매우 기쁜 일이 아닐 수 없지요.


물론 가장 좋은 방법은 돈을 주고 보증기간을 연장하여 타는 일이지만, 금전적 문제와 타협하는 선에서는 가장 좋은 대안이 아닐까 싶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