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오늘의 올드카 목격담은 당진의 외곽지역에서 목격한 지역번호판이 부착된 최후기형 티코입니다.

 

항상 서울 지역번호판을 부착한 아토스 터보가 세워져있던 자리에 갑자기 티코가 서있더군요. 여튼 아토스 터보도 지나가며 목격했지만 가까이에서 볼 기회는 없었고, 티코를 보러 녹색 티코를 타고 찾아갔더니 흰색 티코가 그자리에 있네요. 여튼 그렇습니다.

 

1999 DAEWOO TICO SG A/T

티코에서 바라보는 다른 티코입니다.

 

흰색 슈퍼티코네요. 번호판은 서울 37로 시작하는 지역번호판이 부착되어 있습니다. 성북구에서 최초로 발급된 번호판이고, 최초등록은 99년 3월이네요. 마티즈가 한참 판매되던 시기에 티코도 잠시 저가형으로 판매되었는데 여튼 그러한 티코치고는 최후기형에 속하는 차량입니다.

 

1999 DAEWOO TICO SG A/T

올화이트 원톤 컬러에 순정 알루미늄휠이 부착되어 있습니다.

 

차량 상태는 조금 험하네요. 외판에 녹이 올라오는 부분도 보이고, 여기저기 긁힌 부분도 보입니다. 물론 23년 넘게 생존해있는 차량이고, 주차된 자리가 화물차 주차장이라 아마 화물차를 운행하시는 사장님의 자가용이 아닐까 싶습니다.

 

1999 DAEWOO TICO SG A/T

뒤도 마찬가지. 스프레이의 흔적과 세월의 흔적이 보입니다.

 

98년 11월 출시된 99년형부터 단종시까지 판매되었던 티코 SG입니다. 99년형부터 트림을 간소화하여 밴 기본형(SE) 고급형(SG)으로 나눴습니다. 물론 기본형 SE는 우리가 아는 민자티코. 고급형은 슈퍼티코의 형상을 가지고 있지요. 최후기형 SG를 짧게나마 올드카 목격담에서 다뤘던 기억도 있습니다.

 

 

1995 현대정공 갤로퍼, 1999~2000 대우자동차 티코

이번 올드카 목격담은 지난 금요일에 지나가며 사진 한장 겨우 건진 차량들을 다뤄보려 합니다. 한대는 95년 4월 등록된 옛 지역번호판이 그대로 남아있는 갤로퍼고, 또 한대는 매우 우수한 상태

www.tisdory.com

 

TICO SG

레터링 스티커도 잘 살아있네요.

 

물론 사재기 해두신 분들도 계시겠지만, 현재 티코의 경우 모든 트림의 스티커가 공급이 중단되어 구하기 어려운 축에 속합니다. 그럼에도 제치 그대로 잘 살아있습니다.

 

오토매틱

도어트림도 최후기형 패턴이 맞고 시트는 커버를 씌워놓았습니다.

 

티코 고급형에 에어컨 오토매틱까지 추가하여 아마 풀옵션으로 출고하신듯 보이네요. 서울에서 왔다갔다 하는 차량이 맞는것으로 보이는게 유리 위에는 하이패스 단말기까지 붙어있습니다.

 

단체사진

나란히 차량을 세워놓고 사진을 찍어봅니다.

 

같은 자리에 세워두던 아토스 터보와 주인이 같다면 취향이 저랑 많이 비슷하신 차주분이 아닐까 싶습니다. 여튼 앞으로도 잘 달리고 오래오래 그 모습 유지했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