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처럼만에 내일 하루 평일에 휴무인만큼 합덕에 왔는데.. 지하주차장에 체어맨 옆자리가 비어있더군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08:06 20:52:15


오랜만에 체어맨 옆자리에 주차했습니다.

07년각자 06년 11월 등록. 이제 겨우 11만km 탔습니다. 체어맨H로 열화되기직전 모델입니다. 


그럼에도 무사고 기준 엔카 시세는 150~200입니다. 같이 한 시대를 풍미했던 동년식 각쿠스가 비슷한 년식과 주행거리 기준으로 400만원 이상에 거래되고 있는데 말이지요. 각쿠스야 아직 동네 양아치들한테는 먹어주지만, 당시 기준으로 훨씬 완성도가 높은 체어맨은 딱히 찾는 사람도 없고 상대적으로 부품값도 수리비도 비싸다보니 이런 결과가 나오지 않나 싶습니다.


최근 아버지께서 갑자기 신차를 산다고 대략 이 차를 팔면 얼마나 받을 수 있는지 알아보라 하셨는데, 처참한 중고 시세를 보고하니 그냥 탈 수 있는 데까지 타고 팔거나 폐차하는쪽으로 가닥이 잡힌듯 합니다. 그리 많이 타지도 않으니 말이죠. 주행거리는 상대적으로 적은편이라 메리트는 있다만 백판넬과 앞 지지대 본넷 양쪽휀다까지 교환하여 무사고 무교환도 아니니 팔기는 글렀죠.


그렇다고 고쳐서 타자니 어느정도 휠밸런스로 잡긴 했지만 로워암에 문제가 있어 고속에서 핸들이 떨고 있으며, 약 6년 전에도 누유를 확인하고 헤드가스켓도 갈았지만 또 헤드가스켓에서 오일이 새고 있습니다. 이것만 고쳐도 현재의 중고시세 수준은 나오니 참 계륵같은 존재죠.


여러모로 계륵같은 체어맨은 오늘도 지하주차장을 지키고 있습니다. 초기형도 아니고 2000년대 후반에 나온 후기형이라 올드카로서 그 가치를 인정받을지 모르겠습니다만, 적당히 타협하며 계속 놔둔다면 언젠가는 각그랜져처럼 지나만 가도 탄성이 절로 나오는 그런 자동차가 되어있겠죠. 향후 거취에 대해 아직까지 정해진 바는 없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목 그대로입니다. 체어맨 순정휠을 구매했습니다. 


"갑자기 웬 체어맨 순정휠이냐" 물으시겠죠. 


'필요하니 구매했습니다.'


그럼 "왜 필요하냐" 물으시겠죠. 


'밸런스가 맞지 않아서 구매했습니다.'


답은 모두 나왔습니다. 


다만 평소 지하주차장 좋은 자리 차지하던 체어맨이 왜 갑자기 그런진 저도 모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5:10:06 18:26:24

딱히 타는 일도 없긴 하지만...


최근 들어 운행에 지장을 줄 정도로 80km/h~120km/h대의 속도에서 핸들이 요동을 치더랍니다. 쉽게 말해 '아빠차'로 불리는 차량이지만, 그래도 제가 운행할 일이 종종 있긴 합니다. 그나저나 큰 사고가 났던 일도 없었으며 최근에 무얼 크게 해먹었던 일도 없습니다만 이상하게 핸들이 떨더군요.


아무래도 얘기는 없었지만 주차중에 연석에 긁히거나 해서 그런듯 보입니다.


뭐 여튼간에 차주인 아버지께서 명절 직전에 타이어 두본을 교체했는데 납을 무겁게 달아도 밸런스가 잡히지 않는다고 하더랍니다. 타이어 가게 사장님 말씀으론 휠 상태가 좋지 않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휠을 구해오면 무상으로 밸런스를 다시 봐주고 교체를 해 주겠다" 합니다.


동급 동년식 에쿠스 중고차값은 그래도 가격방어를 잘 하는 편이지만 체어맨은 중고차 시세가 정말 상상 이하로 급격히 하락한 이상(...) 좀 더 참고 막 타다 바꾸는게 낫지 않겠느냐 회유를 했지만, 저 상태로 차 팔면 살 사람 아무도 없다는 이야기를 듣고 굳건하고 강한 의지에 눌려 결국 새 휠을 구매하기로 합니다.


SAMSUNG | SHW-M250K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88sec | F/2.6 | 0.00 EV | 4.0mm | ISO-40 | Off Compulsory | 2013:04:15 16:01:48


(사진은 2년 전 자료사진.) 주문은 전날 가서 해 놓았습니다.


쌍용은 GM이나 현대기아(모비스) 르노삼성이랑은 조금 다른 방식의 프로그램을 사용하는진 몰라도 차량 번호로 부품을 조회하고 따로 장부에 적어둔 뒤 발주를 넣는 스타일이더랍니다. 


여튼간에 점심즈음에 갔습니다만, 바로 다음날 물류편으로 도착을 한다 하더군요.


단가는 개당 195,000원. 


요즘은 소형차들도 17인치 휠이 적용되는 시대이긴 했습니다만, 약 10년 전만 하더라도 17인치 휠은 에쿠스와 체어맨 오피러스 같은 고급차들의 전유물이였습니다. 크롬휠이라면 더 비싸겠지만, 크롬휠이 아니기에 생각보단 납득이 가는 저렴한 가격대가 아닐까 싶습니다. 


P.S 구형 SM525 16인치 순정휠이 19만 9000원이더라.. 웬일로 쌍용차 부품값이 착하게 느껴질까...


그리해서 오늘 체어맨을 가지고 출근을 하기로 했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90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5:10:06 08:49:19


아침부터 망했어요......

평소에 운 없기로 둘째가라면 서러운 제게 역시나 오늘도 운이 따라주지 않았습니다. 


범퍼 교환한지 얼마나 지났다고 결국 또 해먹었습니다. 좁은 모퉁이를 돌아나오다 슥 긁히는 느낌이 들길래 내려서 보니 저리 만들어 놓았네요. 뭐 제가 했으니 할말은 없습니다만.. 요즘 여기저기 해먹는 통에 미치겠습니다. 제 차는 수리한지 나흘만에 그자리 또 해먹은지라 그냥 체념하고 타는 중이긴 하네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8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5:10:06 16:15:06


여튼간에 오늘 오후쯤 부품이 도착한단 소식을 듣고 쌍용 부품점에 방문했습니다.


문 앞에 쌍용 순정부품 박스가 보이더군요. 저걸 가져가면 된다고 합니다. 분명히 두개라 얘기했는데 하나만 발주를 넣은지라 하나만 온 상태네요. 한번 제대로 왔는지 확인을 해 보라는 말에 포장을 뜯어서 확인을 했습니다만, 그래도 원하는 휠이 정상적으로 잘 왔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fired | 2015:10:06 18:27:39


비닐에 둘러쌓인 새 휠..


여튼 오늘 타이어집에 가서 새 휠로 교체를 하고 올 예정이였습니다만, 물건이 하나만 도착했으니 며칠 더 기다렸다가 교체를 하던지 해야겠습니다. 정말 먼지 하나 없는 신품 휠입니다만.. 당장 바꾸고 싶어도 바꾸질 못하는 상황이 되어버렸네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80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fired | 2015:10:06 22:15:54


여튼 체어맨 17인치 휠을 필요로 하시는 여러분들께 품번 참고하시라고 올려둡니다


P4173011C72 휠 


품명도 정말 간단합니다. 휠이라는 단 한마디로 모든게 설명이 되는군요.

새 휠과 함께 부디 정상적인 주행이 가능하길 빌어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시 당진2동 | 쌍용자동차당진부품대리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