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기'에 해당되는 글 2건


티스도리닷컴 새 콘텐츠 초딩일기는...


초등학교 재학 당시 작성했었던 일기장을 펼쳐 당시 있었던 일을 회상하고 여러분께 공유하자는 취지에서 공개하는 콘텐츠입니다. 좋은일도, 그렇지 않았던 일도 있었겠지만 한 시대를 살아가던 평범한 어린이의 일기장을 본다는 마음으로 재미나게 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일기장은 무작위로 공개됩니다.


오늘의 초딩일기는 2003년 4월 13일에 있었던 일기를 가지고 왔습니다.


지역에서 매년 봄에 열리던 건강달리기 행사에 참여했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말이 거창하지 지역 청년연합회에서 주최하는 행사였는데 모교(합덕초등학교)를 출발하여 시내 끝자락 반환점인 읍민회관을 거쳐 다시 돌아오는 약 3km 코스의 짧은 거리를 달린 뒤 다시 출발지로 돌아오는 행사인데 모두 다 뛰어온 뒤 나누어주는 빵과 우유를 먹는 맛도 있었고 무엇보다 반환점에서 나누어주는 행운권을 추첨하면서 무언가 당첨되지 않을까 하는 기대심리때문에 다녀오곤 했었습니다.


2014년 이후로 명맥이 끊겨 근래에는 이 행사를 진행하지 않는듯 합니다만, 한참 이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되던 시기에는 이 행사 바로 다음주에 우강면에서 지금은 폐교된 내경초등학교에서 출발하여 강문리까지 다녀오는 우강 벚꽃길 달리기 대회를 개최하여 두 달리기 행사에 참여하곤 했었습니다.



제목 : 건강 달리기


오늘이 8번째인(8회) 건강 달리기는 남녀노소 모두 참여하는 행사이다.

나는 일찍 1등으로 아주 쪼금(조금) 가다가 뒤로 엎어지게 되었다.(뒤로 밀려났다.)

내 표는(행운권) 693번이다. 

자전거,축구공,농구공,배드민턴채 등 상품이 푸짐하였는데 나는 운 없게 타지 못하고 

우리반 조**(농구공), 안**(자전거)를 타게 되었다.

내 옆은(옆사람은) 축구,농구공 같은 것은 필요 없다고 자전거만 바라다가 못타게 되었다.

다음에도 참가해서 상품을 밭(받)을 것이다. 


여러모로 저는 꽝이였습니다만, 같은 반 친구들은 농구공도 자전거도 당첨되었네요.


이 행사에 참가하면서 초등학교 6학년때는 방송부원으로 방송장비을 관리하는 스텝으로도 참가했었고 중학교 3학년때 자전거에 당첨된 일 말곤 상품복은 없었습니다. 중학교 3학년 이후로 건강달리기 행사에 참가했던 기억도 없고 말이죠. 중3때 경품으로 받았던 자전거를 고3때까지 고쳐가며 탔었고, 결국 고물상에 가져다주었던 일은 오래전 포스팅을 찾아보면 아직도 남아있을겁니다.


운동을 좋아하지는 않았고 지금도 마찬가지랍니다만 이른 아침 일어나 열심히 뛰어 행운권을 받고 가슴졸이던 그 시절이 그립습니다. 요즘은 봄철 미세먼지 때문인지 이런 행사도 다 옛 이야기가 된 기분이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합덕읍 운산리 3-8 | 합덕초등학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0sec | F/8.0 | -1.30 EV | 45.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09:34:07



나름 고교생활에서의 세번째이자 마지막.

이 운동장에서의 여섯번째이자 마지막인 체육대회를 치르고 왔습니다. 

이제 앞으로 하고싶어도 학생으로 참여할 수 없는 행사가 되어있겠지요.. 


뭐 운동에 엄청나게 소질이 있어서 반에 큰 도움이 된 필자라기보다는 체육적인 활동에 1g도 도움이 되기 힘들정도로 운동에는 1%의 소질조차 탑재가 되어있지 않은 필자였지만, 단지 카메라를 들고 사진만 찍고 왔음에도 살이 다 타있더군요..
(개인적으로 얼굴에 기름기있는걸 바르기 싫어하기에, 선크림따위는 개나줘버렸습니다..;)

제가 여기서 크게 할 말도 없고, 직접 경기에 참여를 하여 경험담을 늘어놓을수도 없는 상황이다보니.. 짧게짧게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만 언급을 하고 지나가보겠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0sec | F/9.0 | -1.30 EV | 4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09:58:13


비록 규모가 작은 학교라서 1,2,3학년 모두 다 해봐야 12학급밖에 되지 않지만.. 일부 종목에서는 예선까지 치르게 되면, 굉장히 빠듯해지기에 "씨름,줄다리기,달리기"를 제외한 나머지 종목에서는 (대부분이 구기종목) 모두 예선을 이전에 이미 치루어놓고 결승전만 진행을 하게 됩니다.  필자의 학급에서는, "축구,발야구" 종목에서 예선을 통과했고, "배드민턴"에서만 아쉽게 예선을 통과하지 못했습니다.

그리고 직접 현장에서 씨름과 줄다리기의 예선이 진행되어왔습니다. 가장 점수비중이 높은 달리기에서는 예선이 없이 1조 2조등으로 나누어 1,2,3학년이 고루 섞여있는 각 조에서 순위에 따라 점수를 분배해줍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40sec | F/9.0 | -1.30 EV | 73.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10:09:46


400m계주와 100m 200m 그리고 오래달리기(단축마라톤)이 달리기종목으로 분류됩니다. 남,녀 각각 1등에게는 100점, 2등에게는 90점 이런식으로.. 총 6명이 한 조에서 뛰어 4등에게까지 점수가 부여됩니다.
(나머지는 기본점수.) 

P.S 참고로 다른 종목의 예선탈락시 기본점수는 50점이나, 달리기의 경우 40점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6.3 | -1.00 EV | 4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10:31:03


그리고 줄다리기입니다. 1,2,3학년 각각 학년별로 운영됩니다. 필자의 반은 거뜬히 예선을 통과하여, 결승에서 결국 패하는 바람에.. 아쉽게 줄다리기 우승은 놓쳐버렸습니다. 시작을 알리는 총소리와 함께.. 엄청나게 큰 "영차!영차!"소리가 난지 얼마 안되서 결과가 나오는, 매우 빨리 아슬아슬한 스릴을 느낄 수 있는 경기였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0sec | F/9.0 | -1.00 EV | 4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10:37:08


하는것없이 먹을복만 좋았던 필자.. 빵 음료수 빵 음료수 아이스크림 아이스크림 빵......... 

열심히 들어오는 음식만 먹기 바빴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9.0 | -1.00 EV | 15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12:02:34


그리고 "발야구" 결승입니다. 이미 예선에서 역전으로 2반을 이기고 올라온 3반과,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1반과 4반의 엄청난 빅매치를 거친 1반이 대결을 펼치게 되었습니다. 지나친 패스미스와 야구룰과 거의 동일하게 적용되는 발야구인데, 야구의 룰을 약간 혼동하여 한번에 투아웃이 되는 경우까지.. 온갖 변수가 다 있었고, 어느정도 수비의 벽이 뚫린 필자의 반이 대량실점을 하면서 벌어진 큰 점수차이를 만회하면서 역전의 드라마를 노렸지만.. 아쉽게도 결국 패하고 말았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1.0 | -1.00 EV | 38.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5:19 12:41:45


그리고, 단축마라톤입니다. 약 3.2km정도 되는 거리를 각반 남녀 두~세명정도의 선수가 모두 모여 뛰게됩니다. 선두는 선두대로 앞에 뛰어가고, 뒤에 따라오다 지친사람은 도중에 포기하기도 합니다. 앞에 한 선생님이 선두를 서서 선수들을 인도하고, 중간에 자전거를 타거나 안내를 하고 있는 선생님이 중간에서 안내를 해주고, 마지막에 오는 선생님이 후발주자까지도 안전하게 완주를 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선두주자로 나서는 TG의 뒷좌석에 얻어타가지고 사진을 찍으려는 찰나에, 배터리가 다 되는 비운의 진사였긴 하지만, 자료가 남긴 남아있었습니다...... (점심시간에 바로 충전 ㄱㄱ)

저 주황색 옷을 입은 선수는 2학년인데.. 복싱을 배운다네요..... 얼마나 빨랐으면.. 사진을 찍기위해 타고있고 선두차량을 운전하는 선생님이 조금 천천히 오라고 전할 정도였습니다..;;;
(2등과의 격차도 엄청난..;;)

OLYMPUS IMAGING CORP. | E-33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640sec | F/4.0 | -0.70 EV | 4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19 14:32:09


다음은 "씨름"입니다. 역시나 씨름도 예선을 통과했었습니다. 5판 3선승제로 이루어진 씨름은, 간혹 세경기 혹은 네경기만 하고 이긴팀이 결정되기도 하지만.. 이번 3학년 씨름은 접전에 접전을 거듭하며 예선부터 결승까지 5판 모두를 겨루었습니다.

이기고 지고 이기고 지고를 반복하여, 1반과 3반이 2:2 동점인 상황이였는데... 마지막에서 위기를 기회로 삼은 3반이 승리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1000sec | F/5.6 | -1.00 EV | 4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19 16:12:34


중간 점수표를 보았습니다.  이거 우리반(3-3)의 종합우승이 거의 확실시 되는 상황입니다. 

비어있는 공간이 축구에 대한 점수입니다. 예선에서 탈락한 경우 50점이나 달리기에서 점수를 받는 순위 안에 들지 못하였을때의 40점도 보이긴 하지만, 빈칸(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은 축구경기)를 제외하고도 총점이 630점이나 됩니다. 만약 축구경기에서 최소 80점은 먹고 들어가니.. 종합우승입니다.

그리고, 축구경기가 진행됩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800sec | F/5.0 | -1.00 EV | 64.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19 16:08:12


강력한 우승후보 3반과 4반이 예선에서 승부차기를 15번 이상 하는 접전끝에 3반이 승리하였고, 비교적 약체로 평가되었던 2반과의 결승전이였습니다. 이전 전적으로는 3반이 모두 4:0과 1:0으로 승리한 적이 있어서 3반의 승리가 거의 확실시되었으나, 각반에서의 부상자 속출과.. 양팀 모두 수비위주의 답답한플레이, 과감한 슈팅의 부재등에서 경기는 아무런 득점없이 흘러갔습니다.

그리고 결국 쉽게 승부가 날 것으로 예상되었던 경기가, 승부차기까지 가게 되었는데.....

2반 골키퍼의 엄청난 선방으로, 결국 3반은 아쉽게 패하고 말았습니다.
그래도.. 3학년 3반에게 이미 종합우승은 따놓은 단상이였습니다. 조금 아쉽더라도, 우리반은 전교에서 1등을 하게 되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640sec | F/4.1 | -1.00 EV | 43.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19 16:41:27


교내체육대회 우승 기를 휘날리며....

단체사진을 찍고, 약간은 아쉽지만 기쁜 마음을 가지고 체육대회를 마치게 되었습니다.

난 딱히 한것도 없지만, 작년에는 종합2위를 올해는 종합1위를 다 해보는구나..!!

그리고!!

OLYMPUS IMAGING CORP. | E-330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640sec | F/4.5 | -1.00 EV | 4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19 16:14:21


나름 기분이 좋으셨던, 선생님께서 가지고 계신 지갑에서 율곡이이의 어머니인, 이이님보다 "0"이 하나 더 붙어있는 신사임당께서 그려진 지폐 총 네장이 나오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바쁘다면서 선생님은 가시게 되었고..(이후 돌아오셨지만, 반장에게 너희들끼리 있는게 더 편하지 않느냐는식으로 말을 하고 교실로 오지 않으셨음. 들리는 후문으로는 교무실에서 싱글벙글이였다는...) 

이 노오란 종이뭉치 네장을 어쩌다보니 제가 보관하고 있게 되었네요..;; 거기다가 이후 주문까지 다 제가 책임지고....;;;

결국 교실에 가서 수많은 메뉴에 대한 의견이 있었지만, 더운 날씨에 고생한 관계로 "냉면"을 먹기로 최종 결정을 한 후, 이 돈으로 물냉 29개와 비냉 2개를 시켜먹고 기분좋게 학교를 나올 수 있었습니다.
(1명 조퇴. 냉면(6000원)x31=186000원) 


고등학교에서의 마지막 체육대회....

이 미천한 티스도리닷컴 영자가 한것은 딱히 없지만, 언제 생각하더라도 기분좋은 추억으로 영원히 남게 될 것입니다.

"이 글을 잘 보셨다면,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군 합덕읍 | 서야고등학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