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시보드커버'에 해당되는 글 2건


그동안 새차를 출고하고 물만 열심히 뿌려주었지, 직접 거품을 도포하여 세차를 하진 않았습니다.


딱히 이유를 말하긴 뭐하지만 그냥 뭐라 해야할까요.. 아직 번호판도 달지 않은 차인데 그냥 손을 대기 싫더군요. 여튼 번호판을 부착한 관계로 드디어 처음으로 세차다운 세차를 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3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1:24:35


카샴푸를 도포하고, 미트로 잘 문질러 줍니다.


그나마 날이 좀 풀려서 물기가 얼진 않네요. 정성스러운 손길로 일단은 외부 세차를 마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1:51:38


벌써 더러워진 순정매트.


트렁크에 깔아놓고 쓸 예정이긴 합니다만, 일단 먼지는 털어내야 쓰던지 쟁여놓던지 할테니 꺼내서 에어로 불어내기로 합니다. 현대차의 경우 매트가 고정되는 방식이 대우차처럼 똑딱이를 끼워넣는게 아니라 갈고리로 고정하는 모양이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1:51:43


아니 씨발 타회사 경차만도 못한 매트를... 2400만원짜리 차에.....


그렇습니다. 뒷면은 그냥 부직포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더군요. 옛날차들도 이정도까진 아녔을텐데 이런 부분에서 원가절감이 이루어지고 있었습니다. 최소한 스파크도 뒷면은 미끄럼 방지를 위해 고무로 마감되어 있었습니다. 경차인데도 말이죠. 준중형차 매트 바닥이 이모양인데 그렇다면 모닝이나 엑센트같은 소형차들은 얼마나 개판인 매트가 들어간다는 이야기가 성립되는걸까요. 왜 현대차 타는 사람들이 그렇게 사제 매트를 찾는지 확실히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2:00:24


코일매트를 깔아줍니다.


고정 후크가 똑딱이라면 좋으련만, 갈고리에 거는 방식인지라 처음엔 어떻게 끼워야 하나 고민했습니다만, 그래도 쉽사리 잘 들어가네요. 코일매트도 딱 잘 맞습니다. 굳이 확장형으로 구매하지 않아도 순정매트보다 커버리지가 뭔가 넓어진 느낌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2:03:02


2열은 가운데 턱 부분이 순정매트 대비 조금 뜨네요.


매트의 굵기가 두꺼우니 어쩔 수 없는 부분으로 보입니다. 여튼 매트는 다 깔았구요. 매트를 수령받고 비슷한 시기에 대쉬보드커버를 구매했었습니다. 이것도 세차나 하고 달아야지 싶어서 박스채로 놔뒀는데, 드디어 오늘 뜯어보았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37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2:04:06


작은 부직포 가방에 담겨서 왔습니다.


'블루코드 논슬립 대쉬보드 커버'라는 이름으로 오픈마켓에서 판매중인 제품입니다. 논슬립에 벨벳원단까지 넣고도 다른 제품보다 1만원 이상 저렴하기에 구매했지요. 저렴한데다가 색도 괜찮았던게 구매의 이유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50sec | F/1.7 | 0.00 EV | 4.3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2:04:34


생각보다 가볍고, 좀 저렴해보이긴 하네요.


일반 아반떼AD용을 주문했습니다만, 대쉬보드는 크게 달라진게 없는지라 큰 문제없이 맞는듯 하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2:07:33


조금 뜨고, 주차번호판 밑으로 찔러넣은쪽은 고정이 잘 되는데, 아무것도 없는 한쪽은 계속 내려갑니다.


찍찍이 붙이기는 죽어도 싫고, 나중에 떼어내기 용이한 하이패스용 아크릴 테이프로 고정하던지 해야겠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3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9:01:10 12:15:54


이거 뭐 난반사가 더 심해진 느낌이네요.


뜨는 부분들도 많고.. 뭐 만원차이여도 색때문에 샀으니, 참고 붙이고 다니기로 합시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대쉬보드 커버.. 요즘 많이들 붙이고 다니죠. 나름 난반사를 막아주고 인테리어 효과까지 있습니다.


뭐 물론 비스토에도 있긴 있었긴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전 주인이 이래저래 대쉬보드에 구멍을 뚫어놓은걸 덮기 위해서의 목적이였고, 그닥 좋은 제품이 아니라 흘러내리기 바빴죠.


그래서 스파크에는 5만원 가까이 하는 제품을 사보자고 이래저래 탐독하던 사이, 동호회에 좋은 매물이 하나 올라왔습니다. m300클럽에서 공동구매 해서 4만원 가까이 판매되는 물건을 공동구매로 구입한지 두달만에 택비포함 3만원에 나온 물건이였습니다. 냅다 구매를 했네요...


여튼간에 타이밍 잘 맞춰서 물건 잘 샀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F/2.4 | 3.4mm | 2014:10:23 12:13:03


택배는 정말 금방 옵니다. 오후 5시가 넘은 시간에 접수를 했는데 당일 발송이 되더군요.


당진우체국은 5시 조금 안된 시간에만 가도 이미 마감 끝났다고 하는데.. 여튼간에 지역별로 우편집중국으로 가는 시간이 있으니 편차가 있나봅니다. 합덕우체국은 3시 30분까지는 접수해야 당일에 발송된답니다. 물류차가 일직 떠난다는거죠.


여튼간에 접혀서 왔는데, 제가 구매한 제품은 바로 아래 제품입니다.




겉은 스웨이드 밸뱃 재질에 하단은 논슬립패드 재질이라 전혀 미끌어질 일이 없다고 합니다.


과연 그럴지 안그럴진 한번 부착해 봐야 알겠죠. 일단 원단이 굵어서 이질감이 느껴지거나 그런건 없구요. 컷팅또한 상당히 정교하게 잘 되어있는편이라 그냥 단순히 놓고 봤을때는 그럭저럭 나쁘진 않네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3.4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4:10:23 12:15:28


이제 차에 직접 장착을 해 봐야죠^^ 장착이라 할 것도 없이 쉽지만요..


위에 설명에서 봤듯이, 스피커 자리에 쉐보레 엠블렘 모양으로 컷팅이 되어있습니다. 그냥저냥 물티슈로 대쉬보드에 앉은 먼지나 살포시 닦아주고 이래저래 모양만 맞춰서 올려주면 장착 끝입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4:10:23 12:22:56


초간단 장착 완료!


사진상으로는 조금 떠보인다는 느낌이 있을수 있겠지만, 그냥저냥 실물로 보면 만족스럽습니다. 물론 논슬립이긴 하지만 한번 사용했던 물건이라 접착력은 우수하진 않았구요. 탁월한 접착력까진 없어도 그냥저냥 그 자리에 고정이 잘 되더랍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4:10:23 12:23:02


옆에서 보면 크게 떠있는데 없이 잘 밀착이 되어보이네요.


좌측에 공기 토출구 같은 경우에도 재단이 잘 되어서 크게 뜬느곳 없이 완벽하게 맞습니다.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4:10:23 12:23:11


허나... 그냥 보기엔 멋있던 스피커 부분이 오히려 거슬리네요..


스피커의 높이를 생각하지 않고 만든건지 몰라도 차라리 그냥 다 잘라내고 뻥 뚫려있는게 보기 좋을뻔 했습니다. 그렇다고 막상 제가 잘라낼수는 없지만 말이죠;;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2.4 | 0.00 EV | 3.4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4:10:23 12:23:16


하이패스 단말기를 최대한 바짝 붙여놔서 그런지 대쉬보드 커버를 밀어넣기가 힘들었습니다.


대쉬보드에 바짝 밀어서 붙여놨기때문에 이래저래 애를 먹네요.


SAMSUNG | SM-N75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47sec | F/2.4 | 0.00 EV | 3.4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4:10:23 12:23:47



밖에서 본 모습입니다. 크게 문제될건 없어보이네요. 나름 저렴한 가격에 구해서 만족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