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부스 바로 옆 르노삼성 부스로 넘어왔습니다.


2000년 삼성자동차의 르노그룹 인수 이후 약 20년 가까운 세월을 보내왔고, 대우 인수 이후로도 여러가지 위기에 봉착했던 GM과는 달리 르노삼성은 실적 악화는 있었어도 그리 큰 탈 없이 한국시장에서 차량을 판매했습니다. QM3를 시작으로 타국의 르노공장에서 차량을 수입하여 판매하는 비중도 점점 높아지는 추세이고 부산공장을 지탱하고 있는 닛산 로그의 수출물량의 계약이 2019년 9월로 만료되고, 후속 신차 배정에서 제외되는 현재의 상황이 그리 좋지는 않습니다만 그래도 한국GM보다는 희망이 있으리라는 생각입니다.



르노삼성 부스와 르노부스가 사실상 같이 있지만, 분리되어 있습니다.


르노 브랜드와 태풍마크의 삼성 브랜드를 달은 차량이 같은 영업망에서 같은 영업사원에게 판매되지만 이렇게 다른 공간으로 채워놓았더군요. 물론 르노삼성의 부스가 훨씬 더 넓었습니다만, 르노삼성 부스에는 사실상 인기차종인 SM6와 QM6 위주로 채워놓았더군요. QM3은 구석에 두어대 있고, SM3와 SM7은 흔적조차 볼 수 없었습니다.



뭐 이래저래 수없이 많이 타 본 차량들이라 패스합니다.


이 SM6는 색이 특이해서 함 찍어봤어요....



그래도 구석에 출품이라도 한 QM3..


소리소문없이 디젤모델이 단종되어 가솔린 모델만 판매중인 SM3와 LPG모델이 단종된 SM5. 나름 일반인 LPG 규제가 풀려 큰 수혜를 입게 된 SM7의 모습을 찾아 볼 순 없었습니다.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인 르노삼성의 준중형 SUV XM3 인스파이어.


얼마 전 출시된 르노 아르카나의 르노삼성 리뱃징 모델이라 보면 될 듯 합니다. 컨셉카 모델인지라 양산형 모델에서는 휠과 사이드미러를 비롯한 자잘한 변화가 있겠지요.


SONY | ILCE-51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0 | 0.00 EV | 29.0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19:03:31 10:40:31


디자인도 그렇고 사이즈도 그렇고 가격대만 착하다면 대박을 치리라 예상됩니다.


부산공장 생산에 가격도 착하다면야 외관 디자인만으로도 경쟁차종을 무조건 압살하고 보는 상황이니 말입니다.



르노 에스타페트 클래식 밴.


다마스보다 조금 큰 수준의 상용 밴입니다만, 사실상 서울모터쇼에 처음 발을 내딛는 르노 부스를 알리는 차원에서 이러한 올드카를 가져다 놓지 않았나 싶습니다. 물론 르노가 자신들의 유구한 역사가 있음을 자랑하는 차원에서 이런 오래된 상용밴을 전시했겠지만, 경형 및 소형상용차를 들여올지는 모르는 일이지요.


쉐보레 역시 대우에서 브랜드가 바뀌고 처음 출품한 2011년 서울모터쇼에 올드카를 전시했었습니다.



르노의 소형차 클리오.


이미 5세대 모델이 출시된 마당에 재고를 떠는 개념의 4세대 모델이고 비싼 가격이 걸림돌이긴 합니다만 디자인만 놓고 본다면 존재감 없는 차들로 가득한 소형차 시장에 큰 반항을 일으킬만도 한 차량입니다. 끝물이고 뭐고 가격이 문제인 상황이라 팔리지 않는 차라 보입니다.


그래도 한 번 타보긴 했습니다. 작년 여름즈음. 한참 빨간 스파크를 타고 다닐적에 쏘카로 빌려서 약 세시간동안 극한의 익스트림 체험을 하고 반납했었습니다. 실내는 스파크 수준이였고, 원돌이와 드리프트 그리고 공사장에서의 오프로드 체험까지 해 본 바 비싼 돈 주고 살 차는 아니라는 결론을 내었습니다.



르노 마스터 웰덴 익스페디션.


르노 마스터 기반의 캠핑카입니다. 이번 르노부스에 출품된 마스터의 경우 웰덴 익스페디션과 새로 출시될 15인승 승합모델만 자리를 지키고 있었습니다.



15인승 승합차량 앞으로 자리를 옮겨봅니다.


그래도 종전에 보았던 쏠라티 승합모델 대비 시트는 조금 더 고급스러워 보입니다.



225/65R16 타이어에 깡통휠과 휠커버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마스터 밴도 숏바디가 2900만원, 롱바디가 3100만원이라는 쏠라티 씹어먹는 가격에 출시되었으니 승합모델 역시 착한 가격에 출시되리라 예상됩니다. 5000만원대 쏠라티에는 알루미늄 휠이 적용되지만, 약 2000만원정도 저렴할 예정인 마스터 승합차에는 깡통휠이 적용됩니다.



탑승 편의를 위한 전동식 보조계단이 보이고, 한 스텝 위에 시트가 놓여져 있네요.



2-3-3-4 배치의 시트.



에어덕트 위로 보이는 작은 수납공간.



프랑스 감성 잔뜩 머금은 싸구려틱한 대시보드 및 센터페시아 디자인과 재질.


그럼에도 내비게이션은 티맵 적용 내비게이션.



음.. 스파크 깡통에서나 볼 수준인 매우 저렴해보이는 6단 수동변속기 기어봉.



저렴해보이는 디자인의 썬바이저와 상단 수납장 및 천장 내장재.


그럼에도 실내등은 LED가 적용되었습니다.



트위지로 넘어갑니다.


1인승 소형전기차 트위지입니다. 지나가는 모습은 많이 보았지만, 이렇게 가까운 거리에서 직접 타 볼 수 있는 일은 처음인지라 직접 타보기로 합니다. 참고로 트위지는 르노삼성 대리점이 아닌 대동농기계 대리점에서도 판매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판매 뿐 아니라 추후 농기계를 생산하는 대동공업과 손을 잡고 국내에서도 생산을 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대동공업은 트위지 뿐 아니라 1톤 전기트럭 생산 및 개발과 관련하여 르노삼성과 협력관계에 있습니다.



비싼 스포츠카에서나 볼 수 있는 걸윙도어가 적용되어 있으며, 양쪽 문 아무곳으로나 타도 상관 없습니다.



트럭 후미등을 하나를 그냥 박아둔것처럼 보이는 디자인. 


후미등 하단에 키박스가 있는것으로 보아 작은 트렁크도 존재하는듯 합니다.



2018년 스페인 공장에서 제작되어 수입된 르노삼성의 트위지입니다.



시승해봅니다.


시트는 그냥 평범한 카트 시트 수준이지만, 그래도 나름 에어백 핸들과 전자식 계기판이 들어가 있습니다. 멀티펑션스위치로 경적도 울릴 수 있더군요. 시동은 버튼 대신 키를 돌려 걸어야 합니다.



변속은 좌측 방향지시등 옆에 보이는 버튼을 눌러야 합니다.


국내 중소기업에서 생산한 소형 전기차나 일부 OEM으로 들어온 중국제 전기차들보다 마감이나 완성도는 훨씬 높다 보지만, 편의와 실용성을 생각한다면 트위지보다는 중소기업 혹은 OEM 생산한 초소형 전기차가 낫다는 생각입니다.


그렇게 르노삼성과 르노의 부스를 모두 둘러보았습니다. 다음은 쉐보레로 이동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50sec | F/4.4 | -1.00 EV | 28.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09:18


오늘은 서울모터쇼 그 일곱번째 이야기, 르노삼성 시간이 왔습니다.

서울모터쇼도 다 끝나가는 마당에.. 아직도 지난주에 갔던 글들을 열심히 우려먹고 있는 저..;;; 흐음.... 좀 더 분발해야겠습니다.

이전글을 아직 보시지 못하셨다면, 아래의 이전글을 봐주세요^^
2011/04/03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다녀왔습니다.
2011/04/03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관람기 (1) 대우계열 상용차 [타타대우,대우버스]
2011/04/04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관람기 (2) 현대,기아 상용부스
2011/04/05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관람기 (3) 한국GM
2011/04/06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관람기 (4) 현대자동차
2011/04/07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관람기 (5) 기아자동차
2011/04/08 - [차를 사랑하는 티스도리/2011 서울모터쇼] - 2011 서울모터쇼 관람기 (6) 쌍용자동차

오늘 포스트의 주인공인 르노삼성자동차는 비교적 브랜드의 역사가 짧은 회사입니다. 그 짧은 역사속에서도 옛 대우와 쌍용이 겪었던 아픔을 한번 겪게되었죠..

르노삼성자동차의 출발은 1989년 이건희 회장이 비서실에 직접 승용차 사업에 대해서 언급을 한 후 1994년 닛산과의 기술제휴와 최종 승인을 거쳐, 1998년 처음으로 SM시리즈를 양산하기 시작했습니다. 1998년  대형트럭인 SM510 그리고 대표 중형세단인 SM520과 518 525V 거기다가 소형트럭인 야무진 SV110까지 나름 남부러울 것 없는 라인업을 가지고 있었지만, 때가 때인만큼 IMF로인한 수요 감소등으로 인해서.. 결국 삼성자동차는 법정관리에 들어갑니다. 법정관리에 들어간 후, 결국 프랑스의 르노가 삼성자동차를 결국 인수했고, 노른자위 삼성자동차와의 별개로 트럭을 생산해내던 법인인 삼성상용차는 결국 시장에서 퇴출당하고.. 2년정도라는 짧은 기간동안 차량을 생산하게 된 비운의 법인이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르노가 인수한지 약 10년... 삼성이라는 브랜드를 임차하여 사용하고 있을 뿐, 삼성그룹이 지분 19%를 가지고있는 것을 제외한다면 지금의 재벌 삼성그룹과는 큰 관련이 없습니다.

그동안 르노가 삼성자동차를 인수한 후, 2세대 SM5와 3세대 SM5를 선보였고, QM5 SM3 SM7등 기존의 중형차 뿐만 아니라 준중형차와 SUV, 준대형차 라인업까지 가지게 되었습니다. 간혹 보이는 추억의 삼성트럭들을 볼때마다.. 나름 노른자위인 삼성자동차만 먹고.. 삼성상용차는 버린 르노가 야심하지만.. 그래도 기업의 입장에서의 선택이였으니.. 뭐라고 할 수 는 없겠죠....

르노삼성 부스는 거의 사진들이 주체성이 없다싶을정도로 정리가 되어있지 않습니다..ㅎ 부디 차량이 섞여있는 이점 양해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이 글이 기대되신다면 손가락 버튼을 눌러주고 글을 봐주세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09:31


르노삼성의 첫번째 차량은 QM5입니다. 쾨물5... 스포티지 투싼IX 윈스톰등 경쟁차량들보다 훨씬 차값이 비싸서.. 나름 괜찮아보이는데.. 그렇게 흔히 보이지는 않는 차량입니다.

시승 내용은 저 아래에서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P.S 흠........ 사진이 막장이에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5.0 | -1.00 EV | 22.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10:08


SM3 ZE입니다. 이게 뭐가 다른차냐구요?? 100% 전기만으로 움직이는 전기차입니다. 스마트폰과 연계한 차량제어시스템도 이 차량과 함께 상용화를 준비중이고, 이번 모터쇼의 주제와 걸맞게.. 역시나 각 회사 부스마다 이렇게 친환경 차량들이 전시되어있네요..ㅎ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11:36


QM5의 센터페시아는 약간은 엑티언스포츠의 느낌을 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생소한 르노풍이라지요.. 역시나 르노삼성에서 출품한 차량들도 모두 순정 내비게이션을 달고 나왔고요... 간혹 시동이 걸리는 차량들은 내비게이션 구경까지 실컷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22:58


나름 가장 맘에드는 르노삼성 로고... 그런데.. 나름.. 핸들은.... 제 취향이 아닌듯 하네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12:22


다음은 SM7입니다. SM7 1세대... 이번 모터쇼에는 후속 컨셉카까지 나와서, 지금은 끝물... 즉 거의 마지막으로 출고될 차량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시승도 해봤지만, 사진을 찾아도 보이지가 않네요... 계속 뒤에서 어린애가 타고싶다고 뒤척여서 빨리 나와서 그런건지..

조만간 이 차를 대체할 2세대 SM7의 컨셉카가 역시나 같은자리에 나와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80sec | F/5.1 | -1.00 EV | 38.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25:13

 
약간은 아우디 A8이 연상되는데.. 그 이유가 뭘까요? 보자마자 이건 아우디에서 현재 생산중인 차량이라고 봐도 크게 특별해보이지 않습니다. 

아직까진 컨셉카이긴 하니까.. 약간의 변화가 있을것이라고도 생각되는데.. 개인적인 견해로는 이렇게 실제 양산차로 나와도 손색이 없어보입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27:32


그리고 삼성차의 마스코트, 서민 5호차입니다. 작년 3세대 모델이 새로 선보이고, 사람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었습니다. 턱주가리 죠스바라는 별명도 얻고, 르노에서 한참을 우려먹었던 차라는 논란도 있었지만, 그래도 삼엽충이니 대머리아저씨니 화려한 디자인을 가진 경쟁차량들보다는, 비교적 문안한 디자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28:46


역시나 스마트키가 인식되지 않는다는 경고등이.. 저 멀리에 떠있네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3.5 | -1.00 EV | 1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28:50


보면 볼수록 우리나라에서는 흔히 보지 못했던 프랑스식 센터페시아의 매력에 점점 빠져듭니다.

P.S 그러고보니.. 친구라는놈이 먼저 나가버려서 그냥 나가는 바람에.. 푸조시트로앵을 못보고왔네요...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4.5 | -1.00 EV | 30.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30:57


여기는 서민 3호기 레이싱카입니다. 저 스포티한 앞범퍼 하나 구해다가 달고다니면 괜찮겠습니다..ㅎ

그래도 누나 한명 형 한명 서있는 차는 처음봤네요.. 레이서와 레이싱걸의 조화..(?) 이정도라고 보면되겠죠?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4.7 | -1.00 EV | 32.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13:03


다음은 르노삼성의 컨셉카 "트위지(TWIZY)"입니다. 그냥 컨셉카에만 머무를.... 양산이 불가능하다 여겨지는 차량이라는 생각이 지배적입니다..

카트의 분위기가 물씬 풍겨지는 아담한 사이즈... 그리고 그에 걸맞는 분위기까지도 느낄 수 있었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30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4.5 | -1.00 EV | 24.0mm | ISO-100 | Flash fired, compulsory flash mode | 2011:04:03 13:18:56



오늘 내용이 좀 부실했죠???;; 이때부터 사진의 주체성이 흔들리기 시작합니다. 이차찍었다가 저차찍고 이브랜드갔다가 저브랜드가고.. 점점 혼선만 가해지게 되었습니다...;;;; 애초에 이럴거였으면.. 어제 좀 더 고생해서 쌍용자동차에 르노삼성까지 같이 포스팅을 해버릴 걸 그랬네요..;;;;

어찌되었건 기대를 하셨던 여러분들을 실망시켜드려 죄송합니다..

내일이 서울모터쇼 폐막일이네요... 벌써 시간이 이렇게 빠르다니..;;;;;;;

빠른 시간 만큼이나, 사진과 글의 질이 점점 떨어지고 있으니.. 저도 참 걱정입니다...;;;

저는 그럼.. 내일.. 서울모터쇼 관람기시리즈의 마지막을 장식하기 위해서 다시 찾아오겠습니다..;;;;

"이글을 잘 보시지는 않으셨을테지만, 다음에 더 좋은 글을 원하신다면 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 | 킨텍스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