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에 해당되는 글 24건


오랜만에 뼈찜이 먹고싶더군요. 다른 이유는 없었습니다.


찜이라는 이름이 들어가지만 일반적인 찜의 조리법과는 조금 다른 음식이지요. 감자탕에 들어가는 돼지 등뼈를 삶아낸 뒤 특유의 양념장과 콩나물. 때에 따라서는 해물과 같은 고명까지 곁들여 끓여먹는 그런 음식입니다.


이미 이 블로그에 2011년 그리고 15년에 이 식당에서 뼈찜을 먹었던 이야기를 포스팅 했던 기록이 있습니다. 물론 2015년 이후로도 한번쯤은 갔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만, 오랜만에 방문하여 맛을 보았습니다.




합덕시장 끝자락에 자리잡은 식당입니다.


주차공간은 그리 여유롭지 않습니다. 투톱인 옆집 전대가감자탕의 경우 몇년 전 인근 부지를 매입하여 주차장을 만들었지만, 이 근처에 유휴부지가 존재하는것도 아니고 하니 주차장을 조성하는데에 큰 어려움이 있을겁니다.





저녁을 먹기엔 조금 이른시간인지라 다행히 자리가 있더군요.


크게 뼈찜과 감자탕 낙지찜. 1인 식사메뉴는 뼈해장국과 순대국으로 메뉴가 나뉩니다. 그냥 낙지만 나오는 낙지찜 말고도 해물이 들어간 뼈찜이나 감자탕을 찾으신다면 해물감자탕과 해물뼈찜을 주문하면 됩니다.


사람은 셋인데 여유롭게 먹기 위해 '뼈찜 大'로 주문합니다. 2011년 포스팅을 참고하니 당시 뼈찜의 가격은 3만 3천원. 7년동안 4천원의 가격 인상이 있었습니다.



식당 내부가 그리 넓은편은 아닙니다만, 피크타임에는 빈 자리가 없는 수준입니다.


천장 조명으로 몰려드는 날파리가 식탁으로 떨어지는것을 방지하기 위해 모기장이 쳐져있습니다. 그리고 MBC의 무슨 프로그램인지 몰라도 촬영을 왔더군요. 외국인 남성 한명과 관계자 여러명이 왔는데, 타고 온 카니발 리무진을 골목길 통행에 지장이 생기게 세워놓았더군요.



기본 반찬이 나옵니다.


기본적인 김치류(배추김치+깍뚜기+동치미)와 무말랭이무침. 그리고 콘 샐러드와 견과류조림이 나옵니다. 



곧 이어 뼈찜이 등장합니다.


따로 맵지 않게 해달라 주문하진 않았는데, 그렇게 맵지는 않았습니다.



뼈찜으로 이루어진 산과 그 위를 뒤덮는 콩나물.


그리고 약간의 미더덕과 치즈떡볶이용 떡이 양념에 곁들여져 있습니다.



양념을 잘 보다보면 떨어진 살코기가 보이기도 하고요.


여러모로 떨어진 살코기와 미더덕을 주워먹는 재미도 있었습니다. 중(中)으로 시켰으면 적당했을텐데 양이 많아 뼈찜만으로도 배가 부르더군요. 여러모로 오랜만에 맛있게 먹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합덕읍 운산리 273-29 | 원조옛날감자탕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현지인 손에 이끌려 간 맛집이라는 안산불고기집.


보통 오랜 전통을 가진 맛집이라면 좀 허름한 건물이거나, 세련된 건물이더라도 식당만을 위한 건물을 지어 도심 외곽에 으리으리하게 자리잡고 있는데 이곳은 좀 특이했습니다. 보통의 맛집이나 유명한 식당들이 가진 공식을 깨부수고 안산중앙역 근처 골목 안에 평범한 상가건물 1층에 그저 평범하게 있더군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04:00


그냥 보기에도 평범해보입니다만.. 나름 주차 관리 직원까지 있더군요.


주차공간이 그리 넓지는 않습니다만 그 좁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주차구역을 전담하는 직원이 있는듯 보였습니다. 여튼 소불고기 전골은 1인분이 9,900원. 막국수와 김치전은 5,900원에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6.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04:45


메뉴도 조촐합니다.


메인메뉴 불고기와 막국수. 그리고 곁들여 먹을 김치전과 부족하다 느끼는 사람드링 주문하는 공기밥. 그 외에는 죄다 주류입니다. 포장도 된다 하네요. 건장한 성인남성 둘이 가서 옛날불고기 2인분과 김치전 하나를 주문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04:49


식당은 전반적으로 평범합니다.


한가지 특이한 부분이라면 신발을 벗고 들어옵니다만, 식탁과 의자가 있는 입식 테이블과 바닥에 앉는 좌식 테이블이 모두 존재합니다. 입식과 좌식에서 호불호가 갈리는 경우 불편함 없이 자리 선택이 가능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05:48


밑반찬들이 줄지어 나옵니다.


어디 가서 따로 몇천원 주고 시켜야 나올법한 계란찜도 기본반찬으로 함께 나오는군요. 1인분에 만원정도 하는 식사입니다만, 소고기라 비싸다는 부분을 감안하고도 이정도 반찬이 나온다면 다시 가서 먹어도 괜찮을듯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06:02


옛날불고기가 나왔습니다.


보통 불고기 전골이나 60년대 서울에서부터 퍼져나가 서울식 불고기라고 얘기합니다. 미원맛이 나거나 크게 자극적이지 않고 삼삼한 육수에 파채와 당면과 떡 그리고 팽이버섯과 새송이버섯이 곁들여집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11:56


매운김치전도 함께 나왔고, 밥과 함께 덤으로 된장국도 나왔습니다.


김치전은 두툼한 편에 생각보다 맵지 않았습니다. 가위로 잘라서 먹기보단 젓가락으로 알아서 찢어서 가져다 먹었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9:03:03 18:14:37


간이 삼삼한지라 팔팔 끓인 뒤 어느정도 국물이 졸아버리니 괜찮은 맛을 선사합니다.


고기 자체는 흔히 먹는 불고기와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만 달고 짠 자극적인 맛에 익숙해있던지라 삼삼한 불고기는 꽤나 신선한 충격으로 다가오더군요. 안산중앙역에서 그리 멀지 않으니 다음에 근처에 들리게 된다면 포장을 해 온 뒤 집에서 끓여먹어봐야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안산시 상록구 이동 654-11 | 안산불고기집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