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신차 출고 이후 16번째 엔진오일 교체입니다.

 

2019.01.13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뉴아반떼 첫 엔진오일 교환 +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2019.03.05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190304 더 뉴 아반떼 펑크수리 + 엔진오일 교환

2019.05.28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뉴아반떼 디젤 엔진오일 교환 + 현대블루핸즈 홍성오관점

2019.08.1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2019.10.1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191011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환 +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2019.12.05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환, 배터리점검 + 내포현대서비스

2020.02.0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130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 오일누유

2020.03.3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330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환 +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2020.05.28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527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2020.07.23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 뉴 아반떼 보증수리(헤드램프 교체)+블루기본점검+브레이크액 교체

2020.09.03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0903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에코 프리미엄 디젤 0W30)

2020.10.24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더뉴아반떼 엔진오일+DCT 미션오일+중국산 타이어 교체

2020.12.18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01216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내포현대서비스)

2021.02.15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10215 더뉴아반떼 엔진오일 교체 + 내포현대서비스

2021.04.10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10409 더 뉴 아반떼 엔진오일, 연료필터 교체

 

대략 2개월마다 엔진오일을 교체하고 있네요. 이번에는 정해진 주기보다 조금 덜 타긴 했습니다만, 6월 4일 오후에 마침 시간이 생겨 엔진오일을 교체하러 내포현대서비스를 찾았습니다. 신차 출고 이후 첫 교체부터 꾸준히 기록을 남겨놓았고 이번에도 마찬가지로 포스팅으로 기록을 남겨놓습니다.

 

평화로운 금요일 오후 내포현대서비스

평화로운 금요일 오후입니다.

 

이제는 여직원이 알아서 차만 보고 번호도 물어보지 않고 접수해줍니다. 엔진오일 교체와 함께 7년차까지 무상으로 차량 상태를 점검해주는 블루기본점검도 같이 해달라고 부탁합니다. 어지간한 소모품은 미리 교체하고 이상이 있다면 진작 느꼈을테니 별다른 이상은 없다고 나오겠지만 말이죠.

 

저 멀리 눈에 띄는 차.

특별한 내용 없는 작업 그냥 멀리서 지켜만 봤습니다.

 

이제 뭐 정형화된 내용 적기도 귀찮습니다. 차 들어올리고 드레인 코크 열고 폐유 배출해주고 코크 닫고 내려서 신유 주입해주고 시동걸고 등등.. 다 생략하겠습니다. 새 오일을 주입한 뒤 다시 차량을 띄워서 전반적인 점검을 진행하더군요. 블루기본점검 2년차에 해당합니다.

 

에어컨 필터 빼곤 양호

다 양호합니다.

 

보통 이 주행거리에서 교체하라고 하는 브레이크오일이나 미션오일도 이전에 다 알아서 교체했습니다. 그런고로 다 문제 없고, 다만 에어컨 필터만 더럽다고 교체하라고 하네요. 마침 불스원몰에서 1+1 행사를 진행해서 여러개 구입했습니다. 조만간 시간이 나면 젠트라와 함께 교체해주려 합니다.

 

작업 끝 비용 결제.

모든 작업이 끝났습니다.

 

가격은 항상 동일합니다. 인터넷으로 엔진오일을 구입하여 오면 조금이라도 아낄 수 있습니다만, 이번에도 깜빡하고 구입해오지 않았네요. 다음 엔진오일 교환은 시기상 한여름이 아닐까 싶습니다. 주행거리만 놓고 따져도 12.5만km 수준에 교체하겠네요.

 

올해 생각보다 차를 많이 타지 않는 느낌입니다. 딱히 갈 데 없으니 그렇겠지만 말입니다.

연말까지 타도 14만km대 초반 수준에서 해를 넘길 느낌이네요.

 

다음 엔진오일 교체주기까지 무탈히 버텨보기로 합시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거의 2주 연속으로 내포현대서비스를 찾는 느낌입니다.


지난번 방문 당시 범퍼의 센서를 교체하고, 안에서 깨지는 좌측 헤드램프와 센서 오류를 찾는답시고 판금부 직원들이 여기저기 기스를 내놓고 부러뜨려놓았던 퓨즈박스 커버와 범퍼 브라켓을 교체하기 위해 찾아갔습니다.


겸사겸사 주기가 지난 브레이크액도 교체하고, 1년차 블루기본점검도 받고 왔습니다.





뭐 차 끌고 가자마자 바로 정비고로 이동하네요.


정말 일반보증의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여튼 이번에는 이 커다란 사업장의 대표분이 직접 몰고 판금부 작업장으로 이동하시네요. 이유가 무엇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차를 가지고 가서 판금부 직원들에게 한참 이런저런 얘기를 하는듯 보였습니다.



일단 헤드램프부터 교체한 다음 나머지 작업을 진행하기로 하여 판금도장부 작업장에 왔습니다.


뭐 여튼 매일같이 범퍼 내리고 달고 하는 사람들이 왜 브라켓을 깨먹어서 끝이 자꾸 뜨게 되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이번에는 상당히 조심스럽게 작업이 진행됩니다. 매일 범퍼 뜯고 붙이고가 일인 사람들이 그거 깨먹으면 될 일이겠습니까?



신품 헤드램프의 모습입니다. 나름 LED 헤드램프라 50만원 가까운 가격을 자랑합니다.


좌측만 벌써 두번째 교체입니다. 출고 한달만에 명절에 주차를 해 놓은 차를 쏘렌토R이 긁고 가서 상대차량 보험처리로 교체했었고, 이번에는 안쪽에서 깨져버려 보증으로 교체했습니다. 우측은 출고 당시부터 제치인데 좌측 라이트만 두번씩이나 갈아치우는 진기록을 남기네요.




여튼 1년 조금 더 타고 신품 LED 헤드램프로 교체되었습니다.


지난번에 라이트를 바꾸고도 조사각을 다시 올렸었는데, 이번에도 좀 타다가 불편하면 조사각을 다시 맞춰달라고 해야겠습니다. 그동안 보증수리로 교체했던 부품들 중 가장 비싼 부품이 아닐까 싶고, 앞으로도 이보다 더 비싼 부품을 보증수리로 교체 할 일은 없겠죠.



헤드램프 교체를 마친 뒤 다시 일반정비고로 이동했습니다.


브레이크오일을 교체하는데 DOT4는 대략 9만원. DOT3은 대략 6만원 안쪽이라기에 뭐 이렇게 비싼가 싶어 일단 DOT3 오일을 사용하기로 합니다. 뭐 이리 비싼가 싶은 생각을 가지고 있었는데 요즘 다 6만원이더군요...;;


뭐 둘 다 성능상의 차이는 미미한데 DOT4가 끓는점이 조금 더 높고, 수분을 조금 덜 흡수할 뿐이죠.



여튼 브레이크액 교체작업을 마치고, 전반적인 블루기본점검이 진행중입니다.


리프트에 올린 뒤 하체를 점검하고 후미등이 잘 들어오는지 전조등은 잘 들어오는지와 같은 기본적인 검사가 이어지네요. 뭐 여튼 이제 겨우 1년 반 지났는데 큰 하자가 발생한다면 안 될 일이죠. 블루기본점검상 소견 역시 별다른 이상은 없었습니다.



와셔액 한통 채워넣어주고..... 깔끔한 엔진룸을 구경한 뒤 결제를 하러 사무실로 들어갑니다.



무상수리로 좌측 헤드램프를 교체했고, 블루기본점검을 받았습니다.


유상수리로 장비를 사용하여 브레이크 오일을 교환했는데, 부가세를 포함하니 5만 9천원이 나왔네요. 직원들의 과실로 교체하게 된 부품들은 따로 무상수리 내역에 기재되진 않았습니다.



블루 기본 점검 내역서도 함께 주는군요. 딱히 문제가 될 부분은 없었으니 뭐 다 양호합니다.


자잘한 하자라도 8만km에 도래하기 전 찾아내어 보증수리를 받을 수 있었으면 좋겠는데, 뭐 그건 제가 정비사여도 쉽사리 알아 낼 수 없는 문제 아니겠습니까. 차라리 고장이 나게 될 거라면 빨리 고장이 나 보증수리를 받을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래도 3년 6만km로는 얄짤없이 유상수리 대상인데, 보증기간을 바꿔놓으니 이렇게 혜택을 봅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북읍 대동리 157-8 | 현대자동차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