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략 며칠 전부터 귀에 딱지가 앉을 정도로 부모님께 들었던 얘기가 있습니다.


"12월 19일에 당진문예의전당에서 장윤정하고 미스트롯 출연자들이 나오는 콘서트 한다더라."

"12월 3일 오후 2시에 티켓팅 시작이라고 하니 자리 좀 잡아줘라."


최근에 미스트롯 출연자들로 구성된 그룹 비너스의 '깜빡이'라는 노래와 정다경의 결선 경연곡인 '사랑의 신호등'을 듣고 노래가 괜찮아 근래에 와서 조금 관심을 가지던 사람이였지 저는 미스트롯에 별 관심도 없었고 우승자인 송가인의 인생 역전 스토리정도만 알고 있던 사람이였습니다.


그럼에도 부모님은 미스트롯 출연자들이 출연하는 방송을 꼬박꼬박 챙겨보고 계시더랍니다.



트로트대축제 장윤정&미스트롯


트로트 아니 모든 음악장르를 통틀어 최정상급 가수인 장윤정과 우지마라, 오라버니로 이름을 알린 김양. 미스트롯 결선 진출자인 개그우먼 출신 김나희와 역시 KBS 개그우먼 출신이자 합덕출신의 남편과 결혼하여 당진시 홍보대사가 된 안소미까지 네명의 가수가 나옵니다.


물론 송가인과 홍자를 비롯한 입선자들이 오지는 않지만, 정상급 가수인 미스트롯의 심사위원과 요즘 주가가 오를대로 오른 출연자들이 셋이나 나오는 행사입니다. 그럼에도 1000석이 넘는 당진문예의전당 대공연장의 맨 앞자리 P석의 가격이 6만원. 90년대생의 향수를 자극하며 20억 넘는 금액을 펀딩으로 모금했던 이용신 성우의 단독콘서트의 티켓 가격이 8만8천원이였던 부분을 생각한다면 최정상급 가수가 등장함에도 혜자수준의 가격입니다.


(물론 연말 극성수기인 부분을 감안한다면 그리 비싼건 아니지만, 정상급 가수가 등장하는 콘서트보다 비싼 부분은 이해하기 힘듭니다.)


그렇게 두시 땡. 제가 접속했던 시점에서 아무도 좌석을 선점하지 않았더군요.

매우 여유롭게 맨 앞줄 가장 가운데 좌석 두개를 선점했습니다.


티켓팅에 앞서 이미 공개되어 2층의 일부 좌석만 남은 다른 공연으로 예행연습을 진행하여 대략 감을 잡았고, 두시가 되기 전 가장 빠르게 좌석 선택 메뉴로 갈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인지 연구하였는데 그 성과물이라 보면 되겠습니다.


결제까지 마친 뒤 잔여좌석을 확인하니 약 3분만에 1층 좌석은 전부 매진. 남은 2층 좌석도 10분 안에 다 털렸습니다. 그 이후로 간간히 나오는 앞 좌석들로 옮기는 수요로 중간중간 취소된 좌석들이 잠시 보였습니다만, 그마저도 금새 사러지더군요.




공연장 1층 좌석도와 함께 보시면 제가 잡은 좌석이 정확히 가운데라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제가 잡아놓고도 도무지 믿기지 않는 경이로운 결과입니다.


웃돈이 붙고도 남을 자리입니다만, 이 공연을 보러 공연장에 온 천여명의 사람들 중 무대에 선 출연자들과 가장 가까이에서 호흡 할 수 있는 자리를 잡았습니다. 연말을 맞이하여 돈을 주고도 바꿀 수 없는 최고의 효도선물이 아닐까 싶습니다. 모처럼만에 저도 제가 자랑스럽게 느껴집니다.


상대적으로 아이돌 콘서트나 대도시에서 진행되는 콘서트 대비 중장년 비율이 높았을테고 경쟁률은 낮았으리라 생각됩니다. 그래서 제게 이런 좋은 기회가 왔는지 모르겠네요.


연말맞이 최고의 효도선물. 벌써부터 후기가 기대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읍내동 1062 | 당진문예의전당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유튜브 뮤직이 제 취향에 맞는 노래를 이리 잘 추천해주는지 처음 알았습니다.

업무중에 우연히 듣고 계속 반복중인 곡입니다. 제목은 깜빡이. 즉 방향지시등입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출연자 정다경, 박성연, 두리로 구성된 3인조 트로트 걸그룹 비너스의 데뷔곡입니다.


기획사는 이미 뽕삘 댄스곡으로 명성을 날렸던 티아라를 키워냈던 김광수의 포켓돌 스튜디오. 


티아라 해체. 다이아의 부진 이후로 험난한 세월을 견뎌내고 기획자 김광수는 엠넷의 프로듀스 시리즈와 티비조선의 미스트롯 등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재기에 성공했습니다. 프로듀스101 투표조작으로 다시 구설수에 오르고 있는 상황이지만, 로드매니저로 시작하여 기획자로서도 이름을 날린 전형적인 인간승리의 표본이죠.


곡의 내용은 간단합니다. 마음속에 갑자기 들어온 이성에 대해 놀란 감정을 자동차 방향지시등에 비유했습니다. 컨셉은 촌스러운 복고풍 원색 의상들로, 10년 전 오랜지캬라멜을 연상시킵니다. 여튼 이런 B급 컨셉들 참 좋아합니다.





비너스(Venus) - 깜빡이 (Turn Signal)




멋짐이 폭발하는 그대의 모습은

어쩜 참 이럴까 설명이 안돼요 


넓은 어깨 거침없는 말투 

볼수록 참 매력덩어리 


외로운 내 맘에 불빛이 반짝 

그 순간 정했어 그댄 내 단짝 


자꾸만 예고도 없이 어떻게 

내 맘에 들어왔는지 

어느 새 커져버렸죠


아슬아슬 아찔하게 

내 안에 빈자리를 채워줘요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주세요 

훅 들어오면 놀라요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사랑의 깜빡이를 켜줘요 

오빠 참 몰라 

밀당을 몰라 

그래도 좋아 깜빡 깜빡이를 켜줘요 




직진밖에 모르는 그대의 모습은 

당황스럽지만 설레기도 해요 

너무 좋아 아무도 모르게

그대만 허락해 줄래요


외로운 내 맘에 불빛이 반짝 

그 순간 정했어 그댄 내 단짝 


자꾸만 예고도 없이 어떻게 

내 맘에 들어왔는지 

어느 새 커져버렸죠


얼른얼른 빨리빨리

내 사랑 식기 전에 안아줘요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주세요 

훅 들어오면 놀라요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사랑의 깜빡이를 켜줘요 

(깜빡 깜빡)

(깜빡 깜빡)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 주세요

푹 빠질 것만 같아요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신호를 보내 주세요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주세요 

훅 들어오면 놀라요 (설레여)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사랑의 깜빡이를 켜줘요 


오빠 참 몰라 

밀당을 몰라 

그래도 좋아 깜빡 깜빡이를 켜줘요





MBK 연습생 이준우가 함께한 뮤직비디오.



방송 데뷔영상.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