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폰을 정면으로 엎었습니다.


재빨리 주워서 확인했으나.. 이미 갤럭시노트8의 액정에는 형형색색의 줄이 가고 말았습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9 | 0.00 EV | 3.7mm | ISO-64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2:48:22


그렇습니다. 액정을 교체해야만 합니다.


뭐 그래도 터치는 감도만 조금 둔해졌지 잘 됩니다. 그래도 줄이 가고 번지니 사용하기는 매우 불편하지요. 배경이 검정색인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하면 뭐 확인이 불가능한 수준입니다. 참고 쓰려고 해도 갈아야 속이 편할 것 같더군요.


뭐 아이폰에 비할건 아니다만, 요즘 나오는 엣지패널로 된 스마트폰들의 액정값이 한두푼 하는것도 아니고 폐액정을 반납하고도 20만원 이상을 호가하는지라 고민이 되긴 합니다만, 뭐 어쩌겠습니까. 보험이 있으니 보험 믿고 서비스센터로 달려갑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1.9 | 0.00 EV | 3.7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2:50:11


모서리도 이미 깨져버렸습니다.


나름 범퍼케이스가 선방을 해줘서 그럭저럭 떨어뜨렸어도 버텼습니다만, 액정이 닿는 면으로 떨어뜨리면 따로 손 쓸 수단이 없더군요. 뭐 어쩌겠습니까. 불과 5년정도 사이에 한참 올라버린 액정값을 탓해야지요.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64sec | F/1.9 | 0.00 EV | 3.7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2:50:01


그나마 화면 밝기를 최대로 놓으면 엣지 부분의 잔상 말고 자잘한 번짐은 해결이 됩니다.


그렇다고 맨날 화면밝기를 최대로 놓고 다니기도 그렇고... 더군다나 어두운 곳에서 밝은 액정화면을 보고있자니 눈도 아픕니다. 그런고로 작업을 하러 가지요. 그런고로 삼성전자 서비스센터로 향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3:12:03


LG전자와 하이마트 전자랜드가 옹기종기 모여있는 자리의 디지털프라자 2층에 소재해 있습니다.


홍성서비스센터는 나름 당진 서산에 서비스센터가 생기기 전부터 존재했었던 서비스센터입니다. 뭐 지방이 다 그렇긴 합니다만, 서비스센터가 존재하지 않는 주변지역인 예산이나 청양 보령에서 넘어오는 수요도 있습니다. 물론 지역에 따라 청양에서는 공주로 넘어가는 수요가 있을테고, 예산에서는 아산으로, 보령에서는 군산으로 넘어가는 수요도 일부 있겠지만 홍성이 조금 더 가깝기에 대부분 시간을 내어 홍성으로 올 겁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3:14:01


자가접수를 하고 차례를 기다립니다.


곧 호명하여 창구에 접수를 하고, 진단을 내린 뒤 수리를 결정합니다. '갤럭시 노트8'의 액정값은 23만 3천원. 물론 반납을 기준으로 하며, 액정과 배터리 그리고 크롬코팅의 모서리까지 일체형으로 한번에 떨어져 나온다고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3:14:09


방수기능이 있는 핸드폰이라 방수테스트도 다시 해야하기에 시간은 약 40분에서 한시간 가까이 소요된다고 하더군요.


그냥 액정만 갈고 땡이 아니라, 교체 이후로도 방수가 잘 되는지를 확인하는 시간이 길어보입니다. 여튼 점심시간대라 대기고객이 많을것으로 예상하고 왔지만, 넓은 서비스센터 매장 대비 대기고객은 얼마 없었고요. 뉴스기사 몇가지를 보다보니 다시 저를 호명하여 액정이 교체된 노트8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Spot | 1/30sec | F/1.9 | 0.00 EV | 3.7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10:26 13:48:46


교체완료.


저에게 남은건 233,000원이 찍힌 카드영수증과 외판만 놓고 본다면 출고 당시 제치인 물건이 없는 이 갤럭시노트8이 전부입니다. 모서리에 찍힌 부분이 있었으나 말끔히 사라졌고, 앗세이로 붙어나와 의도치 않게 교체된 새 배터리까지 얻게 되었습니다. 물론 23만원을 희생해서 말이죠.


여튼 보험 청구 관련 서류도 모두 챙겨왔고, 짬이 날 때 보험금 신청을 넣어봐야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성읍 옥암리 1064 디지털프라자 홍성점 2층 | 삼성전자서비스 홍성센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요 근래 핸드폰을 자주 떨어뜨리긴 했지만 그래도 액정이 멀쩡하기에 별 문제 있었나 싶었더니만 카메라가 어느순간 뿌옇게 보이더군요. 그렇습니다. 액정은 멀쩡하지만, 카메라 주위로 금이 가 있었습니다.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9 | 0.00 EV | 3.7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8:07:31 11:39:58


뭐 렌즈를 보호하는 글라스(유리)만 깨졌으면 그냥 걷어내고 쓰면 되겠지만..


충격으로 렌즈에도 상처가 생기면서 카메라가 조리개 값을 잘 맞추지 못하거나 뿌연 결과물을 보여주는데 카메라의 사용 빈도가 높은지라 그냥 쓰자니 답답하고.. 결국은 서비스센터를 찾았습니다.


물론 서비스센터에 들어가는 그 때만 하더라도, 이 부분의 유리가 따로 나오는 줄 알았지요.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9 | 0.00 EV | 3.7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8:07:31 11:40:57


당진 푸른병원 사거리의 디지털프라자 당진점. 그 건물 3층에는 삼성전자 서비스센터가 존재합니다.


바로 옆으로 LG전자의 베스트샵과 서비스센터가 입점해 있지요. 그리 멀지 않은 곳에 하이마트도 있는지라, 3대 전자제품 판매점이 가까운 거리에서 경쟁중입니다. 여튼 학생들의 방학기간인지라 서비스센터 안에는 어른들 뿐 아니라 학생들의 모습도 보이네요.


samsung | SM-J710K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9 | 0.00 EV | 3.7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7:31 11:43:20


접수를 하고 잠시 기다립니다.


곧 엔지니어분이 저를 부르고 파손된 부위를 보여드리니 그 부분 유리가 따로 나오는 부품이 아니라고 하더군요. 백판넬. 그러니까 액정이 있는 전면부 말고 후면부 전체가 통유리로 나온다고 합니다. 그니까 애지중지 케이스를 끼우고 다니면서 파손 될 일이 없었던 멀쩡한 부분까지도 교체를 해야만 합니다. 거기에 깨진건지 기스가 생긴건지 고자가 된 카메라 모듈까지도 교체해야하고요.


기본적인 생활방수 기능의 도입과 제조공정의 단순화를 위해 요즘들어 앗세이로 나오는 부품들이 많아졌고 스마트폰 초창기에 비한다면 부품값도 천정부지로 치솟았습니다. 여튼 보험 들어둔게 천만다행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4 | 0.00 EV | 6.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07:31 12:18:53


다 해서 165,500원..


백판넬은 그리 비싸지 않았지만 카메라 모듈이 10만원 가까이 하네요. 여튼 일련번호가 적혀있던 출고용 백판넬 대신 아무것도 적혀있지 않은 물건이 달리게 되었습니다. 다행히 카메라 작동도 정상적으로 되고, 방수기능에도 별 영향은 없을것이라 하더군요. 


여튼 보험금 청구만이 남았습니다. 종전에 G5를 쓰면서 보험이 없어서 생 돈만 날렸다보니 이번엔 혹시몰라 들어두었는데 그래도 보험 덗을 보네요. 그나마 다행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읍내동 296-1 디지털프라자 당진점 3층 | 삼성전자서비스 당진센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