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비스토를 만난지 1주년... 


그리고 이 프로젝트를 진행한지도 일주일이나 흘러버렸다. 그냥 하루 종일 작업하면 끝나겠지 하고 있었지만, 그렇게 쉬운 프로젝트가 아니다보니 현재도 운전석 시트 하나만 끼고 운행하고 있을 뿐이다.


3월 28일 금요일. 뒷좌석 시트 탈거 및 엠프 탈거.



금요일. 다음 날 방음을 위해 구입한 물품들이 올 것으로 예상하고 탈거작업을 진행하였다. 일단 쉽게 탈거 할 수 있는 뒷좌석 시트와 내장재 그리고 엠프를 탈거하는 방향으로 가게 되었다. 작업의 서막이라 그래도 생각보단 간단한 작업이였지만 이것도 몇시간 걸렸다;;;



엠프 밑은 완전히 난장판이다...


주인이 여러번 바뀌는 동안 그 누구도 제대로 쓸어주지도 닦아주지도 않았나보다. 다 썩어 문드러진데다가 벌레는 알을 깠던 흔적이 있고, 개털에 낚시바늘에 녹슬어서 떨어져 나온 잔해물들까지 섞이고 섞여 청결하지 못한 상태를 자랑하고 있었다. 일단 더럽고 개같아도 뜯고는 봐야 하니 탈거.



어우 썅..... 극혐이네;;;


개판 5분전 처참한 광경이 보이는가, 이미 부식은 심각하게 진행중이고, 십수년동안 비스토 안에서 나가지 못했던 먼지들이 쌓여 있을 뿐이다. 비위가 약한 사람이 실제로 보았더라면 아마 전날 먹었던 음식을 다시 만나는 상황(..)을 겪을 수 있을 것이다.



왜 이차는!! 어째서 그런겁니까??


다른 비스토들 99년식이고 00년식이고 깔끔한 차들 많은데 왜 이차만 녹이 못슬어서 안달인겁니까!! 전 주인들 중에 낚시를 다녔던 사람이 바닷물을 차에 종종 흘리곤 해서 이런 현상이 벌어졌다고 일단 추측은 해봅니다. 추측만 그리 해보고 이 혐오스러운 잔해물들을 처리하기 위해서 세차장으로 향합니다.



에어+진공청소기 파워!


빨아들입니다. 죄다 빨아들여요. 물걸레질 한번 쳐주고, 고무마개를 열어서 바닥으로 먼지들을 내보내니 그나마 좀 깔끔해집니다. 깔끔해지면 뭐해요. 어짜피 녹슬은거 사포질 하면 또 쇳가루 날릴텐데...


결국 그렇게 밤이 깊어가고.. 작업을 일단 마무리 합니다.


3월 29일 토요일. 언더코팅제 도포


SAMSUNG | SHW-M250K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65sec | F/2.6 | 0.00 EV | 4.0mm | ISO-40 | Off Compulsory | 2014:03:29 13:59:08


작업장을 바꿨습니다. 이렇게 좋은 작업장이 있던건 처음 알았네요....


여튼 이곳에서 죄다 탈거를 하기로 합니다. 장난이 아니라 진짜로 다 뜯어냅니다.



일단 시트 떼어내는거야 볼트만 풀어주면 되니 식은죽 먹기구요...



기타 센터콘솔을 비롯하여 바닥에 박혀있는 물건들을 하나 둘씩 탈거해주도록 합니다.


이번 기회에 센터콘솔 재도색도 했구요.. 여튼 바닥에 붙은것들은 죄다 탈거해줍니다. 바닥에 붙은걸 탈거하다보니 위에것까지도 그냥 탈거를 하게 되더군요.(B필러 C필러 안전벨트 등등..)



내장재와 차량 바닥과의 분리에 성공했습니다.



그나마 트렁크에 비하면 준수한 편 입니다.


일단 탈거가 힘들고 언더코팅제가 닿으면 안되는곳에는 광고지로 마스킹을 했습니다. 트렁크에 비하면 준수하나 생각보다는 먼지가 많은편입니다. 중간에 언더코팅제 몇개 더 사러 나가면서 세차장 가서 에어로 한번 싹 불어주고 작업을 진행하기로 했네요.



트렁크 바닥뿐만 아니라 그 주변 일대가 화려한 녹 꽃이 피었습니다.


어휴 시발.... 사포질 열심히 해도 곰보가 되어서 이미 늦었더군요.. 그래도 일단 최대한 잘 갈아 내 준 다음에 언더코팅제 도포를 해 주도록 합니다.



운전석 바닥부터 언더코팅제 도포를 시작합니다.


얼추 마르고 준비가 완료되면 옆에도 해주고 하면서 언더코팅제 도포작업의 진행률을 높여갑니다. 사실은 토요일에 다 하려고 마음먹고 계획했는데 택배가 오질 않는 바람에 이리 되어버렸네요...



뿌리다보니 부족해져서 하나두개씩 더 사오고 해서 한 여섯통정도 사다 뿌렸습니다.



트렁크가 남았지요^^ 


일단 마를때까지 기다렸다가 엠프박스를 앞으로 빼고 트렁크쪽 도포작업을 진행하도록 합니다.


SAMSUNG | SHW-M250K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4.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4:03:29 17:01:37


트렁크를 뿌리기 전에 뒤에 내장재 하나를 탈거할까 말까 하다가 탈거해버렸습니다.


스피커부터 탈거하고 이것저것 떼어낼게 많은 복잡한 구조입니다만 탈거야 잡아빼면 되니 쉽지요..



여기도 녹이 조금 보이네요..ㅠㅠ



그리고 완벽하게 도포작업을 마무리했습니다.


일신표 언더코팅제 스프레이 여섯통으로 비스토 한대 실내 언더코팅을 하는군요. 물론 언더코팅이 언더에 하는 코팅이니 언더에 해야 하건만.. 그 언더는 이보다 더 심하게 썩어버린탓에 작업이 망설여지곤 합니다. 판금도색부터 싹 다 해버리고 밑에도 한번 뿌려줘야죠...



도포작업은 그렇게 끝났습니다.....


어후.... 이거 쉽고 간단해보이지만 생각보다 손 많이가고 힘든 작업입니다 ㅠㅠ


(2부에서 이어집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s://sephia.tistory.com BlogIcon sephia 2014.04.08 15: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휴... 이건 진짜 고문........ ㄷㄷㄷㄷㄷㄷㄷㄷㄷ

  • Favicon of http://blog.naver.com/tong1e BlogIcon 왈도 2015.11.11 16: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비스토 방음작업 검색하다가 방문하게 되었는데요 휠 명칭 좀 여쭤봐도 될까요? 보기에는 포르테 휠처럼 보이는데 볼트가 4개인걸 보니 세라토sx 휠 같기도 하구 궁금하네요 ^^ 더불어 스티어링 휠이 무게감있고 좋아보이는데 에어백이 없으니 아무 휠이나 갖다붙여도 무방하겠죠? ^^;; 이타샤한 스피크가 참 이쁘네요~!

    • Favicon of https://www.tisdory.com BlogIcon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2015.11.11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올뉴프라이드 15인치휠입니다. 현대기아 소형차까지만 pcd100 4홀 휠이 들어갑니다^^

    • Favicon of http://blog.naver.com/tong1e BlogIcon 왈도 2015.11.12 1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답변 감사합니다 ^^ 질문 후에 보배드림 내차소 뒤져보다가 올뉴프라이드 휠인거 알게 되었어오 ㅎㅎ 나름 괜찮은 스타일에 저렴한 순정휠로 인치업을 할 수 있으니 참 좋은 아이디어인 것 같아요~! 스티어링휠은 상트로라는 차량의 휠이시더군요 ㄷㄷ
      보통 흰색 차량에 이타샤 많이 하던데 은색에 주황색,검은색,하얀색 배색이 잘 어울리는건 처음 보네요~ 보다보니 미사카 미코토로 이타샤하고 싶어지네요 ㅎㅎ

    • Favicon of https://www.tisdory.com BlogIcon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2015.11.13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비스토에 미사카 미코토 이타샤 갑시다!

대 작업을 시작했다. 그동안 DIY를 한다며 뜯었던 물건들의 두배는 뜯었다.


대시보드만 남기고 다 뜯었다 보면 될 것이다.



다 뜯어진 상태에서 언더코팅제 도포 후 방음패드 부착 그리고 내장재의 도색작업까지...


일단은 프롤로그니 진행 경과에 따른 사진 몇장만 방출하도록 한다.(사진을 보고 알아서 판단.)










SAMSUNG | SHW-M250K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4.0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4:03:30 15:26:46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