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뮤직이 제 취향에 맞는 노래를 이리 잘 추천해주는지 처음 알았습니다.

업무중에 우연히 듣고 계속 반복중인 곡입니다. 제목은 깜빡이. 즉 방향지시등입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출연자 정다경, 박성연, 두리로 구성된 3인조 트로트 걸그룹 비너스의 데뷔곡입니다.


기획사는 이미 뽕삘 댄스곡으로 명성을 날렸던 티아라를 키워냈던 김광수의 포켓돌 스튜디오. 


티아라 해체. 다이아의 부진 이후로 험난한 세월을 견뎌내고 기획자 김광수는 엠넷의 프로듀스 시리즈와 티비조선의 미스트롯 등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재기에 성공했습니다. 프로듀스101 투표조작으로 다시 구설수에 오르고 있는 상황이지만, 로드매니저로 시작하여 기획자로서도 이름을 날린 전형적인 인간승리의 표본이죠.


곡의 내용은 간단합니다. 마음속에 갑자기 들어온 이성에 대해 놀란 감정을 자동차 방향지시등에 비유했습니다. 컨셉은 촌스러운 복고풍 원색 의상들로, 10년 전 오랜지캬라멜을 연상시킵니다. 여튼 이런 B급 컨셉들 참 좋아합니다.





비너스(Venus) - 깜빡이 (Turn Signal)




멋짐이 폭발하는 그대의 모습은

어쩜 참 이럴까 설명이 안돼요 


넓은 어깨 거침없는 말투 

볼수록 참 매력덩어리 


외로운 내 맘에 불빛이 반짝 

그 순간 정했어 그댄 내 단짝 


자꾸만 예고도 없이 어떻게 

내 맘에 들어왔는지 

어느 새 커져버렸죠


아슬아슬 아찔하게 

내 안에 빈자리를 채워줘요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주세요 

훅 들어오면 놀라요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사랑의 깜빡이를 켜줘요 

오빠 참 몰라 

밀당을 몰라 

그래도 좋아 깜빡 깜빡이를 켜줘요 




직진밖에 모르는 그대의 모습은 

당황스럽지만 설레기도 해요 

너무 좋아 아무도 모르게

그대만 허락해 줄래요


외로운 내 맘에 불빛이 반짝 

그 순간 정했어 그댄 내 단짝 


자꾸만 예고도 없이 어떻게 

내 맘에 들어왔는지 

어느 새 커져버렸죠


얼른얼른 빨리빨리

내 사랑 식기 전에 안아줘요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주세요 

훅 들어오면 놀라요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사랑의 깜빡이를 켜줘요 

(깜빡 깜빡)

(깜빡 깜빡)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 주세요

푹 빠질 것만 같아요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신호를 보내 주세요 


오빠 깜빡 깜빡이를 켜주세요 

훅 들어오면 놀라요 (설레여)

오빠 깜빡 깜빡 잊어버리지 말고 

사랑의 깜빡이를 켜줘요 


오빠 참 몰라 

밀당을 몰라 

그래도 좋아 깜빡 깜빡이를 켜줘요





MBK 연습생 이준우가 함께한 뮤직비디오.



방송 데뷔영상.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모처럼만에 창고를 뒤지다 보니, 잠시 잊고있었던 아이템이 하나 있었습니다.

비스토 타던 시절에 블랙베젤을 하고 LED 깜빡이를 달겠다며 사두었던 투웨이 LED 벌브 말입니다.



당시에 날도 춥고 해서 저항을 달다가 포기하고 창고에 박아두었던 물건인지라 막상 썩히자니 아깝고 해서 스파크에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물론 저항 한짝은 비스토에 달아두고 그냥 팔아버렸답니다.


막상 스파크는 순정으로 더블소켓을 지원하니 별다른 개조 없이 장착만 하면 됩니다. 물론 저항을 달아주던지 릴레이를 바꿔주던지 해야 제대로 사용 할 수 있지요. 일단은 비상등이랑 미등 켜지는것만 봤습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40sec | F/5.6 | 0.00 EV | 24.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4:10:09 17:43:01


미등 점등시 상태입니다. 방향지시등은 황색이여야 한다는 철칙 하에 같은 색깔로 투웨이입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80sec | F/5.6 | 0.00 EV | 4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4:10:09 17:43:05


그냥저냥 창고에 10개월정도 방치를 해 두었는데, 생각보단 문제 없이 잘 들어옵니다.


미등 점등시 들어오는 LED와 턴시그널(방향지시등) 점등시 들어오는 LED가 다르답니다. 하나가 들어오면 하나가 소등되는 방식이라 2WAY라고 부르나 봅니다.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5.6 | 0.00 EV | 60.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4:10:09 17:43:14


기존 백열전구입니다. 배터리도 40L짜리로 코딱지만한데.. 이렇게라도 소모량을 줄여 봐야죠.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25sec | F/5.6 | 0.00 EV | 60.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4:10:09 17:47:33

SONY | DSLR-A7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60sec | F/5.6 | 0.00 EV | 85.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4:10:09 17:48:06


장착 후 모습입니다. 크고 어울리지 않을 줄 알았는데.. 생각보단 잘 어울립니다.


절도있는 턴시그널, 그리고 은은한 미등의 구동 영상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