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닷컴 새 콘텐츠 초딩일기는...


초등학교 재학 당시 작성했었던 일기장을 펼쳐 당시 있었던 일을 회상하고 여러분께 공유하자는 취지에서 공개하는 콘텐츠입니다. 좋은일도, 그렇지 않았던 일도 있었겠지만 한 시대를 살아가던 평범한 어린이의 일기장을 본다는 마음으로 재미나게 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일기장은 무작위로 공개됩니다.


오늘의 초딩일기는 2003년 4월 13일에 있었던 일기를 가지고 왔습니다.


지역에서 매년 봄에 열리던 건강달리기 행사에 참여했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말이 거창하지 지역 청년연합회에서 주최하는 행사였는데 모교(합덕초등학교)를 출발하여 시내 끝자락 반환점인 읍민회관을 거쳐 다시 돌아오는 약 3km 코스의 짧은 거리를 달린 뒤 다시 출발지로 돌아오는 행사인데 모두 다 뛰어온 뒤 나누어주는 빵과 우유를 먹는 맛도 있었고 무엇보다 반환점에서 나누어주는 행운권을 추첨하면서 무언가 당첨되지 않을까 하는 기대심리때문에 다녀오곤 했었습니다.


2014년 이후로 명맥이 끊겨 근래에는 이 행사를 진행하지 않는듯 합니다만, 한참 이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되던 시기에는 이 행사 바로 다음주에 우강면에서 지금은 폐교된 내경초등학교에서 출발하여 강문리까지 다녀오는 우강 벚꽃길 달리기 대회를 개최하여 두 달리기 행사에 참여하곤 했었습니다.



제목 : 건강 달리기


오늘이 8번째인(8회) 건강 달리기는 남녀노소 모두 참여하는 행사이다.

나는 일찍 1등으로 아주 쪼금(조금) 가다가 뒤로 엎어지게 되었다.(뒤로 밀려났다.)

내 표는(행운권) 693번이다. 

자전거,축구공,농구공,배드민턴채 등 상품이 푸짐하였는데 나는 운 없게 타지 못하고 

우리반 조**(농구공), 안**(자전거)를 타게 되었다.

내 옆은(옆사람은) 축구,농구공 같은 것은 필요 없다고 자전거만 바라다가 못타게 되었다.

다음에도 참가해서 상품을 밭(받)을 것이다. 


여러모로 저는 꽝이였습니다만, 같은 반 친구들은 농구공도 자전거도 당첨되었네요.


이 행사에 참가하면서 초등학교 6학년때는 방송부원으로 방송장비을 관리하는 스텝으로도 참가했었고 중학교 3학년때 자전거에 당첨된 일 말곤 상품복은 없었습니다. 중학교 3학년 이후로 건강달리기 행사에 참가했던 기억도 없고 말이죠. 중3때 경품으로 받았던 자전거를 고3때까지 고쳐가며 탔었고, 결국 고물상에 가져다주었던 일은 오래전 포스팅을 찾아보면 아직도 남아있을겁니다.


운동을 좋아하지는 않았고 지금도 마찬가지랍니다만 이른 아침 일어나 열심히 뛰어 행운권을 받고 가슴졸이던 그 시절이 그립습니다. 요즘은 봄철 미세먼지 때문인지 이런 행사도 다 옛 이야기가 된 기분이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합덕읍 운산리 3-8 | 합덕초등학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오랜만에 뼈찜이 먹고싶더군요. 다른 이유는 없었습니다.


찜이라는 이름이 들어가지만 일반적인 찜의 조리법과는 조금 다른 음식이지요. 감자탕에 들어가는 돼지 등뼈를 삶아낸 뒤 특유의 양념장과 콩나물. 때에 따라서는 해물과 같은 고명까지 곁들여 끓여먹는 그런 음식입니다.


이미 이 블로그에 2011년 그리고 15년에 이 식당에서 뼈찜을 먹었던 이야기를 포스팅 했던 기록이 있습니다. 물론 2015년 이후로도 한번쯤은 갔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만, 오랜만에 방문하여 맛을 보았습니다.




합덕시장 끝자락에 자리잡은 식당입니다.


주차공간은 그리 여유롭지 않습니다. 투톱인 옆집 전대가감자탕의 경우 몇년 전 인근 부지를 매입하여 주차장을 만들었지만, 이 근처에 유휴부지가 존재하는것도 아니고 하니 주차장을 조성하는데에 큰 어려움이 있을겁니다.





저녁을 먹기엔 조금 이른시간인지라 다행히 자리가 있더군요.


크게 뼈찜과 감자탕 낙지찜. 1인 식사메뉴는 뼈해장국과 순대국으로 메뉴가 나뉩니다. 그냥 낙지만 나오는 낙지찜 말고도 해물이 들어간 뼈찜이나 감자탕을 찾으신다면 해물감자탕과 해물뼈찜을 주문하면 됩니다.


사람은 셋인데 여유롭게 먹기 위해 '뼈찜 大'로 주문합니다. 2011년 포스팅을 참고하니 당시 뼈찜의 가격은 3만 3천원. 7년동안 4천원의 가격 인상이 있었습니다.



식당 내부가 그리 넓은편은 아닙니다만, 피크타임에는 빈 자리가 없는 수준입니다.


천장 조명으로 몰려드는 날파리가 식탁으로 떨어지는것을 방지하기 위해 모기장이 쳐져있습니다. 그리고 MBC의 무슨 프로그램인지 몰라도 촬영을 왔더군요. 외국인 남성 한명과 관계자 여러명이 왔는데, 타고 온 카니발 리무진을 골목길 통행에 지장이 생기게 세워놓았더군요.



기본 반찬이 나옵니다.


기본적인 김치류(배추김치+깍뚜기+동치미)와 무말랭이무침. 그리고 콘 샐러드와 견과류조림이 나옵니다. 



곧 이어 뼈찜이 등장합니다.


따로 맵지 않게 해달라 주문하진 않았는데, 그렇게 맵지는 않았습니다.



뼈찜으로 이루어진 산과 그 위를 뒤덮는 콩나물.


그리고 약간의 미더덕과 치즈떡볶이용 떡이 양념에 곁들여져 있습니다.



양념을 잘 보다보면 떨어진 살코기가 보이기도 하고요.


여러모로 떨어진 살코기와 미더덕을 주워먹는 재미도 있었습니다. 중(中)으로 시켰으면 적당했을텐데 양이 많아 뼈찜만으로도 배가 부르더군요. 여러모로 오랜만에 맛있게 먹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당진시 합덕읍 운산리 273-29 | 원조옛날감자탕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