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 2만명 수준의 충남도청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신도시 아니 유사도시 내포신도시.


만 3년 넘게 살고 있지만 전직 도지사는 여자에 놀아나고, 현직 도지사는 천안에만 관심이 있지 나름 도시처럼 꾸며만 놓았을 뿐 모든 시설은 평균적인 도시 이하인 유사도시라 부릅니다.


이러한 유사도시에도 터미널 부지가 존재하긴 합니다만, 아파트 분양 당시와는 다르게 아직 착공조차 하지 않았고 현재도 도청 앞에 작은 정류소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확대됩니다.


강남행 고속버스는 일 12회 홍성을 출발하여 내포를 경유합니다. 그 외에도 남부터미널행 2회, 보령발 동서울행 6회. 성남(야탑)행 4회. 인천행 2회. 천안경유 안성행 1회. 인천공항행이 일 9회 운행됩니다.


천안방면의 경우 천안경유 안성 청주행 차량을 포함하여 일 15회 운행하며, 동대전행 9회, 서대전행 8회 운행됩니다. 서대전행도 1회를 제외하고 유성터미널은 경유합니다.


그 외에도 청양 부여행 3회. 홍성 서산 태안행과 보령행은 수시로 존재합니다. 태안을 지나 남면 창기리 안면도 고남 영목항까지 들어가는 차량도 1회 경유하네요. 만리포행은 사라졌습니다.



요금표입니다.


강남 우등은 14,100원. 일반은 9,700원. 그 외에는 시외버스 요금으로, 인천공항행이 17,700원으로 가장 비싸네요.



9월 8일부터 변경된 인천공항행 노선도.


보령(대천)에서부터 경유하여 올라오니 예약을 하지 않으면 좌석 여유가 그리 있지는 않습니다.



일 25회 운행하는 홍성행 시내(농어촌)버스. 종전대비 절반은 줄은 느낌입니다.



예상방향 및 내포신도시 경유 용봉산 종점 예산버스.


출퇴근 시간에 집중된 느낌입니다만, 그래도 신도시 초창기보다는 많이 늘었습니다.



상행(천안,수도권방향) 탑승동.



하행(서산,태안,홍성,보령)방향 탑승동.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예산군 삽교읍 목리 767 | 내포신도시고속시외버스정류소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Tag 2019, 내포 버스시간표, 내포 시외버스, 내포 시외버스 시간표, 내포버스정류소, 내포시, 내포시 버스시간표, 내포시 터미널, 내포시정류소, 내포신도시, 내포신도시 강남, 내포신도시 공주, 내포신도시 공항버스, 내포신도시 군산, 내포신도시 김포공항, 내포신도시 남서울, 내포신도시 당진, 내포신도시 대전, 내포신도시 동대전, 내포신도시 동서울, 내포신도시 버스, 내포신도시 버스시간표, 내포신도시 버스정류소, 내포신도시 부여, 내포신도시 서대전, 내포신도시 서산, 내포신도시 서울, 내포신도시 성남, 내포신도시 시외버스, 내포신도시 안산, 내포신도시 안성, 내포신도시 야탑, 내포신도시 예산, 내포신도시 유성, 내포신도시 인천, 내포신도시 인천공항, 내포신도시 정류장, 내포신도시 천안, 내포신도시 청양, 내포신도시 청주, 내포신도시 태안, 내포신도시 터미널, 내포신도시 해미, 내포신도시 홍성, 내포신도시고속시외버스정류소, 내포신도시고속시외버스정류소 시외버스 시간표, 내포정류장, 내포터미널, 뻘글, 시외버스터미널, 일상, 일상다반사, 잡글, 홍성, 홍성 내포, 홍성 동서울, 홍성 시외버스, 홍성 시외버스 시간, 홍성 시외버스 시간표, 홍성터미널, 홍성터미널 내포, 홍성터미널 내포행 버스시간표, 홍성터미널 내포행 시간표, 홍성터미널 동서울, 홍성터미널 서산, 홍성터미널 시간표, 홍성터미널 천안, 충남 예산군 삽교읍 목리 767 | 내포신도시고속시외버스정류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름 중화요리를 좋아하는 입장에서 내포에서 혼자 중국요리를 시켜먹기엔 항상 제약이 따릅니다.


한그릇도 배달을 해주는 업체가 두군데 있긴 한데 한군데는 별로. 또 한군데는 짜장도 짬뽕도 맛은 그저 그런데 1인분도 배달오니 시켜먹는 수준의 음식점이지요.


물론 2만원 이상 주문해야 배달을 하거나 아예 홀 위주로 영업하는 중식집들도 여러군데 있긴 합니다. 그 중 외지손님들과 함께 와서 짜장면을 먹던 짬뽕을 먹던 손색이 없는 집은 왕짜장이 아닐까 싶네요. 물론 비슷한 이름의 중식집이 내포에 한군데 더 있지만, 제 입맛 기준으로 내포에서 가장 먹을만한 중식집은 왕짜장이 아닐까 싶습니다.




내포 중심상권 청담프라자 2층.


지난주에 인천에서 온 손님과 서산에서 온 손님을 데리고 갔었는데, 사장님께서 중화비빔밥이라는 메뉴가 있다고 언제 한번 먹어보라고 하시기에 딱히 뭐 해먹기도 그렇고 중화비빔밥을 먹으러 왕짜장으로 향했습니다.



다른 메뉴들 사이에 걸려있는 중화비빔밥.


사실 이름도 지난번에 처음 들었습니다만, 대구지역에서 맛 볼 수 있는 중국식 소스가 곁들여진 비빔밥이라고 하네요. 가격은 9천원이라 조금 비싸긴 하지만, 사장님께서 대구에 직접 내려가 비법을 배워왔다 하시니 어떤 맛일지 먹어보기로 합니다.



깔끔한 인테리어의 왕짜장.


바로 조리에 들어갑니다. 건물 바깥에서 보이는 자리가 아니고 창가를 끼고 있는 식당들 사이에 끼어있는 상가인지라 이 건물에 중국집이 있는 줄 모르는 경우도 있을겁니다.



메뉴판입니다. 신메뉴인 중화비빔밥은 적혀있지 않습니다만, 여튼 그렇습니다.


보통 왕짜장에 오면 짬뽕이나 볶음밥을 주문하여 먹습니다. 개인적으로 짬뽕국물이 지나치게 자극적이거나 미원맛이 강하게 느껴지는 중국집들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이 집 짬뽕국물은 조미료맛보다 매콤한 오징어국 맛이 납니다. 전혀 자극적이지 않은지라 선호하는 짬뽕맛입니다. 



반찬은 간단합니다.


김치와 춘장 그리고 단무지와 양파. 물가가 많이 올라 김치를 내주지 않는 중국집들도 요즘은 왕왕 보입니다만, 여느 중국집에 가도 볼 수 있는 흔한 반찬들입니다.


뭔가 볶는 소리가 나더니, 곧 중화비빔밥이 모습을 드러냅니다.



계란후라이가 올라간 중화비빔밥. 매콤한 냄새가 코를 찔러옵니다.


갖가지 야채와 버섯 그리고 오징어와 채썰은 돼지고기를 특유의 중화양념으로 볶아 흰쌀밥 위에 사뿐히 올려놓은게 바로 중화비빔밥입니다. 계란후라이와 함께 잘 비벼서 먹으면 된다고 하네요.



물론 먹을만큼만 조금씩 비비는게 좀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합니다만, 다 비벼버렸네요.


일단 매운음식을 잘 먹지 못하는 제 입장에서는 매웠습니다. 매운 음식이 입에 맞지 않는다면 맵지 않게도 조리가 가능하다고 하네요. 매운 음식을 좋아하신다면 더 맵게 해달라고 하셔도 될테고요. 


여러모로 가격이 가격인지라 밥의 양도 1.5공기 수준이였고, 잡채밥보다는 먹을만 했습니다.


일반적인 중식이 질릴때, 다시 한번 찾아가 조금 덜 맵게 주문하여 먹어보기로 합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북읍 신경리 550 청담프라자 1차 204호 | 왕짜장 홍성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