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자차도 없어 수리는 물론이요 전손도 못치는 상황이고. 

일단 보내는 방향으로 마음먹었으니 주요 부품을 탈거해 판매하기로 합니다.


스파크 동호회에 시세 이하로 글을 올렸습니다만, 폭발적인 조회수와 더불어 정신이 없을 정도로 폭주하는 연락에 직접 탈거하러 온다고 해놓고서는 대놓고 D.C를 요구하는 뽐거지들과 무조건 깎아달라고 하는 네고충에 산다고 해놓고 택배비 포함하면 가격이 안맞는다는 등 파토를 내는 인간이길 포기한 사람들로 인해 기분만 잡쳤습니다. 누가 봐도 거저라 느낄 시세 이하에 올려놨음에도 말이죠. 누구는 X발 단순변심으로 좋아서 각개치는 줄 압니다.


물론 폐차 각개를 한다는 글을 올릴 때 계약금조로 물건값을 선입금을 받은 뒤 방문하는 사람과 우선순위로 거래하겠다는 조건과 네고충들은 사양한다는 조건을 달지 못한 제 불찰이지만 저는 웬만한 중고거래에서 가격 네고 없이 원만히 거래하는 성격이지만, 온갖 상상 이상의 거지깽깽이들을 접하고 나니 지난 일주일동안 노이로제에 시달렸습니다.


쿨거래가 진행된 다수의 물건은 택배로 보냈고 일부 물품의 경우 직접 탈거하거나 대품을 조건으로 판매했습니다. 여튼 저를 피곤하게만 했었던 뽐거지들 말고 정말 구매 의사가 있으셔서 멀리 전남 나주, 경북 구미 등 지방에서 시간을 내어 찾아오신 분들께 판매를 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 2018:12:25 17:44:31


여튼 각개와 더불어 차를 바꾸더라도 필요로 하는 물건들도 함께 탈거했습니다.


쉬면서 하나씩 차근차근 뜯었네요. 개판이 된 쓰레기들과 배선들은 덤이구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sec | F/1.7 | 0.00 EV | 4.3mm | ISO-125 | Flash fired | 2018:12:27 16:32:58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6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27 17:21:32


한달 조금 더 탄 휠과 타이어 역시 대품으로 내어줬습니다.


작업하기에 그리 좋은 환경은 아녔지만, 거저급인 휠타이어를 말만 번지르르 하게 하고 깎아달라던 거지들 대신 당일날 직접 올라오신분께서 전동임팩과 작키 두개를 가지고 직접 떼어가셨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12:27 17:23:52


14인치 깡통휠이 장착되어버린 스파크..


차고가 훨씬 더 내려왔습니다. 마치 일본 양카급으로 말이죠. 그 외에 리무진시트는 대품을 받으러 오신다는 분이 멀리서 오셨지만, 14년식 차량인지라 뒷좌석 가운데 안전벨트의 방식이 달라 뜯다가 그냥 다시 원복하고 가셨습니다. 그리고 이 즈음 차를 그대로 떠가셔서 살리겠다는 분이 나타나셔서 각개를 중단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7 | 0.00 EV | 4.3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 2018:12:30 16:35:19


그 전에 팔린 루프박스 역시 시간이 있었을 때 탈거를 해 놓았구요.


1월 1일. 오늘 루프박스를 가져가신것을 마지막으로 대략적인 각개작업은 끝났습니다. 탈거해놓은 도우미전광판만 팔면 됩니다만, 네고문자 사양한다고 적어놓으니 연락도 오질 않네요. 뭐 안팔리면 귀한 물건이니 그냥 보관하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27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9:01:01 12:03:29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4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9:01:01 12:03:20


생각보다 보라색과 주황색 루프박스가 잘 어울리네요.


랩핑을 뜯지 않고 가져가셔서 어찌보면 다행이기도 하구요. 다음주에 자차로 일본여행을 가신다 하시니 비록 제 스파크는 바다건너 낮선 땅에 가질 못해도, 제 스파크의 혼이 담긴 루프박스가 바다건너 타국에서도 그 존재감을 내뿜으며 잘 달려주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 2018:12:31 12:18:25


여튼 대다수의 물품을 각개로 보내버린 뒤 처참한 몰골만 남은 스파크입니다.


그래도 잘 알고 손재주 좋으신 분이 가져가셔서 살리신다고 하시니 일말의 기대를 걸어봅니다. 다음 글은 스파크를 떠나보내는 내용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폐차는 면했습니다. 폐차를 하게 된다면 말소시킨 번호판을 그대로 신차에 장착하려 했었으나, 그러한 계획과는 조금 틀어지고 말았네요. 여튼 아낌없이 내어준 스파크는 멀리 떠나갈 준비를 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시간은 빠르게 흘러가고 벌써 반납일이 다가왔습니다.


평일에 여유시간이 좀 있었더라면 정리도 좀 해가면서 짐을 옮겨놓았을텐데 여유시간이 없었던터라 토요일을 맞아 짐을 옮기기로 했습니다. 두어달 탔는데 뭔 짐이 이렇게 많이 있나 싶더군요. 창고와 M300 스파크를 돌며 짐을 모두 비웠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6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8 15:01:43


세차장에 가서 마지막으로 물 한번 뿌려주고. 실내 자잘한 쓰레기를 비우고 왔습니다.


그리고 트렁크부터 열어보니.. 웬 방음재들이 가득 차 있네요. 방진패드와 고무패드가 트렁크 면적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이게 왜 여기 들어가 있는지는 일단 기억은 안나지만, 창고로 옮겨놓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03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8 15:03:31


큰거 몇개 옮겨놓으니 사실상 별거 없네요.


여기 없는 줄 알았던 물왁스를 비롯한 세차용품도 이 차에 들어가 있었고요.. 쿠션이니 가방이니 이런건 간단히 옮길 수 있는 물건이니 일단 M300 스파크가 있는 곳으로 방향을 돌립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8 17:26:38


평화로운 지하주차장. 약 두어달간의 휴식기를 가진 M300...


곧 20만을 바라보는 노장과, 곧 1만km를 바라보는 따끈따끈한 새내기가 다시 만났습니다. 이게 아마 마지막 만남이 아닐까 싶어요. 트렁크에 있는 짐들은 트렁크를 열어서 그대로 옮겨주도록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8 17:30:08


두어달 쉬는 동안 못보단 흠집이 발견됩니다.


다행히 데칼에만 파손이 있었지 도색은 멀쩡한듯 보입니다. 이런거 보면 데칼은 좋은 흠집 방어수단이 아닐까 싶어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1sec | F/1.7 | 0.00 EV | 4.3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 2018:09:08 17:31:22


차량 곳곳에 박아둔 물건들이 이렇게 많을줄이야....


온갖 수잡장과 포켓을 뒤지고 뒤져서 짐을 모두 꺼냅니다. 카드도 있고요. 집에 가지고 들어가야 하는 건전지도 보이네요. 제 자리가 있던 물건들은 제자리에 다시 올려두었구요. 그렇지 않은 물건들은 나중에 치우려고 아래처럼 그냥 조수석에 올려두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5sec | F/1.7 | 0.00 EV | 4.3mm | ISO-80 | Flash fired | 2018:09:08 17:38:07


일단 차 반납하고 와서 차근차근 정리하자구요..


주차번호판도 모두 떼어냈고, 이제 차에 남은건 영수증 몇장 말곤 없습니다. 결전의 날이 다가옵니다. 이별까지 얼마 남지 않았지만, 부디 무탈하게 잘 달려주었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