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합덕읍 관내에는 초등학교가 세 곳이 있습니다. 시내에 있는 합덕초등학교, 그리고 조금 외곽에 있는 합도초등학교, 아주 외곽 들판 한 가운데에 있는 신촌초등학교 이렇게 세 학교가 현재 남아 있습니다.


다만 인구가 감소하는 추세에 따라 가장 큰 학교인 합덕초등학교의 학급도 재작년 신입생 부터는 2학급으로 운영중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다른 학교들은 더 할 말 없이 한 학년에 한학급씩 운영중이고 말이죠.


수년 전부터 도 교육청에서 폐교 대상 학교에 이름을 올리고 있습니다만 그래도 지역민들의 성원으로 살아 남아 오늘날까지 명맥이 이어지고 있답니다.


2014학년도 기준으로 총 5학급에 학생수 35명, 병설유치원 학생 여섯명까지 합한다면 마흔명이 조금 넘는 학생을 수용하는 작은 학교입니다.



다른 학교들은 보통 정문과 운동장이 붙어있거나 정문에서 운동장이 보이는데..


이 학교의 운동장은 조금 특이한 구조입니다. 운동장이 학교 안쪽에 위치 해 있는 구조더군요. 요즘 한창 운동장 현대화 한다고 인조잔디를 깔거나 육상 트랙을 설치하곤 하는데, 평범하게 흙모래가 있는 운동장의 모습입니다.



운동장을 마주보고 작은 정원과 단층짜리 건물이 한 동 있습니다.


물론 이게 이 학교의 전부는 아니고, 뒤에 복층짜리 건물이 한 동 더 있네요. 단층 건물은 실습실이나 급식실등의 시설로 활용을 하는 듯 보였습니다. 학급과 기타 교직원이 활용하는 시설의 경우에는 대부분 복층으로 지어진 건물에 몰려 있었네요.



복층건물입니다. 운동장 앞의 단층건물과는 비가림막으로 막아둔 걸 제외한다면 비바람에 취약합니다.


요즘같이 추운 날에는 학교 주변으로 왔다갔다 하기도 참 힘들겠네요 ㅎㅎ



정문에서 운동장으로 가는 길은 죄다 보도블럭이 깔려 있습니다.


학교도 작은 편이라 아기자기하고 보도블럭도 깔끔하게 깔아 둔 상태라 멀리서 봐도 가까이에서 봐도 아름답습니다. 이래저래 아름드리 나무들도 정리가 잘 되어 있어 멀리서 봐도 장관을 이루고 있고요.



학교 안에서 바라보는 정문입니다. 정문이 과연 정문인가 싶을 정도로 작고 아담합니다.


학교로 들어오는 작은 다리를 건너면 바로 학교인데.. 뭐 사실 정문이 클 필요도 없겠지요.



이곳은 박병열 선생 동상지라고 써 있네요.


박병열 선생이 무얼 하시던 양반이신지는 설명을 옮겨 와 보겠습니다.


박병열 선생 동상지


박병열 선생은 1894년에 충남 당진군 합덕읍 신리에서 태어나 일찌기 육영사업에 큰 뜻을 두시고 1937년 일제치하에서 사라져가는 민족혼을 불러 일으키시기 위하여 이곳에 배움의 보금자리를 마련해 주신 훌륭한 분이십니다. 그 후 선생의 높은 공적을 기리기 위하여 이 자리에 동상을 건립하였는데, 일본군에 의해 강제로 빼앗겨 지금은 동상은 볼 수 없고 그 좌대만 남아 있습니다. 우리는 선생의 높은 뜻을 이어 받아 우리 학교를 더욱 빛내고 훌륭한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

결론 부터 말하자면, 당시 이 동네에 살고 있었던 대 지주 박병열 선생께서 사라져가는 민족 혼을 불러일으키시기 위해서 자신의 토지 일부를 기부해주셨다 보심 되겠습니다. 물론 이 박병열 선생님의 동상을 왜 다시 재건하지 않았는지는 모르겠네요. 



작은 정문 앞에서 학교를 바라봅니다. 


승용차 한대 지나갈 정도의 차도와 사람 한사람 지나갈 정도의 인도가 있습니다. 사실상 교문 옆으로 담장이 없어서 문을 걸어 잠궈도 있으나 마나 한 수준의 교문이지만.. 그래도 교문이 없으면 허전하지요.



학교 앞으로는 농수로가 지나갑니다.


농번기에는 물이 다리 바로 아래까지 차 오르곤 하는데 겨울이라 거의 바닥을 보이고 있네요. 수십년전에는 매년 한두사람씩 수로에 빠지는 사고를 당하는 사람이 있었다고 하는데, 요즘 학생들은 물 더러운 줄 알고 있는데다가 하두 위험하다 소리도 많이 듣고 저렇게 막아두기까지 해서 다행스럽게 사고가 일어나진 않고 있습니다.


오래되어 칠도 벗겨지고 이름도 없는 다리 앞에서 마지막 한컷...


이 학교가 학교로써의 수명을 다 하는 그날까지, 아니 그날이 지나고 학교가 다른 용도로 사용되는 그 날에도 오래된 교량은 무너지지만 않는다면 아무래도 영원하겠죠.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시 합덕읍 | 신촌초등학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신촌 2018.04.28 08: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당 간당 폐교를 모면 하는군요 우리는 한 학년에 200명 가까이 졸업 했었는데....
    합덕읍에 초등 학교가 5군데나 있었죠 지금 두곳은 폐교 되었지요 그 많던 사람들이 다 어디가고 이제 동네 마다 노인들만 계시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