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폐교탐방 시리즈.. 그동안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여기저기 많이 퍼졌습니다.


물론 작년에도 그 일환으로 전북 김제의 벽성대학교에 다녀왔었는데요. 교문이 닫혀있어 진입에는 실패했고, 사실상 미공개로 놔뒀던 사진들인데 보정 없이 올려봅니다.


김제의 벽성대학교는 나름 지난 1994년 설립되어 2014년 2월 28일자로 폐교가 된 학교입니다. 역시나 외딴 시골에 소재해 있었고, 그로 인한 불법 학위수여와 감사원의 시정경고 불이행으로 인해 결국은 폐교되었습니다.







나름 대로에서 벽성대학으로 들어가는 입구



아직 남아있는 로고..



큰길에 입구에서도 한참은 더 들어가야 합니다.


물론 들어가는 길목엔 상가도 민가도 없습니다.



정문 근처에 농가주택이 하나 있습니다. 사실상 관리가 되지 않아 폐허인 이런곳에 살고 계시더군요.


개가 짖습니다.



정문은 굳게 닫혀있습니다. 정문이 닫혀있으니 민가가 있던쪽 농로로 접근을 해봅니다.



농로 역시 상태는 썩 좋지 않았지만 대강 건물들 상태는 볼 수 있었습니다.


입구나 주변에 비해서는 그래도 폐교된지 1년도 지나지 않았던 당시라 크게 훼손되지는 않았습니다.



버려진 민가도 나오고..



사는 사람이 없으니 사실상 방치가 되는 작은 자취방도 역시 나옵니다.


종종 사람이 사는걸로 보이는 곳들이 있더군요. 아마 저렴한 방세때문에 온 사람들이 아닐까 싶습니다.



멀리서 바라본 벽성대학교 김제캠퍼스의 전경입니다.





대학 옆으로는 단입제라는 작은 저수지가 하나 소재해 있습니다.

주변은 역시나 순수농촌지대..



관리가 되지 않는 다세대주택의 현관문은 녹슬어 있습니다..


이곳 역시 잡동사니가 엉망진창으로 쌓여있는 가구가 있는가 하면 비교적 사람이 사는것처럼 보이는 가구도 있었습니다.



벽성대 후문쪽은 나름 왕복 2차선 도로 역시 거의 방치가 되다시피한 상태입니다.


차가 종종 지나는 가지만 그렇게 많이 지나가지는 않더군요.



후문은 차량이 들어가지 못합니다.



걸어서 들어가보니 풀만 무성하게 자라있고 인기척도 들리지 않습니다.


말 그대로 무섭습니다. 이런덴 최소 한사람 이상 데리고 와야 합니다. 이성이면 더욱 좋습니다.



가지치기가 되지 않은 은행나무 역시 무성하게 자랍니다.


무서워서 더 들어가보진 못하고 집에 왔었네요..


2014.08 나홀로 여행기, 미공개 이미지 - 김제 벽성대학교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김제시 공덕면 | (폐교)벽성대학 김제캠퍼스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