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예전에 이 행사에 다녀왔던 얘기를 간간이 올리기도 했었죠.

나름 기념적인 실내 전시이기도 했으니 오랜만에 올려보려 합니다.

 

나름 20년 넘는 역사를 자랑하던 속칭 '서코'라 불리던 이 행사도 여타 다른 행사들처럼 코로나 이후 중단되었다가 다시 재개되었습니다. 보통 7월과 8월 12월이 성대하게 열리는데, 이번 7월 행사를 맞이하여 '서울 디저트 페스티벌'과 '다꾸쁘띠전'이라는 행사를 함께 진행함과 동시에 이타샤(痛車). 즉 씹덕차들을 실내 전시에 넣어주겠다는 공지가 올라왔더군요. 역사적인 순간인지라 실내 전시 신청을 했고, 제 삼각떼도 선발된 13대 안에 포함되었습니다.

 

W07

처음에는 다 넣어줄 것처럼 신청을 받더니 마음에 드는 차만 골라서 받아줘서 말이 좀 있었습니다.

 

예상치도 못한 부분에서 합격이다 불합격이다 낙인이 찍혀버렸으니 그럴 만도 하지요. 애초에 처음부터 신청자 중 일부 선발하겠다는 얘기를 했었다면 모르겠는데 말이죠. 여튼 풀 랩핑이나 그에 준하게 돈 많이 쓴 차들이 다 선발되었습니다.

 

솔직히 요즘 워낙 쟁쟁한 차들 많아서 큰 기대 안했는데 딱 들어가버렸네요. 그래서 토요일 이른 새벽에 킨텍스 1전시관으로 향했습니다.

 

킨텍스 1전시관 하역장

킨텍스 1전시관 하역장의 문은 8시에 열렸습니다.

 

여러 물건을 싣고 온 용달차들이 끊임없이 들어갑니다. 규모가 규모인지라 끊임없이 들어가고 나오네요. 항상 저 앞으로나 왔었지 킨텍스 전시장 뒷문의 모습은 처음 보는지라 상당히 신기했습니다.

 

 

블루 아카이브

모바일 게임 블루 아카이브 이벤트 차량입니다.

 

뭐 카페? 비슷한 차량이라는데 게임에는 큰 관심이 없어서 모르겠지만, 게임 내 페이지에서 인증하면 뭐 음료수랑 굿즈를 준다고 하더군요. 요즘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게임인지라 저 차량 앞에도 엄청난 인파가 몰렸습니다.

 

입차

그리고 전시차량의 입차가 진행됩니다.

 

순번까지 다 정해줬는데 입차하니 그냥 입차순으로 세우라고 그러네요. 제 차가 안쪽에 주차되어 있어 다른 차들이 다 들어가고 거의 마지막에 들어갔는데 그냥 순서대로 세우라고 그래서 졸지에 구석으로 들어왔습니다.

 

진작 이럴 거면 미리 얘기라도 해 주던지..(그럼 또 순번 딴다고 새벽에 와서 기다리는 차들 속출했을 듯) 미숙한 운영이야 이런 일은 주최도 처음 겪어볼 테니 그러려니 하고 넘어갑니다.

 

주차완료

라인에 맞춰 잘 주차해줍니다.

 

이미 분열이 될 대로 된 바닥이라 양대 진영 두 곳 모두 속해있다가 나왔던 사람 입장에서 괜히 가시방석에 앉을 것 같아 우려스러웠습니다만, 전반적인 분위기는 좋았습니다. 의외로 평소 서로 감정이 있던 사람들이 오해를 풀기도 하는 모습을 봤고요.

 

준비완료

모든 준비를 마쳤습니다. 관람객 입장은 10시 이후 진행됩니다.

 

미리 들어와서 행사장이 준비되는 모습을 보는 것도 나름 재미나네요. 요즘 유행하는 트렌드와는 거리가 먼 장르인지라 큰 기대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당진에서 저 차 돌아다니는 모습 봤다는 얘기를 제가 직접 들은 것만 두 번. 다른 사람이 듣고 얘기해준 것도 한 번 있었네요. 생각보다 당진에 사는 사람들이 많이 왔나 봅니다.

 

차를 세워두고 본격적인 입장이 시작되기 전 행사장 구경을 다녀옵니다.

 

인싸냄새나는 티셔츠라 샀음

팝아트 스타일 홍대 인싸냄새가 나는 티셔츠라 하나 사봤습니다.

 

이거 말곤 디저트 페어 부스에서 쿠키랑 김부각을 사다 차에 넣어둔게 전부입니다. 내일 가면 뭐 또 다른걸 사서 먹을지 모르겠습니다만, 코로나 때문에 행사장 내에서 취식이 불가하니 막상 먹을거리 구입을 꺼리게 되더군요.

 

프리패스

느지막에 배부해주기는 했지만 이런 명찰도 하나 주네요.

 

다음날도 이거 걸고 입장하면 됩니다. 여튼 요즘 유행하는 장르와 관련된 부스들과 코스어들이 대다수라 틀딱장르 소리 듣는 저는 그냥 가만히 있었습니다. 트렌드와는 별개로 제가 이타샤에 발을 들인지 8년차인데 그때도 좀 된 장르 소리 들었으니 말이죠. 여튼 그렇습니다.

 

사람이 많이 늘었다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관람객이 꽤 많이 늘어났습니다.

 

버스를 타러 좀 일찍 나오긴 했는데,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통제가 불가능한 상황까지 갔다고 하더군요. 뭐 어쩌겠어요. 9시에 와서 입장을 기다리던 사람이 오후 1시에 들어왔다고 하는데.. 오늘의 일을 교훈삼아 내일은 차량 관리에 좀 더 신경써야겠습니다.

 

여튼 제 차는 일요일까지 킨텍스에 있습니다. 일요일 전시가 모두 끝나고 출차 예정입니다.

같이 세운 차량들 사진이나 올리고 이만 그럼 물러가겠습니다.

 

홀로라이브 호쇼 마린

[엑센트 위트 디젤] 홀로라이브 - 호쇼 마린

홀로라이브 오로 크로니

[티볼리 디젤] 홀로라이브 - 오로 크로니

소녀전선 P90

[모닝 어반] 소녀전선 - P90

걸즈 앤 판처 케이

[혼다 시빅] 걸즈 앤 판처 - 케이

러브라이브! 썬샤인 타카미 치카, 시부야 카논

[아반떼 N] 러브라이브! 썬샤인 - 타카미 치카, 시부야 카논

홀로라이브 호쇼 마린

[벨로스터 터보] 홀로라이브 - 호쇼 마린

네코파라 바닐라

[다이하츠 코펜] 네코파라 - 바닐라

보컬로이드 하츠네 미쿠

[스파크] 보컬로이드 - 하츠네 미쿠

블루 아카이브 리쿠하치마 아루

[토요타 MR-S] 블루 아카이브 - 리쿠하치마 아루

뱅드림! 로젤리아

[아반떼 N line] 뱅드림! - 로젤리아

원신 라이덴 쇼군

[닛산 스카이라인 ER34] 원신 - 라이덴 쇼군

러브라이브! 니지가사키 학원 스쿨 아이돌 동호회 유키 세츠나

[토요타 86] 러브라이브! 니지동 - 유키 세츠나 

 

P.S 게임 비중도 이전대비 꽤 높아졌고, 나랑 걸판 빼면 대부분 현역인 장르들이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