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조선 3대 방죽으로도 이름을 날렸던 곳이긴 하지만, 70년대 모두 농지로 변하고.. 몇년전 아주 병아리 눈물만하게 복원을 해놓았던 "합덕제"... 이전에 돌로 쌓은 둑은 따로 놔두고, 대강 흙으로 둑을 만들어 놓은 다음에 물을 조금 채워놓은게 전부인 이곳에, 연꽃이 피었습니다.

한번 논으로 갈아엎기 전에, 아름다운 연꽃으로 유명했던 이곳이 다시 그때의 명성을 되찾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라고 해야할까요? 어찌되었던간에, 복원하고 몇년 되다보니.. 이제는 잘 자리도 잡았겠다.. 연꽃이 만발하고 있습니다.


비구름과 함께.. 엄청난 바람이, 사진촬영에 악조건이였음에도 불과하고.. 자전거를 또 더럽히는 한이 있더라도 들어가보기로 했습니다..


아직 꽃봉우리만 올라온 연꽃부터 만개해있는 연꽃.. 그리고 이미 다 피고 진 연꽃까지...

물속에 들어가서 제대로 찍어보고 싶었지만, 그러지를 못하겠더군요...


듬성듬성 잡초들도 보이기는 하지만, 그래도 연잎이 있는 공간이 더욱 더 많이 보입니다. 이제 몇년 더 지나면, 완전히 빈공간 없이 연꽃들로 만발하겠죠..


그리고 바람은 강하게 불어옵니다. 뒤로 넘어가는 면적이 넓은 연잎들 앞으로, 꽃몽우리는 흔들흔들 거리면서도 제 자세를 유지하기 위해서 열심히 노력하는것 같이 보입니다...
(망할 바람... 바람 안불때 한번 더 와봐야겠어요;)


바람은 만발한 꽃들에게도 그 엄청난 능력을 가하고 있습니다. 면적이 넓은 잎사귀들과 함께, 꽃입도 바람 방향에 따라서 휘청거리고 있습니다.... 연꽃으로 살기도 참 힘든것 같아 보이는군요.....
이리저리 바람에 치이고 있으니 말이죠..;;;;

나중에 기회가 되면, 꽃이 다 지기 전에 한번정도 더 가봐야겠습니다.. 그리고 몇년 후면은, 더 만개할테니 그때까지 한번 기다려보기도 해야겠지요.. 그때는 그래도 제대로 인프라가 갖춰져있어서, 자전거 다 더럽히고, 바지까지 버리는 일은 없을테니 말이죠..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군 합덕읍 | 합덕제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