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도리의 지역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120건


지난 토요일. 매서운 바람이 불던 정오 즈음 삼길포로 향했습니다. 


서산시 대산읍 화곡리의 삼길포항은 서산의 끝자락에 위치해 있습니다. 당진에서는 대호방조제를 타고 대산방향으로 넘어가면 바로 보이는 그곳입니다. 여튼 삼길포는 그저 그런 어항을 관광지로 만든곳처럼 보이겠지만, 선상에서 회를 떠주는 조금 특색있는 어항입니다. 약 5년전 방문하고, 그 이후로는 전에 직장에 다닐때 종종 지나가고는 오랜만에 들려보았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65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33:30


바닷물은 싹 빠졌고, 하늘은 맑고 청명합니다.


바람이 좀 불어서 그렇지 괜찮네요. 미세먼지 없는 맑은 하늘은 핸드폰을 어디에 들이밀어도 작품같은 사진을 만들어 줍니다. 여튼 춥고 바람도 매섭게 부니 구경은 뒤로하고 바로 선착장 방향으로 향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264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33:38


저 멀리 보이는 당진화력발전소.


쥐닭급 적폐 취급받는 원전보다는 아니지만 현정권에 적폐로 낙인찍힌 미세먼지 배출장소랍니다. 암만 미세먼지 뿜어대도 중국에서 바람만 불어오지 않으면 이렇게 쾌청한 하늘을 볼 수 있는데 말이죠. 국민들은 모두 중국발 미세먼지가 원인이라고 생각하는데도 끝까지 중국탓 못하는 중국몽에 동참하는 정부도 좋지만, 중국에 할 말 하는 정부가 되었음 좋겠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80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34:08


삼길포 9경. 회뜨는 선상.


약 20여척의 어선이 모여있는 선착장이자 회를 떠서 파는 수산시장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1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34:34


선착장 아니 회를 파는 가게까지 쭉 들어갑니다.


가격대는 어디로 가나 동일합니다. 안이고 바깥이고 그냥 손님 없이 대기하고 있는 배에 들어가서 회를 주문하면 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336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35:58


강남호라는 배에서 회를 사갑니다.


배들의 위치는 주기적으로 바뀐다고 하네요. 입구에서 가까운 배와 멀은 배도 공정하게 위치가 바뀝니다. 광어하고 우럭을 주문하고 직접 회를 뜨는 모습을 지켜봅니다. 배에서 직접 회를 떠준다는 부분이 특별할 뿐이지 여타 수산시장과 크게 다를건 없습니다. 회를 주문해서 상을 차려주는 식당으로 가지고 가면 되니 말이죠.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88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36:06


회를 떠주는 배 안은 이렇습니다.


물고기를 잡는건 잔인해서 더이상 보지 않았습니다. 여튼 회는 호박엿을 담아주는것과 비슷한 플라스틱 도시락통에 담아줍니다. 카드 결제는 불가하여 무조건 현금을 내야 합니다. 선착장 입구에서 초장과 상추를 팔긴 합니다만, 날도 추운데 밖에서 먹지도 않을거고 가까운 아무 식당이나 가지고 들어갑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54:04


회만 가지고 들어가면, 알아서 상을 차려주고 매운탕거리를 건네주면 그 고기로 매운탕을 끓여줍니다.


차림비는 1인당 5천원 수준입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0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54:06


막상 해변 주변을 걷는 사람들은 별로 없지만 따뜻한 식당 안에는 사람들로 붐빕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7 | 0.00 EV | 4.3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8:12:08 13:57:42


회를 먹고, 매운탕까지 다 먹고 왔습니다.


비스토를 탈 적에나 여러번 갔었지 스파크 타고 삼길포는 처음 가지 않았나 싶습니다. 무엇보다도 구불구불하던 길의 확장공사가 모두 다 끝나 소요시간도 현저히 줄어들었고, 접근성도 종전대비 매우 좋아졌습니다. 여튼 날만 조금 더 따뜻했더라면 좋았겠지만 말이죠. 오랜만에 삼길포 나들이. 즐거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서산시 대산읍 화곡리 1891 | 삼길포항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오늘 아침 뉴스를 보다보니 익숙한 장소에서 음주운전자가 운행하던 티볼리 렌터카가 신호등을 들이받고 두동강이 나 세명이 사망했다는 소식을 접했습니다. 기사를 보아하니 홍성읍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동기들인데, 자취방에서 술을 마시고 카쉐어링으로 티볼리를 빌려 내포에 갔다가 마땅히 한잔 더 할 곳이 없어 돌아오던 중 발생한 사고라고 하네요.


http://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1344112




홍성 소향삼거리는 우회전 차로가 사실상 직진방향이고, 직진차로는 크게 좌측으로 커브를 돌아 나아갑니다. 


좌회전 수준으로 돌아가는 도로라 항상 위험하게 느끼던 곳인데 결국 속도를 줄이지 못한 차가 연석을 밟고 신호등을 들이받는 사고가 났습니다. 사고가 발생한지 약 12시간 후. 지나갈 일이 있어 사고가 났었던 삼거리를 지나가면서 삼거리의 모습을 담아보았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8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11:20 14:22:43


소향삼거리를 알리는 이정표.


직진은 1개 차로, 좌회전은 두개 차로입니다. 현재의 진행방향으로 신호등이 총 두개가 있는데 하나는 지금 보이는 신호등이고, 또 하나는 삼거리 건너편에 존재합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지금 보이는 신호등이 올라가 있는 교통섬 끝쪽 연석을 밟고 다음 신호등 기둥과 충돌했다고 합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06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11:20 14:22:52

지나가면서 본 사고장소.


스키드마크도 하나 없었습니다. 차는 두동강이 나 교통섬 위로 올라갔다고 하네요.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120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1:20 14:30:42


반대편으로 나와봅니다. 반대편 연석에도 긁힌 자국이 있지만, 사고의 흔적은 찾기 힘들정도로 정리가 된 상황입니다.


신호등 기둥에 깨진채로 달려있던 계량기와 미처 치워지지 못한 유리조각, 찢어진 패딩에서 나온 오리털 몇개만이 사고가 있었던 장소임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4672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8:11:20 14:33:19


조금 뒤에 오니 도로교통공단 사고조사차량과 경찰 승합차가 사고 장소에 와 있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1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8:11:20 14:32:47


카매라맨과 기자도 사고 현장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사고 현장 근처로 남은 오리털과 파손된 계량기를 촬영하는 모습입니다. 음주에 정원초과라 여러모로 해결이 쉽지는 않을 듯 보입니다. 차라리 차를 빌릴 돈으로 택시를 탔더라면, 그냥 한잔만 마시고 자신들의 자취방에서 잤더라면 일어나지 않았을 사고인데 안타깝기만 합니다. 음주운전을 두둔하고픈 생각은 일절 없습니다. 나의 생명과 재산은 둘째치고 나의 객기로 인해 남이 다치거나 목숨을 잃는 일은 없어야만 합니다. 


음주운전자를 방조한 동승자도 음주운전 방조죄로 처벌을 받습니다. 음주운전자 옆에 같이 탄 사람도 공범이 된단 이야기지요. 주변에서 음주 후 차를 타려는 사람이 있다면, 차는 나중에 찾으라고 택시나 대중교통을 태워 보내거나 대리운전을 불러줍시다. 그것만이 불행을 막아 줄 유일한 방법입니다. 망자들의 명복을 빕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성읍 소향리 | 소향삼거리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