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에 해당되는 글 27건


홍성군에서는 홍주읍성의 복원과 노후화되고 비좁은 군청을 이전하기 절차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홍성읍과 광천읍 일대의 열군데가 넘는 후보지가 나왔습니다만, 총 다섯곳으로 압축되었고 모두 홍성읍에 소재한 다섯곳의 후보지를 놓고 주민투표를 70% 반영하여 최종 군청 이전부지를 선정하기로 했습니다.



예비후보지는 총 다섯곳. 


기존의 군청을 중심으로 형성된 홍성 시내를 기준으로 서쪽에 소재한 후보지가 세곳. 북쪽 한곳. 남쪽 한곳이 존재합니다. 작은 홍성읍 내에서도 나뉘고 또 나뉜 각 지역의 개발위원회나 번영회 등에서 추천한 후보지이고, 이 최종 후보지들을 밀고있는 단체들 역시 나름대로 선거유세에 공을 들이고 있습니다.


투표는 만19세 이상 홍성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군민이면 누구나 가능하고 각 읍/면사무소에 투표소를 설치하여 순회한 뒤 모바일투표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이 사실을 아파트 우편함에 꽂혀있는 안내문을 보고 알게 되었고, 오늘이 홍북읍 투표일인지라 집에 들어오며 투표를 위해 방문했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342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19:12:18 16:01:34


역시 옮겨질 예정인 홍북읍사무소.


물론 이 군청사 이전 주민투표가 홍성읍 근처에 붙은 광천읍과 홍북읍(내포) 사람들이 아닌 장곡면 결성면 구항면 서부면 이런 지역에 사는 주민에게 무슨 의미가 있겠냐만은 새 군청사 위치의 영향을 받는 홍북읍의 경우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투표를 위해 읍사무소를 찾았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30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9:12:18 16:01:44


주민투표 여부와 후보지를 알리는 현수막도 게시되어 있습니다.


홍성읍을 위협하는 수준까지 인구가 늘어난 홍북읍(내포)이기에 아무래도 내포 접근성이 좋은 기호 4번. 구)홍성여고 맞은편이 유리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홍성읍의 표는 다섯개로 분산이 되고, 어디를 찍으나 전혀 관련없는 지역에서는 투표열기도 그리 높지 않았으리라 생각되기에 아무래도 기호 4번이 유리하게 느껴집니다.


홍성 외부에서 유입된 제 입장에서도 딱히 말 할 필요 없이 4번을 찍고 나왔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70sec | F/2.4 | 0.00 EV | 6.0mm | ISO-25 | Flash did not fire | 2019:12:18 16:25:06


다른 후보지 현수막은 잘 보지 못했는데, 기호 4번 현수막은 꽤 많이 보았네요.


내포로 가는 길목에 군청이 생겨야 내포와 기존 홍성 도심간의 완충지대로 균형있는 발전이 이뤄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신분증을 들고 투표를 하러 가니, 주민번호와 함께 일련번호를 적어놓던데 중복투표를 막기 위한 방법치고는 조금 꺼림찍했습니다. 공산당식 투표도 아니고요..


여튼 올 연말 안으로 새 군청이 세워질 위치가 정해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제가 투표한 4번 후보지가 선정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홍성군 홍북읍 대동리 191 | 홍북읍 행정복지센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s://titime.tistory.com BlogIcon Hawaiian 2019.12.21 0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청과 홍북, 홍성읍 경계의 균형을 생각하면 4번.
    행정적인 편리함을 생각하면 1, 2번이 적절하겠네요. (1번 - 법원, 세무서 / 2번 - 기존 위치와 가까움, 홍성읍 주민센터)


요즘 지어지는 아파트들은 대부분 주민 편의시설로 독서실이나 휘트니스센터가 함께 지어집니다. 


입주민 편의시설로 거기에 수영장이나 다른 부가시설들도 지어지긴 합니다만, 저희 아파트는 휘트니스센터와 독서실을 제외하고는 대략 탁구장과 스크린골프장 배드민턴코트정도가 존재합니다.



집에서 보면 아주 잘 보입니다. 클레시안센터라는 이름의 단지 내 복지시설에 소재해 있습니다.


입주 3년차를 넘겼습니다만 그동안 근처에 얼씬도 하지 않았습니다. 월급쟁이 생활을 하면서 그럭저럭 시간적 여유도 생기고 하니 등록하러 가야지...만 하다가 드디어 큰 맘을 먹고 등록을 하러 휘트니스센터로 향하게 되었네요. 집에서 누워서 빈둥대느니 다만 런닝머신이라도 조금 타고 오는게 나으니 말입니다.


지하주차장으로 통행이 가능하긴 합니다만, 비도 그쳤으니 1층으로 나와 지상으로 올라갑니다.



헬스장 입구.


명절을 제외하곤 매일 아침 6시부터 밤 10시까지 개방한다 합니다. 일괄적으로 관리비에서 거둬가는 단지들도 있지만, 저희 아파트의 경우 회원제로 등록하여 등록된 회원에 한해 이용이 가능합니다. 지문인증을 거쳐야 문이 열리고 안에서도 따로 버튼을 눌러야 문이 열립니다.


등록을 하려면 사무실을 거쳐야 합니다. 사무실 역시 마감시간까지 직원이 상시 상주하고 있습니다.



헬스장 입구에서 우측으로 한바퀴 돌아갑니다.


로비 안내데스크 옆으로 사무실 문이 존재합니다. 노크를 하고 들어가니 책상과 컴퓨터가 놓여져 있었고, 직원 한 사람이 자리를 잡고 있었습니다. 등록을 하러 왔다 얘기하니 기본적인 동 호수와 이름 전화번호를 물어보고 등록은 금방 끝났습니다.



휘트니스 센터 이용요금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번째 등록자 기준 헬스 2만원, 골프 3만원. 두 종목 다 등록시 4만 5천원. 두번째 등록자부터 10%씩 할인된 가격에 이용이 가능합니다. 시설이 조금 오래된 동네 헬스장도 한 달에 약 5만원씩 받는데, 2만원이면 그냥 거저수준이죠. 


크게 부담도 가지 않는 가격이니 앞으로 별 일이 없다면 계속 연장등록을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헬스장 시설입니다. 


벽쪽으로 유산소 운동을 위한 기기들이 나열되어 있고 그 외에는 근력운동을 위한 기구들이 놓여져 있습니다.



아까 들어오지 못했던 출입구. 지금은 지문을 찍으면 언제든지 들어 올 수 있습니다.


깔끔하고, 현재 사용중인 공간 외 사용중이지는 않지만 개인PT실을 비롯한 작은 공간들도 나뉘어져 있었습니다.



런닝머신에 TV도 달려있네요.


TV를 보며 약 40분정도 걷고, 20여분 간단한 근력운동을 마친 뒤 약 20분은 자전거를 타고 마무리했습니다. 하루이틀 한다고 살이 빠지진 않겠지만, 그래도 꾸준히 하다보면 더이상 몸이 불어나지는 않겠죠.. 어디 가는 일 없이 집에만 박혀있는 주말에도 헬스장에서 쉽게 시간을 떼울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P.S 덤최몇 보고 가신 줄 아시는데 저 그거 안봤어요. 덤최충 아닙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s://zzing548.tistory.com BlogIcon zzing548 2019.07.26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늘어나지 않는 방문자수 때문에 블로그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계시면 제 블로그에 한번 방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s://zzing548.tistory.com/entry/Selected-Keyword 에서 블로그 트래픽 상승 및 성장을 위한 Selected Keywords에 대한 내용을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