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판'에 해당되는 글 12건

반응형

 

밀리고 밀린 포스팅거리가 참 많습니다. 드디어 번호판 교체 포스팅까지 왔네요.

 

신차에는 두자리 번호판을, 오래된 차량에는 세자리 반사번호판을 부착하는 변태같은 번호판 조합을 좋아하는 사람 입장에서 이번에도 당연히 세자리 번호판을 달아줘야 맞겠죠. 규격변경이라던지 번호판보조대 작업은 모두 마쳤습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번호판만 새로 받아 달아주면 됩니다.

 

 

젠트라X 3DR 번호판 규격변경 + 번호판등 교체

변태 번호판 좆문가는 당연히 변태같은 번호판을 달아야겠지요. 뒤에 짧은 번호판이 들어가는 젠트라X 역시 규격변경을 통해 긴 번호판을 달 수 있게 만들어줍니다. 왜 GM대우차가 잘 팔리지 않

www.tisdory.com

 

젠트라X 크루즈(라세티프리미어)용 번호판보조대 장착.

번호판 규격변경 이야기에서 왜 젠트라가 안팔렸는지 나름 상세히 설명해두었습니다만... 뒤 번호판 뿐만이 아니라 앞범퍼도 짧은 번호판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젠트라X 3DR 번호판 규격변경 +

www.tisdory.com

 

이미 규격변경을 마쳐 혼합형 번호판이 아닌 앞 뒤 모두 긴 번호판의 부착이 가능합니다. 당연하게도 전기차 번호판이 아닌이상 앞에 세자리 숫자가 들어간 번호판이 부착되고요. 그런고로 두자리에서 탈피하여 세자리 번호판을 부착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이미 비스토로 규격변경을 통해 세자리 번호판을 성황리에 부착했었죠.

 

 

비스토 터보 긴 번호판(반사번호판) 장착하기

유럽형 번호판 도입 전 출시된 구형 차량의 뒷 번호판까지 긴 번호판을 장착하는 부분에 대해 많은 분들이 시도했지만 처음부터 끝까지 명쾌하게 작성해둔 글이 없어 큰 애로사항이 있었습니다

www.tisdory.com

 

그렇게 여기저기 관청에 전화를 돌리다가 예산군청에서 흔히 필름번호판이라 하는 재귀반사식 번호판이 77xx대가 나온다는 얘기를 듣고 7포커는 바라지 않지만 7 사이에 아무 숫자나 하나 끼어있는 번호라도 받으려는 생각에 예산군청으로 향했습니다.

 

예산군청

오랜만에 찾아오는 예산군청입니다.

 

입구로 들어와 체온을 측정하고 QR인증을 마친 뒤 군청 끝자락 민원실에 있는 자동차등록창구로 갑니다. 전반적으로 예산군청 공무원들은 친절합니다. 얼추 마감에 가까워진 시간에 방문했음에도, 친절하게 맞아주셨습니다. 번호 변경 서류를 작성하고 가챠를 돌려봅니다만.....

 

7700번대 필름번호판은 임의대로 50단위로 끊어 7750까지의 번호 중 두자리가 남았다고 그거 선택 안하면 뒤로 안넘어간다고 그러네요.. 근데 남은건 7748 7732같은 막번호입니다. 뭐 이딴 체계가 다 있나 싶습니다만, 비싼돈주고 막번호로 필름번호판 부착하느니 일반 천공형과 비천공형 번호를 돌려달라 합니다.

 

천공형 번호판

천공형 번호판입니다. 250고79XX번대 번호가 풀리고 있습니다.

 

요즘은 다들 필름번호판을 우선 선택하니 일반 천공형 번호판의 인기가 덜합니다. 그래서 천공형의 번호 회전이 조금 느린편이기는 한데, 그래도 가장 저렴한 가격에 등록을 할 수 있는지라 선호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막상 눈에 들어오는 번호가 없네요.

 

미련없이 비천공 번호판을 돌려달라 합니다.

 

비천공 일반번호판

이건 번호가 더 지저분한 느낌입니다.

 

그냥 지나갔었는데 371라9371 찍을걸 그랬나 싶은 생각도 드네요. 시간적 여유가 있었더라면 뭐 주변 관청을 돌아다니거나 필름번호판에 7750 이후 대역이 풀릴 때 다시 오겠습니다만 시간적 여유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 답이 없는 번호에 절망하니, 특별히 천공으로 한번 더 돌려주겠다고 합니다.

 

별 기대 안했습니다만...

 

다시 돌린 결과

역시 별 기대 안하기를 잘한 결과물이 나왔습니다.

 

여기서 그냥 250고7973을 골랐습니다. 처음에도 있었던 번호네요. 뭐 어쩌겠습니까. 비스토에는 그나마 돈 안주고 살 수 있는 번호 중 괜찮았던 3343을 달았습니다만, 그냥 세자리 번호판 부착에 의미를 두고 있는지라 그냥 그 번호로 결정했습니다.

 

등록면허세 납부

등록면허세를 납부하고 자동차등록증을 재발급받습니다.

 

처음 부여받았던 번호. 두번째 주인이 바꾼 번호에 이어 번호 변경은 세번째입니다. 앞으로 주인이 바뀐다 한들 번호판을 바꾸려 하지는 않겠죠. 규격변경까지 마치고 뒤에 긴 번호판도 달아놨는데 말입니다. 휘장사 업무 마감시간이 다가오는지라 빨리 휘장사로 이동하라고 하네요.

 

이미 다 만들어놨잖아.... 근데 왜 안된다는거야..

네. 389나 7750~7799까지의 반사번호판은 이미 제작된 상태입니다.

 

포커번호판 7777은 따로 나와있네요. 주인이 있는건지 모르겠습니다만, 아직도 7700번대 번호가 모두 소진되지 않았습니다만, 이미 7777은 누군가가 부착했네요. 뭐 돈 많으면 다 사죠. 돈없는 도태거지는 그림의 떡입니다.

 

번호판 부착

본격적으로 번호판 부착작업이 진행됩니다.

 

앞은 뭐 쉽습니다. 파란색 전기차용 플레이트를 달아달라고 했습니다만 한참 찾으시더니 없다고 하시더군요. 그래서 쉐보레 플레이트를 장착하기로 합니다. 제 차는 DAEWOO인데 CHEVROLET 플레이트가 장착되는 상황입니다.

 

앞 번호판 부착은 쉽게 끝났고, 이제 봉인과 함께 규격이 변경된 뒷번호판을 부착하러 갑니다.

 

플레이트부터 장착

번호판 플레이트부터 장착합니다.

 

맞보드를 채우고 수입차처럼 너트를 박아 봉인을 달아달라고 하니 바로 이해하시고 작업해주십니다. 생각보다 수월하게 작업됩니다. 플레이트는 조금 내려도 키를 사용하는데 큰 문제는 없습니다만, 간섭이 생기지 않게 최대한 위로 올려서 달아주셨습니다.

 

장착완료

그렇게 장착작업이 끝났습니다.

 

뒤에 조금 공간이 뜨기는 합니다만, 그렇다고 눈에 보이거나 거슬리는 수준은 아닙니다. 트렁크는 이전에 사고로 교체되었는데, 기존 플레이트가 있던 자리에 살짝 녹이 올라왔더군요. 뭐 어쩔 수 없는 부분이니 그냥 그러려니 하고 타야겠습니다.

 

번호판이 바뀌니 분위기도 많이 달라졌습니다.

 

원체 팔리지도 않았던 차량이고 흔치 않은 3도어 모델인지라 수입차라 오해해줬으면 하는 생각도 듭니다. 그래봐야 대우마크 보고 국산차인건 다 알아채겠지만 말이죠. 어렵지 않습니다. 구형차에 규격변경을 통해 긴 번호판을 부착하는 행위는 당신도 쉽게 할 수 있습니다.

 

물론 녹색 전국번호판이나 지역번호판이라면 나름대로 가치가 있어 쉽게 번호판을 교체하기 어렵겠지만, 흰색 전국번호판이라면 한번쯤은 해 볼 만 하다 생각됩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어제 집에 들어오던 길에 대단한 배기음을 가진 W222 S63 AMG를 보았습니다.

 

S클래스 신형이 나왔다 한들 어지간한 지방 집값 수준정도 하는 비싼 차량입니다. 저같은 도태된 거지서민은 평생 벌어도 저런 좋은차 구경도 못하고, 가성비만 따져가면서 유지비가 저렴하고 연비가 우수한 차만 골라서 타고 다니겠습니다만 플래그쉽 대형 세단에 퍼포먼스를 더한 사실상 공도 위에서 탈 수 있는 차량 중 끝판왕이라 보면 되겠습니다.

 

최대출력 612마력, 토크도 80대가 넘어갑니다. 물론 디젤엔진보다 토크가 높지는 않습니다만, 출력만 놓고 본다면 어지간한 대형 화물차보다 높은 수치를 자랑합니다.

 

W222 S63 AMG

그냥 별 생각 없이 신호에 정차했는데, 번호판이 636363이네요.

 

0911이나, 0588처럼 차량명에 번호를 맞춰서 타는 경우는 여럿 보긴 했습니다만, 63으로 이런 조합을 맞춰 다니는 경우는 처음 목격했네요. 열심히 구독하시는 분들은 잘 아실겁니다. 신규로 나오는 번호판을 받기보다는 투싼에 323232 번호판을 달아줬던 방식과 비슷하게 기존에 해당 번호판이 부착된 차량을 말소한 뒤 부활시키는 방법으로 이런 번호판을 부착하곤 합니다.

 

2021.02.11 - [티스도리의 자동차이야기] - 210209 투싼(NX4) 신차 등록 + 두자리 번호판 부착

 

210209 투싼(NX4) 신차 등록 + 두자리 번호판 부착

투싼의 임시번호판 기간은 2월 2일부터 2월 11일까지입니다. 연휴 중간에라도 걸쳤으면 연휴까지 임시번호판으로 버티다가 2월 15일에 번호판을 부착해도 되겠지만, 연휴 첫날 끝나버리니 참 애

www.tisdory.com

저야 뭐 업무용으로 타던 마티즈를 말소하여 처리했지만, 재력이 있으신 분들은 브로커를 통해 신규 발급되는 골드번호를 선점하거나 가격이 나가는 중고차를 구매하여 말소한 뒤 신차에 부착하신다고 합니다. 번호에 별 욕심이 없는 분들도 많이 계시겠지만, 대부분은 전화번호도 그렇고 외우기 쉽거나 보기 쉬운 번호를 선호하곤 하지요.

 

차라리 이걸 양지로 끌어들여 핸드폰 번호처럼 선호번호에 대해 무작위로 추첨을 하거나 경매에 붙여 나름대로 공평한 기회가 간다면 모르겠습니다만, 그건 그거대로 또 논란이 생기지 않을까 싶습니다. 여러모로 좋은 번호를 달고 다니는 차량들을 보면 부럽습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