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각떼를 출고하면서 지넷시스템의 X2라는 블랙박스를 장착했습니다.



18년 연말. 사실상 19년 1월에 장착했었는데, 얼마 전 블랙박스 메모리가 수명을 다 한 것 같아 겸사겸사 장착했던 용품점에 가서 메모리 카드를 하나 더 샀는데 기존 메모리카드의 영상을 보시더니만 블랙박스 카메라 렌즈의 초점이 나갔다고 하시더군요. 


뭐 여튼 후방 영상과 비교해보니 후방 영상은 상대적으로 선명하게 보이지만, 전방 영상은 조금 흐리게 보였습니다. 그리고 같은 모델 블랙박스에서 정상적으로 촬영된 영상과 비교하니 초점이 맞지 않는 것이 확실하더군요. 여튼 A/S를 보내라 해서 지난 월요일에 지넷시스템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신청서를 작성한 뒤 택배를 보내기 위해 박스를 포장했습니다.



지넷시스템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AS신청서를 다운받아 출력한 뒤 인적사항과 증상을 기재했습니다.


그리고 고객센터로 전화를 걸어 어느 택배사로 보내야 하는지 물어보니 1년이 지난 제품은 택배회사 상관없이 그냥 선불로만 보내주면 된다고 하네요. 그래서 편의점 택배를 활용하여 화성시 송산면의 지넷시스템 AS센터로 발송했습니다.


월요일 오후에 택배를 접수하고, 수요일 늦게 택배가 AS센터에 도착했다는 알림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목요일 정오즈음에 지넷시스템 AS센터에서 연락이 왔고 카카오톡 알림메시지까지 도착했네요.



무상수리 사유는 모르겠지만, 포커스 틀어짐이 확인되어 무상으로 수리하여 택배로 보내준다고 합니다.


언제부터 초점이 틀어졌는지는 알 수 없지만, 여튼 근 2년 가까이 쓰고있는 블랙박스를 무상으로 고쳐서 보내준다고 하니 제 입장에서 딱히 거부하거나 마다할 이유는 없지요. 여튼 목요일 혹은 금요일에 택배로 발송된다는 연락을 받고 기다리니 금요일 오후에 택배가 도착했습니다.


월요일에 택배를 접수하여 AS센터를 거쳐 금요일에 다시 제 곁으로 돌아오게 되었지요.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1.8 | 0.00 EV | 4.2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8:28 18:47:46


제가 택배를 보냈던 그 상자에 그대로 포장만 다르게 담겨서 도착했습니다.


저는 완충재를 잔뜩 집어넣었는데 다 버리고 간소하게 담아서 왔네요. 포장을 뜯어봅시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Spot | 1/20sec | F/1.8 | +0.06 EV | 4.2mm | ISO-1000 | Off Compulsory | 2020:08:28 18:48:26


기존 블랙박스가 그대로 오긴 했습니다만, 카메라 렌즈를 교체하여 렌즈에 비닐이 붙어있습니다.


투명한 컬러였으면 그냥 놔뒀겠지만, 파란색이라 녹화에 지장을 주기에 제거하기로 합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36sec | F/1.8 | 0.00 EV | 4.2mm | ISO-64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8:28 18:49:29


후방용 카메라는 일련번호가 다르네요. 리퍼제품인지 아예 새제품인지는 모르겠습니다.


브라켓까지 새로 장착된채로 배송되어 왔습니다. 제 차에 장착된 브라켓 색은 완전 투명인데 이 후방카메라의 브라켓 색은 약간 검은빛을 내는 플라스틱이네요.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2sec | F/1.8 | 0.00 EV | 4.2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8:29 15:58:50


AS센터를 거쳐 다시 돌아온 블랙박스를 장착합니다.


먼저 전방부터 달아줍니다. 블랙박스를 탈거하고 브라켓만 다시 달아두었는데 다시 브라켓을 탈거하여 블랙박스 본체와 결합한 뒤 배선을 연결하고 고정시켜줍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2sec | F/1.8 | 0.00 EV | 4.2mm | ISO-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8:30 15:57:24


후방은 더 간단합니다.


그냥 브라켓에 카메라 모듈을 꼽아주고 배선 연결만 해주면 끝.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1.8 | 0.00 EV | 4.2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8:30 15:58:34


새로 온 후방카메라에 달려있던 브라켓에서 카메라 본체를 탈거하여 기존 브라켓에 장착 완료.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Spot | 1/60sec | F/1.8 | 0.00 EV | 4.2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20:08:30 16:00:03


전방카메라 그리고 후방카메라까지 촬영이 잘 되는 모습까지 확인했습니다.


펌웨어 업데이트도 함께 진행된건지 일부 설정이 변경되어 있었는데, 그 설정까지도 하나하나 다시 돌려놓고 모든 셋팅을 완료했습니다. 뭐 다음에는 무상수리같은거 안해주겠죠. 4~5년 타고 문제가 생긴다면 그때가서는 블랙박스를 바꾸는 쪽으로 알아봐야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제 진짜 일반보증으로 처리되는 마지막 수리입니다.

핸들(스티어링휠)과 닳은 핸들리모콘. 그리고 헐렁거리는 파워윈도우 스위치를 교체했습니다. 


여러모로 보증기간을 2년 8만km로 바꿔놓고, 8만km에 임박한 시점에서 마지막으로 받아먹을걸 다 받아 먹었으니 여한이 없네요. 그동안은 보증이 있어 큰 걱정 없이 다녔지만 앞으로 주요 동력계통과 배기가스 관련 부품들을 제외한 자잘한 수리는 내 돈을 내야만 합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Spot | 1/102sec | F/1.8 | 0.00 EV | 4.2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20:08:14 15:16:37


지난주 금요일. 79,901km를 주행한 상태로 블루핸즈 내포현대서비스에 도착했습니다.

보증수리를 받을 수 있는 주행거리가 99km도 남았습니다. 받을 수 있는 수리는 다 받아 먹어야죠. 


스티어링휠(핸들)과 버튼 칠이 까진 좌측 핸들리모콘을 교체하고 운전석 파워윈도우 스위치에 유격이 생겨 그것까지 교체판정을 받아 교체하기로 합니다. 금요일 오후에 방문했으니 월요일이 임시공휴일이였고, 대략 수요일쯤 부품이 오겠거니 생각하고 수요일에 블루핸즈에 방문했습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2817sec | F/1.8 | 0.00 EV | 4.2mm | ISO-32 | Off Compulsory | 2020:08:19 17:19:51


수요일 5시 즈음 입고했습니다만, 밀려있는 차들도 많고 차를 놓고 가던지 다음날 오라 하더군요.


부품은 수요일 오전에 왔다고 합니다. 그냥 사무실에 접수하러 들어가니 바로 차트를 찾아서 꺼내줍니다. 차량이 많아 조금 기다리니 저를 부르더군요. 소요시간이 좀 걸리는 작업인지라 수요일에는 힘들다고 하시네요. 결국 목요일 오전에 잡힌 일정이 없는지라 아침 일찍 내포현대서비스를 찾기로 하고 집에 돌아갔습니다.


samsung | SM-N950N | Normal program | Pattern | 1/488sec | F/1.7 | 0.00 EV | 4.3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 2020:08:19 17:19:13


총 세가지 부품이 교체됩니다.

부품값만 20만원에 육박하는 195,470원입니다.


56111 F2EA0TRY 

바디-스티어링 휠


93570 F20004X

스위치 어셈블리-파워 윈도우 메인


96710 F2030

스위치 어셈블리-스티어링 리모트


고급 수입차를 타고 경제적으로 여유로우신 분들이야 매우 저렴하게 생각하시겠지만, 일개 도태한남충 서민 거지새끼인 제 입장에서는 요즘처럼 힘든 시기에 큰 돈이 아닐 수 없습니다. 공임까지 고려한다면 자비로 수리하는 경우 30만원 가까운 비용이 들어가겠지만, 보증수리입니다. 제 돈 들어갈건 단 하나도 없습니다.


핸들은 스티어링 휠 바디만 왔고, 파워윈도우 스위치는 운전석 도어트림에 들어가는 스위치가 앗세이로 붙어서 왔습니다. 핸들리모콘은 뭐 보이는 그대로가 하나의 부속품으로 나오고 있으니 그대로 왔더군요.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2755sec | F/1.8 | 0.00 EV | 4.2mm | ISO-32 | Off Compulsory | 2020:08:20 08:45:08


목요일 아침. 내포현대서비스.


연휴기간동안 여기저기 때려박아 들어온 차들로 붐비고 있네요. 접수를 하고 기다리니 차가 곧 사라집니다. 정비부가 아닌 판금부로 넘어갔네요. 그렇습니다. 핸들은 정비부에서 뜯는데 도어트림은 판금부에서 뜯어서 파워윈도우 스위치를 교체하더군요. 도어트림에 있는 물건들을 다 빼고 작업장에 가지고 가 파워윈도우 스위치를 교체한 다음 다시 일반정비부 정비고로로 차량이 옮겨졌습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2sec | F/1.8 | 0.00 EV | 4.2mm | ISO-64 | Off Compulsory | 2020:08:20 09:17:00


조금 지난 다음 차에 다가가니 핸들이 적출된 상태네요.


에어백 모듈은 조수석에 있습니다. 핸들을 통째로 교체하는게 아닌지라 에어백 모듈은 그대로 놔두고 작업실로 들어가 핸들의 이식작업이 이루어지고 있더군요. 뭐 열선까지 들어간 핸들이 13만원대라면 매우 착한 가격이 아닐까 싶습니다.


또 판금부에서 도어트림 가져다가 파워윈도우 스위치 교체작업을 진행하면서 구리스로 보이는 무언가를 묻혀놨네요. 물티슈로 지워보려 문질러도 잘 지워지지 않았습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80sec | F/1.8 | 0.00 EV | 4.2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20:08:20 09:17:05


스티어링휠이 빠진 운전석은 휑하기만 합니다.


사실 처음 적출하는게 아닙니다. 약 3만km정도 주행하고 핸들 소음으로 MDPS 커플링을 교체했는데 그 당시 핸들을 적출했었을겁니다. 그렇게 두번째 적출입니다. 앞으로는 더이상 핸들을 떼어낼 일이 없었으면 좋겠네요.


한참을 문이 열려있고 핸들이 적출된 상태로 세워져 있었더니만, 곧 작업이 다 끝났다고 저를 부르네요.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1sec | F/1.8 | 0.00 EV | 4.2mm | ISO-80 | Off Compulsory | 2020:08:20 10:02:00


새 핸들로 교체되었습니다.

아 비닐 그냥 놔둬달라고 얘기를 못했더니 비닐이 다 뜯겨나갔네요.


가죽에 문제가 있는건지 모르겠지만 일부 고급차종을 제외한 현대기아차 가죽핸들의 경우 10만km 즈음에서 손에 무언가가 묻어나오고 끈적끈적해지며 가죽이 벗겨지는 경우가 왕왕 보입니다. 그래서 핸들커버를 씌우지 않고 오래 타기 위해서는 신차 출고 당시 붙어나오는 핸들비닐을 최대한 오래 유지하는것이 핵심이라 생각합니다.


다들 저를 개또라이라 생각할지 몰라도 제가 핸들 비닐을 3만km에서 제거했는데 그러고 5만km를 더 타면서 핸들이 많이 닳았음을 확인했습니다. 아예 출고 당시에 핸들 비닐을 제거했더라면 8만km를 탄 상황에서 거의 걸레짝 직전의 상태를 자랑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어디서 비닐을 구해다가 감싸고 타던지 해야겠습니다. 참고로 핸들커버는 매우 싫어합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90sec | F/1.8 | 0.00 EV | 4.2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20:08:20 10:02:04


새로 교체된 좌측 핸들리모콘입니다.


오디오 조작을 위한 버튼들과 음성인식 버튼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트립컴퓨터를 조작하는 우측 버튼보다 사용빈도가 훨씬 높습니다. 그리고 우측과 비교해서 새거라 그런지 플라스틱이 약간 거칠게 느껴지네요. 아마 좀 타다보면 버튼 위로 손을 올리는 경우가 많아 금방 맨들맨들하게 변할겁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1.8 | 0.00 EV | 4.2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20:08:20 10:02:11


새로 교체된 파워윈도우 스위치 역시 약간의 유격은 있으나 그래도 훨씬 더 짱짱합니다.


아마 좀 더 쓰다보면 종전과 비슷한 상태로 돌아오겠지만, 대략 그 시기를 15만km 이후로 늦췄습니다. 여튼 마지막 보증수리는 그렇게 끝났습니다. 다시 신차를 출고하지 않는 이상 이런 기회는 돌아오지 않겠죠. 


돈이 많으시고 능력이 좋으신 분들이야 차에 조금 문제가 있어도 그냥 감내하고 타시거나 얼마 타지 않고 팔아 크게 상관하시지 않으시겠지만 저같은 돈없고 능력없어 국산 준중형차도 60개월 할부로 구입하고 못해도 20만km 이상 타야 하는 거지에겐 보증기간이 정말 소중합니다.


Apple | iPhone 11 Pro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1.8 | 0.00 EV | 4.2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20:08:20 10:02:14


따로 정비내역서는 없고 문자로 간다고 하네요. 근데 문자는 안왔습니다.


여튼 주행거리를 기록합니다. 강원도에 다녀와서 일주일만에 약 1000km 가까이 늘어났습니다. 이 추세대로면 금방 10만km를 넘어서지 않을까 싶네요. 언제 다시 새차를 구입할지 모르겠지만, 보증수리는 나중에 또 신차를 출고하면 기약하기로 합시다. 그렇게 1년 7개월만에 더뉴아반떼의 일반보증기간은 만료되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