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강 솔뫼성지'에 해당되는 글 3건


티스도리닷컴 새 콘텐츠 초딩일기는...


초등학교 재학 당시 작성했었던 일기장을 펼쳐 당시 있었던 일을 회상하고 여러분께 공유하자는 취지에서 공개하는 콘텐츠입니다. 좋은일도, 그렇지 않았던 일도 있었겠지만 한 시대를 살아가던 평범한 어린이의 일기장을 본다는 마음으로 재미나게 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일기장은 무작위로 공개됩니다.


오랜만에 초딩일기를 가지고 왔습니다. 딱히 기다리시거나 기대하시는 분은 계시지 않으시겠지만 말이죠. 오늘의 일기는 2001년 8월 16일에 있었던 이야기입니다. 제목은 행운의 자전거이나, 딱히 행운이 있었거나 하는 내용은 아니고 그냥 평범하게 자전거를 탔다는 이야기입니다.



제목 : 행운의 자전거


나는 자전거를 타고 합덕 우강에 있는 솔뫼성지에 갔다.

차들이 빵빵거리고 옆에 차선으로 추월해 나갔다. 오르막길과 내리막길로 가서 힘들었다.

우리 동생은 너무 느리개(게) 왔고 우리 아파트에 올라갈때 너무 힘들었다.

다음부터 운동을 많이 할 것이다.


딱히 행운과는 관련이 없는, 솔뫼성지에 자전거를 타고 갔다는 내용입니다. 솔뫼성지는 이 일기를 작성한 날로부터 정확히 14년 뒤인 8월 15일에 프란체스코 교황까지 다녀가 전국 천주교 신자들이 찾는 주요 성지가 되었습니다만, 이 당시만 하더라도 김대건 신부를 기리는 동상과 성당만 존재했던 작은 공간이였습니다.


여튼 당시 살던 아파트에서 솔뫼성지까지의 거리는 대략 2km. 지금은 해당 도로를 2차선으로 확장하고 옆으로 인도까지 잘 만들어 두었고, 굳이 그 길 말고도 자동차전용도로 인터체인지가 생겨 더 좋은 길로 다니곤 합니다만, 그 당시만 하더라도 도로는 1.5차선에 가까웠던 그냥 평범한 시골길이였습니다.


과연 일기 내용과 제목의 상관관계가 무엇인지 저도 2001년의 저에게 묻고싶습니다. 가다가 돈을 주웠는지 가다가 뭘 얻어먹는지 여튼 행운과 거리가 멀었지만, 그 당시엔 자전거를 타고 꽤나 힘겹게 솔뫼성지에 다녀왔던 기억과 함께 꽤 멀리 존재했다는 기억이 있는데 고등학생때만 하더라도 이 당시보다는 쉽게 자전거를 타고 솔뫼성지에 갔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솔뫼성지는 현재 국가사적으로 지정되었고, 규모도 훨씬 커졌습니다. 찾는 사람도 많고요. 20여년 전 그시절 작은 시골의 성지였던 솔뫼성지를 추억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 지역도 관공서의 세대교체 바람이 피해가진 않습니다. 


종종 오래된 관공서를 화려하고 큰 건물로 이전해가거나 그 자리에 건물을 새로 진는 경우를 봐 오곤 하는데 당장 가까이에서도 이런 케이스가 있었다니.. 싶네요. 주인공은 당진시 우강면사무소입니다. 


기존의 면사무소는 창리에 소재하고 있었으나, 몇년 전 옮겨간 보건소가 위치한 송산리로 옮겨갔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0:54


깔끔한 톤의 2층짜리 건물이 새로 지어졌습니다.


아직 막바지 공사가 한창 진행중인걸로 보이네요. LED 전광판과 시정을 알리는 문구는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만, 민원인을 위한 안내시설등은 아직까진 부족한 상황입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0:20


민원실로 들어가는 입구 앞에는 새주소 홍보를 위한 입간판만 덩그러니 위치해있습니다.


민원실 안에는 정리를 하는 공무원분들이 계시긴 했습니다만,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어서 사람이 문을 열었는지도 눈치를 채지는 못하시더군요. 살짝 문을 닫고 나왔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0:56


사진상 좌측에 보이는 건물이 보건소입니다.


새로이 면사무소 건물이 올려진 자리는 저 앞에 보건소 땅까지 해서 커다란 배추밭이였는데 배추밭의 흔적은 찾아보기 힘들고 나름 면소재지의 중심지 느낌이 납니다. 그리고 배추밭 옆으로는 조그마한 기도원이 있었는데 그 건물 역시나 사라진 상태네요.


얼마전 국가유적지인 사적으로 지정된 솔뫼성지로 진입하는 길목이기도 합니다만, 이 면사무소가 관할하는 우강지역에서 단순히 버스를 타고 찾아오기에는 접근성이 상당히 떨어집니다. 합덕터미널에서 솔뫼 방향 버스로 갈아타고 들어왔다가 다시 나가는 방법밖에는 없습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2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0:59


조그마한 주차장 앞으로는 창고가 있고, 관용차를 주차할 수 있는 차고가 있습니다.


보통 제설장비를 넣어두거나 쓰래기 수거차량이 들어가 있습니다. 역시나 소규모 제설장비를 장착해둔 관용차로 활용하는 트럭 역시 모습을 보이곤 합니다. 다른건 다 좋으니 올 겨울 제설작업이라도 제대로 했으면 좋겠습니다. 큰도로도 제설이 되지 않아서 기어다니는게 말이 됩니까..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4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1:03

합덕 시내 방면으로는 솔뫼빌라와 2층짜리 단독주택이 보입니다.


저기 사는 분들은 좋으시겠습니다. 면사무소가 바로 앞으로 옮겨왔는데 말이죠.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1:23


신축 면사무소 건물 뒤로는 이렇게 언덕을 올라가는 계단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원래 길이 없던 자리긴 한데.. 간단한 산책로로 추정됩니다.


SONY | DSLR-A700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5.6 | 0.00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4:12:06 15:33:29


새로 지어진 우강면사무소를 알리는 대리석 간판 또한 마무리 고정작업이 진행중이였습니다.


왜정때 행정구역 개편을 통해 범천면이 우강면이라는 이름으로 새롭게 태어난지 100년입니다. 


그저 그런 평야지대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닌 동네였지만, 대통령보다 유명한 교황성하의 방문으로 전국적인 관광로 발돋움한 솔뫼성지와 서해선 복선전철이 지나가는 우강의 미래 또한 기대가 됩니다.


P.S 혹시 어찌 알아요. 우강면이 승격되서 우강읍이 될지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당진시 우강면 | 우강면사무소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티스도리) 철한자구/서해대교

잉여로운 일상 속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